중앙데일리

BOK Says Korea to Benefit from China's Entry into WTO

Mar 14,2000


China's entry into the World Trade Organization (WTO) will have a positive influence on Korea's trade balance, according to an analysis announced Monday (13 March) by the Bank of Korea (BOK).
BOK said results of a study on the effects of China's ascension to the world trade governing body showed that Korea's trade balance with China would rise by $2.4 billion during the period of from 2000 to 2005. Its trade balance with other countries, excluding China, will drop by $1 billion, however, improving the nation's overall trade balance by $1.4 billion.
Korea's exports to China are expected to increase by $2.7 billion, thanks to eased tariffs and other trade barriers in China, and imports from China will likely rise by $300 million as well.
Korea's trade balance with the ‘Big Three’ - the United States, Japan and China - will fall by $1 billion, caused by rising imports of goods necessary to support greater exports to China, BOK analyzed.
Korea is expected to benefit from China's entry into the WTO because trade between Korea and China is based more on a complementary relationship rather a competitive one. In fact, only 18 percent of the nation's exports are less competitive than Chinese products or are in rivalry against the latter in international markets.
BOK nevertheless cautioned that the Chinese industry would acquire a greater competitiveness in the long-term with the liberalization of its markets, and that this would ultimately intensify its competition with Korea. Korea will need to actively prepare for the eventual rivalry by developing higher quality products, BOK said.











중국 WTO 가입 한국에 유리

중국의 세계무역기구(WTO)가입은 한국의 무역수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분석됐다.
 13일 한국은행이 ‘중국의 WTO 가입이 우리 수출입에 미칠 영향’을 추정한 결과 2000∼2005년까지 대중국 무역수지가 24억달러 증가하고 중국을 제외한 다른 나라와의 무역수지는 10억달러 악화돼 전체 무역수지는 14억달러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대중국 무역수지의 경우 수출은 중국의 관세 및 비관세 장벽 완화 등으로 27억달러 증가하는 한편 수입은 수출증가에 따른 수입유발효과로 인해 3억달러 늘어날 것으로 추정됐다.
 또 대3국 무역수지는 대중국 수출증가에 따른 수입유발효과로 인해 10억달러 감소할 것으로 한은은 분석했다.
 중국의 WTO 가입시 긍정적 효과가 기대되는 것은 한국과 중국의 교역에 있어 전반적으로 경합관계보다는 보완관계가 높기 때문이다.
 실제로 우리나라가 중국보다 경쟁력이 뒤떨어지거나 양국간에 경합관계가 높은품목의 수출비중은 18%정도에 불과하다.
 한은은 그러나 장기적으로는 자유화·개방화 확대 등으로 중국산업의 경쟁력이 높아져 우리나라와의 경쟁관계가 점차 증대될 것으로 예상되므로 우리 상품을 더욱 고급화하는 등 능동적으로 대비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