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LG to Be Investigated for Possible Insider Trading

June 04,2000

The Korea Stock Exchange (KSE) announced on June 4 that they are investigating possible insider trading by majority shareholders at the LG Group, including its CEO and his family members, who purchased large amounts of stock in LG Electronics prior to a public announcement of the merger involving LG Electronics and LG Telecom.

"We have been keeping a close eye on stock transactions made by each of LG's major shareholders, including the CEO and his family members. Their total share in the company rose from 6.85 percent at the end of last year to 14.16 percent now. With the announcement of the merger, we will investigate for possible insider trading," said a source in the KSE.

"We are investigating the CEO and his family, such as Chairman of LG Electronics Koo Bon-moo, who were aware of the merger."

A total of $180 million worth of stocks have been purchased since last February by the shareholders under investigation.

"The LG Group has increased the share of its majority shareholders in order to establish a responsible management system and to organize the complicated share distribution between its affiliates," said a source close to the LG Group's restructuring head office.

He added, "Majority shareholders at LG Chemical have increased their stake in the company from the end of last year (5.65 percent) to the present (6.07 percent)."

"Shares that the majority shareholders have purchased will not be sold outside of the company and are not to gain any kind of margin."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will conduct a detailed investigation if the KSE's allegations, which are unconfirmed as of yet, are proven.








LG 내부자거래 조사

증권거래소는 LG전자와 LG정보통신 합병추진 공시에 앞서 LG전자 주식을 대량으로 사들인 LG의 대주주 등 특수관계인들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주식을 사고 파는 내부자거래를 했는지 조사중이라고 4일 밝혔다.
 증권거래소 관계자는 "LG전자의 전체지분에서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 대주주의 지분이 지난해말 6.85%에서 6월1일 현재 14.16%로 증가함에 따라 이 회사의 거래 내역을 주시하다가 두 회사가 합병추진 공시를 한 것을 계기로 심리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합병 추진 사실을 파악할 수 있는 구본무(具本茂)LG전자 회장 등 특수관계인들이 내부자 거래를 했는지 등을 살피고 있다"고 설명했다.
 LG그룹은 구본무회장 등 LG전자 대주주들이 지난 2월부터 2천억원 이상의 LG전자 주식을 매집해 지분율을 지속적으로 높여왔다.
 이와 관련,LG그룹 구조조정 본부 관계자는 "LG그룹은 책임경영 체제를 확립하고 복잡하게 얽혀 있는 계열사간 지분정리를 하기 위해 대주주들의 지분을 높이고 있다"면서 "LG전자뿐 아니라 LG화학의 대주주 지분도 지난해 말 5.65%에서 6월 1일 현재 6.07%로 높아졌다"고 밝혔다.이 관계자는 "대주주들이 사들인 지분은 앞으로 사외에 유출시키지 않을(매각하지 않을)것으로 시세차익을 얻기 위한 것은 아니다"고 덧붙였다.
 증권거래소 조사결과 혐의가 드러나면 금융감독원이 정밀조사를 실시한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