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Noh Jung-yoon Scores Game-Winning Goal

June 25,2000

Noh Jung-yoon kicked the game-winning goal for Cerezo Osaka in the first game of the second half of the season.

Noh, who is an attacking midfielder, scored the winning goal in a home game against Shimizu S-Pulse on June 24. His goal came with the two teams tied at one in the 23rd minute of the second half - his 39th goal in his J League career.

Cerezo won the game 3-1, with the help of two goals from Morishima and the goal from Noh.

Morishima (14 goals) now surpasses Kim Hyun-suk of Verdy Kawasaki (12 goals) for most goals.

Park Ji-sung of Kyoto Purple Sanga and Kim Do-kun of Verdy Kawasaki, failed to score but had good performances, both playing their first game in the J League. Hong Myung-bo of Kashiwa Reysol led his team to a 2-1 victory, while Vissel Kobe, with Koreans Ha Suk-ju and Choi Sung-yong, lost to Hiroshima 0-1.









노정윤 J리그 개막전 결승골

노정윤(세레소 오사카)이 일본프로축구(J리그) 후기리그 개막전에서 결승골을 터뜨렸다.
 국가대표팀 공격형 미드필더인 노정윤은 24일 벌어진 시미즈 S펄스와의 홈경기에서 1-1로 맞선 후반 23분 결승골을 뽑아 시즌 3호 및 J리그 개인통산 39호골을 기록했다.
 세레소는 2골을 넣은 모리시마와 노정윤의 활약으로 3-1로 승리했다.12골로 전기리그 득점 공동선두에 올랐던 김현석(베르디 가와사키)은 감바 오사카전에서 골을 넣지 못해 모리시마(14골)에게 득점 선두를 빼앗겼다.
 이날 J리그에 첫 출전한 박지성(교토 퍼플상가)과 김도근(베르디 가와사키)은 득점에 실패했지만 성공적인 데뷔전을 치렀다.가시와 레이솔의 홍명보도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고 하석주와 최성용의 빗셀 고베는 히로시마에 0-1로 패했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