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Impressionism is Humanistic

Oct 31,2000

A visitor to an art exhibition currently under way at Toksugung, a palace built during the Chosun Dynasty, will be richly rewarded. During crisp, clear autumn days, the palace is bathed in bright sunlight, its pathways fluttering with yellow and red foliage. In addition to the natural splendor and ancient architecture, a modern art exhibition may seem incongruous. Nevertheless, the ?xposition of Orsay Museum in Seoul - Impressionism and Modern Art' is a most notable exception. In one of the palace's halls that has often been used as an auxiliary art museum, the exhibition features 70 works by such masters as Manet, Monet, Renoir, Van Gogh, Gauguin, Cezanne.

"The Gleaners," a famous work by Jean-Francois Millet, struck this viewer in particular, and brought back memories of the innocence of my school years. The golden stacks of grain set against the horizon, with women reaping in the background, reminded me of the humble ideals I had in the past. A reproduction of the painting hung on the classroom wall in the 1960s.

In contrast to the Millet reproduction, the bulletin board in the back of the classroom was filled with photos and diagrams detailing our economic development - the modernization of Korea.

One hundred years ago, France too was pursuing modernization. Modern art works, which expressed the passion, freedom and resistance of that time, are now on display at the exhibition.

In 1863, when Manet completed "Le Dejeuner sur L'Herbe," which features two men in suits and a nude woman, the poet Pierre Charles Baudelaire described it as a miracle of the modern era. He said the work was poetic in its sentiment. Until then, beauty had been represented by depictions of God - the human form in art had yet to achieve a divinity of its own. For Baudelaire, the period the late 19th century marked the beginning of the modern period in art. Central to modern art was the freedom of the human spirit and the concept of individual liberty. Religion, superstition and the divine right of kings were questioned, while a realistic interpretation and observance of the natural world gained recognition.

What inspired these monumental changes were thinkers with humanist ideals. The modern era relied on a continuous process to build a society founded on a social compact whereby man consented to be ruled so long as he had a say in his own destiny.

By contemplating the likes of Van Gogh, who led a passionate and tortured life and produced some of the world's most beautiful works, to Gauguin, whose work scorned a corrupt system by contrasting it with primitive beauty, we can consider our society, which reached the 20th century after breaking with overlords and waves of authoritarianism. Let us learn from our humanist predecessors in the West, and carry out a reformation in our society.


by Lee Kyeung-chul







근대의 빛과 열정

가을 날 짬내어 부디 덕수궁에 가보시라. 고궁에 내리는 환한 햇살에 덧보태 근대의 빛과 꿈을 감상하시길 바란다.

지금 덕수궁미술관에서는 '오르세미술관 한국전-인상파와 근대미술' 전이 열리고 있다. 밀레.마네.모네.르누아르.고흐.고갱.세잔 등 빛과 열정으로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근대화가들의 작품 70점이 모여 있다.

밀레의 '이삭줍기' 를 바라보면 중학시절 새로 열리는 세상에 대한 경이와 그 때의 꿈이 설레게한다.

경건한 자세로 이삭을 줍고 있는 여인들 배경에 있는 황금빛 노적가리와 지평선이 두런두런 그때 품었던 이상을 묻고 있다.

검은 교복에 흰 칼라 단정히 끼고 영어 단어를 외며 새로운 세계에 눈 떠가던 시절 교실에 붙어 있던 그 그림이다.

1960년대 교실 게시판에는 한국 최초로 '조국 근대화' 를 기치로 내건 경제개발의 활기찬 현장 사진과 도표들도 붙어 있었다.

당시의 1백년 전 프랑스도 근대화로 치닫고 있었고 그때의 열정과 자유, 그리고 반항의 찬란한 빛과 형태가 이번 전시회다.

1863년 마네가 벌거벗은 여인과 양복을 차려 입은 두 남자의 '풀밭 위의 식사' 를 발표했을 때 시인 보들레르는 "근대의 기적을 발견했다" 고 평했다.

시적인 감성.아름다움.유머 등 진정한 회화적 요소가 들어 있다는 것이다. 그때까지 미술에서 아름다움은 인간의 몫이 아니라 신의 것이었다.

보들레르의 이 말에 따라 서양미술사에서는 19세기 후반에서 2차세계대전에 이르는 시기의 미술을 일반적으로 근대미술로 보고 있다. 그 핵심은 인간.개성의 해방이다.

근대정신의 일반도 마찬가지다. 종교와 초자연적 절대 권위가 부정되고 현실적.자연적 세계가 존중된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이성적 존재로서 인간이 있고 그런 인간에 대한 신뢰가 깔려 있다. 해서 근대란 시대 구분 개념을 넘어 인간에 대한 믿음에 기초해 인간을 행복하게, 사회를 살기 좋게 만들어가기 위한 끊임없는 과정, 열정을 뜻하기도 한다.

휘몰아치고 이글이글 타오르는 격정적인 삶과 작품을 남긴 고흐, 제도 및 문명의 퇴폐와 허위를 보기좋게 뒤엎어버린 고갱의 원시적 충만감을 보면서 청소년기 해맑던 이상과 각질화한 지금의 나를 둘러볼 일이다.

그리고 20세기 질곡과 격랑을 거치면서 오늘에 이른 우리 사회는 근대화로 나아가고 있는지, 지금의 개혁을 밀어붙일 근대화의 빛, 인간에 대한 신뢰와 순수한 열정이 있는지 살필 일이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