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Jiang's Split Media Personality

Nov 02,2000

In an interview with Mike Wallace of CBS's `60 Minutes` held at the seaside resort of Beidaihe on August 15, Chinese President Jiang Zemin reacted strongly when Mr. Wallace asked why China allowed only a one-party system. `Why must we have opposition parties?` Mr. Jiang responded. `You are trying to apply the American values to the whole world, and you always use your own logic in making judgments about the political situation of other countries, thinking that everywhere in the world the American political system may prevail. But that is not very wise.`

The program was aired on the eve of Mr. Jiang's visit to New York to attend the UN Millennium Summit. The interview matched the wits of Mr. Jiang and Mr. Wallace. Mr. Jiang had not given an interview to an American television journalist for 10 years.

Mr. Jiang, in fact, took exception when Mr. Wallace referred to China as a dictatorship, `Your way of describing what things are in China is as absurd,` he said.

When Mr. Wallace addressed issues related to the freedom of press and human rights, he quoted Mr. Jiang as saying that he has always favored tough government controls on the press. He also reminded Mr. Jiang of his earlier remark, `The press should be the mouthpiece of the party.`

Although Mr. Wallace asked tough questions, Mr. Jiang never lost his composure.

There was some public reaction, however, when Mr. Jiang recently lost his temper at questions posted by reporters in Hong Kong. On October 27, Mr. Jiang met with Tung Chee Wha, the Chief Executive of the Hong Kong Special Administrative Region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At this meeting, a Hong Kong-based reporter asked Mr. Jiang if he would be involved in the reappointment for Mr. Tung, whose term ends in 2002. Mr. Jiang abruptly stood up and, in a rage, said, `Your questions are too simple and immature.` He went so far as to reprimand the reporters, telling them that their youth and inexperience were obvious and that they should learn more. He reminded them, in a manner that could have been perceived as a threat, that they would be held responsible for reporting any comments he made out of context.

As might be expected, the Hong Kong press corps was none too pleased with Mr. Jiang's admonition. They insisted that press in Hong Kong was different from Chinese press, and would not abide self-censorship. Some expressed grave concerns that China was moving to control the Hong Kong press. Mr. Jiang was patient with Mr. Wallace, an older, respected member of the U.S. press. Was this respect based on the Confucian tenet regarding respect for the elderly, or was he putting on a kinder gentler face for the American viewing public?


by Bae Myung-bok







장쩌민의 훈계

중국의 최고 권력자인 장쩌민(江澤民.74) 국가주석이 미국 CBS 텔레비전의 원로기자 마이크 월리스(81) 와 일대일로 맞붙은 것은 지난 8월 중순 중국 지도자들의 해변휴양지인 베이다이허(北戴河) 에서였다.

CBS의 시사매거진 프로그램인 '식스티 미니츠(60분) ' 의 책임자를 32년째 맡고 있는 월리스의 집요한 인터뷰 요청을 江주석이 수락해 이루어진 자리였다.

유엔 밀레니엄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그가 뉴욕에 도착하기 이틀 전인 지난 9월 3일 미 전역에 방영된 '장쩌민-월리스의 대결' 은 한판의 불꽃 튀는 진검승부였다.

월리스 : 어째서 중국은 여전히 일당(一黨) 체제를 유지하고 있습니까. 민의를 대변하기 위한 정당간 경쟁이 중국을 더 나은 나라로 이끌 거라는 생각을 해보진 않으셨습니까.

장쩌민 : 왜 야당이 필요합니까. 중국 역사에 대한 이해가 부족해서 그런 질문을 하는 겁니다. 미국인들은 전세계가 미국식 가치와 정치체제를 채택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그건 현명치 못한 생각입니다.

월리스 : 미국만 그런 게 아닙니다. 다당제 민주주의는 이미 세계의 보편적 가치입니다. 귀하는 마지막 남은 '공산독재자' 입니다.

장쩌민 : 나를 독재자라고 부른 건 큰 실수입니다. 도대체 독재의 정의가 뭡니까.

월리스 : 언론 자유가 없지 않습니까. '언론은 당의 입이어야 한다.' 이건 귀하가 한 말입니다.

사정없이 몰아치는 월리스의 예리한 비무(比武) 에도 江주석은 시종 미소와 여유를 잃지 않았다. 그런 그가 홍콩 기자들의 질문 한마디에 완전히 자제력을 잃었다고 해서 화제다.

지난달 27일 江주석이 둥젠화(董建華) 홍콩특구 행정장관을 접견하는 자리에 동석했던 홍콩 기자 한명이 2002년 임기가 끝나는 董장관의 연임 문제에 개입할지를 물었다.

그러자 江주석은 험악한 얼굴로 기자들을 향해 삿대질을 하며 `당신들이 하는 질문은 너무 단순하고 때로 유치하다` 고 호통을 치고, `당신들은 너무 어려서 더 배워야 한다` 고 훈계까지 했다. 보도가 잘못 나가면 책임져야 한다는 협박(?) 도 덧붙였다.

홍콩 언론계가 당연히 발끈하고 나섰다. 홍콩 언론은 중국 언론과 다르다는 것이다. 중국의 홍콩 언론 길들이기가 시작된 게 아니냐는 우려도 나오고 있는 모양이다.

80대 노검객 월리스가 휘두른 칼을 웃으며 받아넘긴 江검객의 여유는 유교적 경로(敬老) 사상의 단순한 발로는 아니었는지 모르겠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