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Terror: Medieval Times to Today

Sept 14,2001

The word "terror" originated from a Latin word, meaning great fear. But today the word terror normally means the illegal use of violence on people and property to threaten governments and citizens over political and social goals. This is how the word is defined by the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The word terrorism was coined during the political oppression of the French Revolution, called "La Terreur." Terrorism by pro-revolutionists was "Red Terror," and revengeful terrorism by anti-revolutionists was termed "White Terror."

In the encyclopedia published by Academie Francaise in 1798, terrorism was defined as the systemic use of violence. The political oppression itself after the revolution was also called terrorism.

In the 1800s, anarchists committed acts of terror to achieve their political goals. Russian anarchists, like Mikhail Bakunin and Sergei Nechaev, defended terrorism, saying violence was the only means available to change the political system.

Of course, terrorism existed even before the French Revolution. In the middle ages, Islamic extremists relied on terrorism to fight the crusaders, who had superior military strength. The secret units that assassinated the leaders of the crusaders drank a Hashish potion before executing their targets. The word assassin was thus derived from the word hashish. As seen in history, Islamic fundamentalism is closely connected to terrorism. The Saudi-born Osama bin Laden is considered a primary suspect in the huge tragedy at the World Trade Center Towers and the Pentagon on Tuesday. Mr. Laden himself denied the charge, but it seems obvious that Islamic fundamentalists committed such crimes. The real identity of the "potential enemy," which the United States has continuously emphasized in promoting the Missile Defense plan, has now become clear. It is not Russia or China, as the United States has insisted, but the Islamic fundamentalists armed with terrorism.

Samuel P. Huntington, a Harvard professor who visited Seoul two years ago, warns in his book, "The Clash of Civilizations and the Remaking of the World Order," that competition between civilizations or cultures would be the biggest threat to international politics, after the Cold War. Mr. Huntington is concerned about a clash between Christian civilization and Islamic civilization. Many scholars criticized this as white supremacy, but with the World Trade Center disaster, it is frightening to see the proposition become reality.

However, such cowardly terrorism is always punished in the name of humanity. I pray for the victims' souls who perished in the disaster.



The writer is Berlin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by Yoo Jae-sik







테러리즘

테러(terror) 란 원래 라틴어로 '커다란 공포' 를 뜻하는 말이지만 지금은 테러행위, 즉 테러리즘을 가리키는 말로 굳어졌다.

테러리즘의 정의에 대해 의견이 분분하지만 보통 '정치.사회적 목적에서 정부나 시민들을 협박.강요하기 위해 사람이나 재산에 가하는 불법적인 폭력의 사용' 으로 규정한다. 이는 미 연방수사국(FBI) 이 내린 정의다.

테러리즘이란 말이 탄생한 것은 프랑스 혁명 이후의 이른바 공포정치 시대였다. 당시 혁명파의 테러를 '적색테러' , 반혁명파의 보복을 '백색테러' 라 불렀는데 1798년 발간된 아카데미 프랑세즈 사전은 테러리즘을 '조직적인 폭력의 사용' 으로 규정했다. 공포정치 자체를 테러리즘으로 부르기도 했다.

이후 19세기에는 무정부주의자(아나키스트) 들이 자신들의 정치적 목적을 위해 테러를 일삼았다. 바쿠닌이나 네차예프 같은 러시아의 아나키스트들은 "현실 정치제도를 바꾸는 유일한 수단은 폭력" 이라며 테러리즘을 옹호하기도 했다.

물론 이런 테러리즘은 프랑스 혁명 이전에도 있었다. 중세 때 이슬람 과격단체들은 전력이 월등한 십자군에 맞서기 위해 테러에 의존했다. 당시 십자군 지도자를 암살하던 비밀 결사단은 암살을 거행하기 전에 하시시(hashish) 를 마셨는데, 여기에서 암살자(assassin) 란 말이 유래했다.

이슬람 원리주의와 테러는 이처럼 역사적으로 떼어놓고 생각할 수가 없다. 이번 미국 대참사의 배후 조종인물로 오사마 빈 라덴이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되고 있다. 본인은 부인하고 있지만 어쨌든 범인들이 이슬람 원리주의자들인 것만은 분명한 것 같다.

미국이 미사일방어(MD) 계획을 추진하면서 그토록 강조했던 '가상 적' 의 정체가 이제 뚜렷해졌다. 미국의 주장처럼 러시아나 중국이 아니라 바로 테러리즘으로 무장한 이슬람 원리주의자들이었다.

2년 전 서울을 방문했던 새뮤얼 헌팅턴 미 하버드대 교수는 『문명의 충돌』에서 냉전체제 붕괴 이후 국제정치에서 문명간의 충돌이 가장 큰 위협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특히 그는 '이슬람의 피 묻은 경계선' 이란 명제로 이슬람 문명과 기독교 문명간의 충돌에 대해 우려했다. 이에 대해 많은 학자들이 "미국 중심의 백인우월주의" 라고 비판했지만 이번 참사를 보면 그 우려가 현실로 나타나는 것 같아 섬뜩해진다.

그러나 이런 비겁한 테러리즘은 인류의 이름으로 반드시 응징된다. 희생자들의 명복을 빈다.



by 유재식 베를린 특파원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