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No Way Out But to Climb High

Nov 30,2001

Kirk Douglas, 85, who is well known for the famous dimple in his chin, will appear in a new comedy movie with his son Michael and grandson Cameron. The movie will begin shooting next February. Movie fans will enjoy the fun of meeting all three generations of stars in one movie. Of all people, Kirk Douglas himself will probably feel most touched since he has emphasized so much the importance of family values throughout his life.

Mr. Douglas played in famous Western and wartime movies such as "Spartacus" and "Paths Of Glory," both directed by Stanley Kubrick, and "Gunfight At the OK Corral" directed by John Sturges. Many of his movie roles had him heroically confronting fate, and in fact he has lived a life filled with hardships that he overcame.

He was born in 1916 in Amsterdam, New York. His real name is Issur Danielovitch Demsky. His parents, working-class and illiterate, had immigrated to the United States from Russia in 1912. Poverty deprived him of a proper education. But he won a scholarship to acting school and began the fierce struggle to escape from poverty.

Mr. Douglas earned $350,000 for "Paths of Glory" in 1957, which was quite high for that time. His successful career earned him all the money he could have wished. In the 1980s he was paid $50,000 for saying a single word, "coffee," in a television commercial broadcast in Japan.

Mr. Douglas has received many awards for his contributions to the movie industry. In 1981, he received the Presidential Medal of Freedom. He has received many lifetime achievement awards: the Screen Actors Guild Award in 1999 and the Lifetime Achievement Award at the Berli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in February 2001.

West Granada High School, a school for bright but troubled students, was renamed Kirk Douglas High School in honor of the actor in May 2000. He had provided a $25,000 matching grant to the school in California's San Fernando Valley, and the board of trustees decided to rename the school to honor Mr. Douglas's dedication. He visited the school and cheered the students, saying he had gone through many hardships and made many mistakes, just as they had.

His autobiography, published in 1988, was titled "The Ragman's Son." In an interview a few years ago, Mr. Douglas said he was born into an extremely poor family and he had no way out of poverty unless he climbed high.

His advice is worth listening to for those youngsters who feel bitter against the world and blame society for their status.



The writer is a deputy international new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by Chae In-taek







커크 더글러스

움푹 팬 턱으로 유명한 팔순의 노배우 커크 더글러스가 내년 2월 촬영에 들어갈 가족 코미디 영화에 아들 마이클,손자 캐머론과 함께 출연한다고 한다.

영화팬들은 스타 3대를 한 작품에서 만나는 즐거움을 누리게 됐다. 누구보다 감격스러워할 사람은 평소 가족의 소중함을 강조해온 커크 더글러스 본인일 것이다.

스탠리 큐브릭 감독의 '스파르타쿠스'와 '영광의 길', 존 스터지스 감독의 'OK 목장의 결투' 등 주로 전쟁영화와 서부영화에 출연, 운명에 과감히 맞서는 선 굵은 인물을 연기해온 그는 실제로도 그렇게 살았다. 1916년 미국 뉴욕주의 암스테르담에서 태어난 그는 본명이 이슈르 다니엘로비치 뎀스키다.

부모는 1912년 러시아에서 이민온 노동자였으며 문맹이었다. 88년 나온 자서전 제목처럼 그는 '넝마주이의 아들'이었다. 빈한한 살림 때문에 교육도 제대로 받지 못했다. 그러나 장학금을 얻어 들어간 연기학교에서 피나는 배우훈련을 하며 가난에서 벗어나려는 험난한 질주를 시작한다.

이미 57년에 '영광의 길'의 출연료로 당시 최고 수준인 35만달러를 받았으니 돈은 벌 만큼 벌었을 것이다. 80년대에 일본의 한 광고에서 "커피"라고 한마디 말하는 대가로 5만달러를 받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81년 영화에 대한 공로로 대통령 자유메달을 받았고 99년에는 미국영화협회,올해 2월에는 베를린 영화제에서 '평생 공로상'을 수상했으니 명예도 높다.

자신의 이름을 딴 고등학교도 있을 정도다. 가정 형편이 어려워 일반 고교에 다니기 어려운 학생들을 무료로 가르치는 캘리포니아주 샌퍼낸도 밸리의 '웨스트 그래나다 고교'가 2000년 5월에 '커크 더글러스 고교'로 개명하는 바람에 그렇게 됐다. 어린 시절 못 배운 게 가슴에 걸렸던 그가 이 학교를 찾아가 2만5천달러를 기부하자 학교 이사회에서 보답의 뜻으로 개명을 결정한 것이다.

그는 이 학교를 찾아 학생들에게 "나도 여러분처럼 고생도, 실수도 많이 하며 자랐다"고 말하며 격려했다.

몇 해 전에 했던 한 인터뷰에서 그는 이런 말을 했다. "나는 지독히 가난한 집안에서 태어났다.위로 올라가는 것 말고는 그곳에서 빠져나갈 방법이 없었다."

가진 것이 없어 세상이 원망스러운 젊은이들이 귀기울일 만한 소리다.




by 채인택 국제부 차장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