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Is a quiet autumn too much to ask?

[분수대] 가을 매미   PLAY AUDIO

Sept 18,2009




We can hear the sounds of fall and feel that it’s right around the corner. As the air becomes exceedingly dry, the breeze-rattled branches have a much lighter sound than before. The cold, fresh autumn also brings an end to the incessant chirping song of the cicada.

Cicadas, which cease to make their “chirrup” sound in line with the rhythm of the seasons, in the past were known by a different name, “hanseon.” But through no fault of their own, their natural tendency to fall silent in the cooler months made them dishonorable creatures.

Du Mil, an official during the Eastern Han Dynasty (25-220 A.D.), achieved fame for his integrity. He was renowned for imposing unsparing punishment on wrongdoers, even sons of dignitaries.

On the other hand there was his colleague Yu Seung, who did his best to avoid having to distinguish between right and wrong, preferring to act nicely on every occasion.

The governor-general in charge bestowed praise on Yu, but Du’s evaluation of him was different. He argued that Yu behaved exactly the same as cicadas on cold days; in other words, he kept quiet, not recommending suitable people for posts, but also not pointing out anybody’s wrongdoings.

Thus, a cowardly person who has little more than their self-interest in mind became associated with cicadas.

The shrill chirp of a cicada, however, conveys all things natural, as they cry their hearts out on a sweltering day, hoping to find a suitable spouse so that they may stop crying come autumn. But we can’t mistake this for a dishonorable act.

If some cicadas continued their noise after the summer ended, it would be strange, symbolizing an insensitivity to the natural seasonal changes around them. We can learn the virtue of harmony and convergence from cicadas that cease to sing during the autumn season.

The unduly stubborn Choo Mi-ae, a Democratic Party lawmaker who is chairperson of the National Assembly’s Environment and Labor Committee, is the talk of the town. She refuses to accept the schedule for personnel hearings and insists upon asking for the ruling party to apologize for its past behaviors. The scheduling of the hearings has been deadlocked because of one person’s stubbornness. It is of great importance to have integrity in politics. What is more important, however, is to have a positive attitude and cooperate properly with others.

If cicadas continue to cry once the summer has ended, they will annoy us all very much. Autumn is a season for yielding a rich harvest and focusing our attention on substance over appearance.

If someone throws the political atmosphere into commotion, how is that different from cicadas that continue to chirp, unaware of the fact that autumn has already come?

The write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Yoo Kwang-jong




가을 매미



가을을 소리로 느끼는 게 가능하다. 대기가 건조해지면 나뭇가지를 스치는 바람 소리도 여름에 비해 한결 경쾌하다. 그러나 소리로 받아들이는 가을이 여름의 그것과 큰 차이를 보이는 대목은 매미의 울음이 사라진다는 점이다. 짙은 녹음에서 한껏 울어대던 매미는 차가운 가을 기운에 맞춰 소리를 멎는다.

대기의 순환에 따라 울음을 그친 매미는 과거에 ‘한선(寒蟬)’이라는 이름을 얻었다. 매미는 이 과정에서 불명예를 뒤집어쓴다. 동한(東漢·25~220) 때의 두밀(杜密)은 강직하기로 이름이 났다. 고관대작의 자제들이 죄를 지으면 반드시 벌하는 것으로 유명했다. 그가 퇴직한 뒤 고향에 돌아왔을 때다.

현지의 태수가 두밀처럼 벼슬자리에서 물러나 귀향한 유승(劉勝)을 칭찬했다. 시비를 가리는 일에 잘 나서지 않으면서 처신을 잘하기 때문이라는 게 그 이유다. 그러나 두밀의 관점은 달랐다. 국가의 녹을 받아 살았던 퇴임 고관으로서 좋은 사람을 보고서도 조정에 천거치 않고, 그른 것을 듣고서도 입을 열지 않는 것(知善不薦, 聞惡無言)은 차가워진 날의 매미와 다를 게 없다는 평이다.

여름 한 철 실컷 울어 젖힌 뒤 가을에 소리를 멈추는 매미를 비겁하면서 처신에만 민감한 사람에 비유했다. 그러나 번식을 목적으로 짝을 찾기 위해 무더운 여름날 힘겹게 울다가 그 쓰임새가 없어져 울음을 그치는 매미의 행위는 자연 그 자체다. 그를 두고 비겁함을 덧붙인다면 매미로서는 억울하기 짝이 없을 게다.

오히려 철이 지난 줄을 모르고 계속 울어대는 매미가 있다면 이상하다.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고 자신에게 다가온 그 때의 기운을 감지 못하는 둔감함의 상징이다. 날이 차가워지는 이 가을 즈음에 맞춰 울음을 그친 매미에게서 우리는 조화와 수렴(收斂)의 덕목을 읽을 수 있다.

국회 환경노동위 위원장인 추미애 의원의 이어지는 고집이 화제다. 인사 청문회 일정까지 거부하면서 여당에 과거의 행위를 사과하라고 요구한다. 국가의 공식적인 절차인 청문회 일정이 그 한 사람으로 인해 차질을 빚고 있다. 정치에서는 강직함도 필요하지만 남과의 조화를 추구하는 자세도 중요하다.

철이 지나고도 계속 울어댄다면 매미는 짜증감만 더한다. 좋게 봐도 처량할 뿐이다. 뿌린 것을 거둬들여 내실을 꾀해야 하는 계절이 가을이다. 그 기운을 휘젓는다면 철을 모르고 우는 매미와 무엇이 다를까.

유광종 논설위원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