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Moon apologizes for comfort women deal with Japan

2015년 위안부 합의 사과한 문 대통령

Jan 06,2018
President Moon Jae-in and first lady Kim Jung-sook usher an elderly woman, who in her youth was forced into sexual slavery by the Imperial Japanese Army before and during World War II, into the dining room of the Blue House, on Thursday. Moon invited eight of the so-called “comfort women” to the Blue House for a luncheon on Thursday and apologized for the 2015 deal with Japan on the comfort women issue.

[BLUE HOUSE]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차 세계대전 즈음에 어린 나이에 일본군에 의해 강제로 성노예로 살았었던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목요일 청와대 오찬장으로 안내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 8명을 목요일 청와대 오찬에 초청했고, 2015년 위안부 문제 합의에 대해 사과했다.

[청와대]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