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Pohang’s quake was ‘triggered’ by geothermal trials (‘포항 지진은 지열발전이 촉진’)

Mar 23,2019
Korea JoongAng Daily
Thursday, March 21, 2019


A resident of the North Gyeongsang city of Pohang greets a member of the international research group at the Korea Press Center in central Seoul on Wednesday, where the group announced that a 5.4-magnitude earthquake in 2017 in the city was likely caused by the geothermal power experiments conducted there since 2010. [YONHAP]

수요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한 포항 시민이 국제공동조사위원회에게 인사하고 있다. 조사위원회는 2017년 포항 지진(규모 5.4)은 2010년부터 실험하고 있는 인근 지열발전에 의해 촉발된 것 같다고 발표했다. [연합]



South Korea’s second-strongest earthquake ever, which struck the southeastern city of Pohang in November 2017, was likely triggered by the government’s geothermal power experiments, an international research group led by the Geological Society of Korea announced Wednesday.

*trigger: 촉발시키다 *geothermal: 지열의

2017년 11월 발생한 포항 지진(한국 사상 두번째 강진)은 정부의 지열발전 실험에 의해 촉발한 듯하다고 대한지질학회가 이끈 국제공동조사위원회가 수요일 발표했다.


The group analyzed 520 earthquakes in Pohang, North Gyeongsang, from January 2009 to November 2017, of which around 240 took place within five kilometers (three miles) of a site where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had been experimenting with the Enhanced Geothermal System (EGS), a technology that turns geothermal power into electricity and involves fracturing of hot underground rock with pressurized liquid, known as hydraulic stimulation.

*fracture: 균열(파열)시키다 *underground rock: 지하암반 *hydraulic stimulation: 수압 자극

조사위원회는 2009년 1월부터 2017년 11월 사이에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 520건을 분석했다. 그 중 240건은 산업자원부가 지열발전을 실험중인 지역으로부터 5킬로미터 이내에서 발생했다. 실험중인 지열발전(EGS)은 지열을 전기로 전환하는 기술인데, 고압의 물을 주입해 지하암반을 뚫는다.


“Of the 240, we were able to pinpoint the exact location of epicenters for 98 earthquakes,” said Lee Kang-kun, president of the Geological Society of Korea, at a press conference at the Korea Press Center in central Seoul on Wednesday. “And we found that those quakes coincide with the time and location of the EGS experiments,” Lee said.

*pinpoint: 정확히 찾아내다 *epicenter: 진앙지, 진원 *coincide with~: ~와 동시에 일어나다, 일치하다

수요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대한지질학회 이강근 회장은 “240건 가운데 지진 98건의 정확한 진앙지를 찾아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 지진들이 EGS 실험 시간과 위치와 일치한다는 것을 알아냈다.”


According to the group, there were at least five hydraulic stimulations from the EGS experiments that significantly disturbed the faults in the area, which, in turn, “triggered” the Pohang quake in 2017.

*disturb: 방해하다, 건드리다 *fault: 단층

조사위원회에 따르면, 단층을 심각하게 뒤흔들어 2017년 포항 지진을 촉발시킨 EGS 실험의 수압 자극이 최소 다섯 번은 있었다.


The research, supported by the government and conducted from March 2018, involved 19 experts including Shemin Ge, professor of geology at the University of Colorado Boulder and William Ellsworth, professor of geophysics at Stanford University.

정부가 지원해서 2018년 3월부터 조사를 시작한 조사위원회는 셰민 게 미국 콜로라도대 지질학 교수와 윌리엄 엘스워스 스탠포드대 지구물리학 교수 등 지질 전문가 19명이 참여했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