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앵커브리핑] '이곳에는 콜라… 콜라가 필요하다' (“We need Coke… we need Coke here real bad”)

Apr 27,2019
April 17, 2019
Broadcasted on April 17, 2019



Video▶ “We need Coke… we need Coke here real bad”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

This is today's anchor briefing.



드와이트 아이젠하워. 1943년 제2차 세계대전 당시의 연합군 총사령관이었던 그는 본부에 긴급한 전보를 칩니다.
Dwight D. Eisenhower, the Commander-in-Chief of the Allied Forces during World War II, sent an urgent telegram in 1943.

*commander-in-chief: 총사령관 *Allied Forces: 연합군 *telegram: 전보


"이곳에는 콜라… 콜라가 필요하다"

“We need Coke… we need Coke here real bad.”



무려 300만 병의 콜라를 주문한 총사령관. 조금 황당하게 들릴지 모르겠지만 포성 자욱한 전쟁터에서 콜라는 유일한 위안이었던 모양입니다.

The Commander-in-Chief ordered a stunning 3 million bottles of Coca-Cola. It may seem out of the blue, but it looks like the only thing that could provide comfort in the field of battle was a bottle of Coke.

*stunning: 놀라운 *out of the blue: 갑자기, 난데없이


찌르르~ 하니 톡 쏘는 음료… 탄산에 중독된 것은 그들의 적군도 마찬가지였습니다. 독일 내 콜라 공장 직원들이 모두 도망가자… 어떻게든 콜라가 마시고 싶었던 히틀러는 독일식 탄산음료, 환타를 만들게 했고… 냉전 시기에 소련의 영웅이었던 게오르기 주코프는 스탈린 몰래 '제국주의 음료수'인 콜라를 마시기 위해서 색깔을 뺀 위장 콜라를 들여왔다는 후일담도 있습니다.

A soda that fizzes and stings the tongue… The Allied Forces weren’t the only ones addicted to the carbonated drink. After all the workers at a Coke factory in Germany had fled… Hitler, who craved a sip of Coke by any means, was behind the invention of the German fizzy soda Fanta… There were also rumors that Georgy Zhukov, the hero of the Soviet Union during the Cold War, smuggled colorless Coke into the country, in order to drink the “imperialistic drink” behind Joseph Stalin’s back.

*fizz: 쉬익 하는 소리를 내다 *addicted: 중독된 *carbonated: 탄산이 든 *fizzy soda: 탄산 음료 *Cold War: 냉전 (1947-1991) *imperialistic: 제국주의의 *Joseph Stalin: 1924년부터 1953년까지 소비에트 연방의 최고 권력자


속 시원한 청량감. 답답한 속을 뻥 뚫어주는… 그래서 전쟁통은 아니다 하더라도 세상이 답답하고 맘에 안 들 때 누군가의 한마디가 속 시원하면 우리는 '사이다 발언'이라고도 하지요.

The refreshing sensation that relieves the heaviness within… Even when we are not going through a war, when we find the world stifling and unlikable, and someone says something straightforward, we call this a “Sprite remark.”

*sensation: 느낌, 감각 *heaviness: 답답함 *stifling: 숨 막힐 듯한, 답답한 *straightforward: 솔직한


그러나… 함정도 있습니다. 한 번의 속 시원함은 두 번째에는 좀 더 강한 자극을 원하기 마련…

However… there is also a trap. After experiencing relief, we are bound to want to follow it up with something more stimulating…



세 번째… 네 번째는 더… 말은 점점 독해지고… 그렇게 해서 중독돼가는 것이겠지요. 지지자들에게는 사이다 발언일 수도 있겠지만. 다른 사람들에게는 막말이 되는 현상은 바로 그 때문이 아닐까…

The third and fourth remarks become more vile… In ways we become addicted. For supporters, the remarks may be Sprite remarks, but for others it is perceived rude. Maybe it is the reason why it is so addictive.

*vile: 극도로 불쾌한


그러고 보면 마약이 별건가… 분명 잘못되었다는 걸 알면서도 도저히 빠져나오기 힘든 중독성… 점점 더 강한 것을 원하게 되는 그 속성은 바로 막말과 닮아있습니다. 요 며칠 사이 모두가 공분한 세월호 유가족을 향한 막말들도 초기부터 지금까지 점점 더 험악해져 왔으니까요.

If you think about it, drugs are not that different. The addiction is not easy to resist, even though one knows that they are doing something they aren’t supposed to… Wanting something more powerful is similar to making vile remarks. The vile remarks made to the families of the victims of the Sewol ferry tragedy have become even worse, compared to when they were first made.


"기본적으로 교통사고"

"AI가 터지면 책임은 대통령인가"

"시체장사"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

“Basically a traffic accident”

“Is it the president’s fault if avian influenza breaks out?”

“A tactic to get more compensation by haggling over corpses.”

“We are tired of that boring story.”

*avian influenza: 조류 독감



"이곳에는 콜라… 콜라가 필요하다" 그 '이곳'이 전쟁터가 될 수도 있고, 우리의 일상이 될 수도 있겠지만… 그저 콜라면 될 일…

“We need Coke… we need Coke here real bad.” The “here’ can be a battlefield or a place in our everyday lives… But the only thing that matters is that they get Coke…



혹시 누군가의 막말이 청량음료처럼 느껴진다면… 그것은 이미 중독의 경고등이 켜졌다는 것… 마약처럼 말입니다.

If someone’s vile remark gives you the same pleasure as drinking a fizzy soda… That is a warning sign of addiction… similar to drugs.



오늘의 앵커브리핑이었습니다.

That is all for today’s anchor briefing.


Translated by Jung Myung-suk and Brolley Genster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