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Watching Prague (KOR)

July 29,2019
SHIN KYUNG-JIN
The author is a Beijing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During the regular press briefing on July 17, China’s foreign ministry announced that it was placing sanctions on the city of Prague after pro-Taiwan sentiments expressed by the Czech Pirate Party members and Pargue Mayor Zdenek Hrib “harmed the feelings of the Chinese people.” It warned the city government to change its course “as soon as possible” and to stop “wantonly undermining” overall the China-Czech relationship, according to spokesman Geng Shuang.

Punitive actions have become common after U.S. President Donald Trump has regularized such moves under the pretext of “national interest.” But Beijing has taken sanctions to a new level by picking on a city. The 38-year-old mayor fumed on Facebook against China for unilaterally breaking a contract on a whim. “Its cancellation of the Prague Philharmonic Orchestra concerts (planned across Chinese cities in September and October) clearly shows China is not a reliable business partner,” he wrote. To punish the Prague mayor, Beijing also called off the plan to permit a direct air route between China and the Czech Republic agreed upon during the Czech president’s April visit to Beijing.

Under President Milos Zeman, China-Czech ties have been cozy. Zeman was the only European Union member to attend the Chinese military parade in commemoration of the end of World War II.

Xi in following year returned the courtesy by making the first Chinese summit visit to the Czech Republic in the 67 years since normalization of ties. Zeman made his fifth visit to Beijing to attend China’s Belt and Road forum and also an international import expo in Shanghai as well as summit talks.

The Czech capital went solo after the liberal Pirate Party lawmaker became its mayor in November last year. Hrib followed the former dissident-turned-president Vaclav Havel, who accepted Tibet and Taiwan regardless of the risk of angering Beijing. He hoisted the Tibetan flag on the 60th anniversary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and refused to hand over a Taiwanese to China accused of a financial scam. He paid a visit to Taiwan, telling legislators that his party represents the young people of the Czech Republic who prioritize human rights.

Prague has also been a regular mention in Hong Kong through the Lennon Wall. The Lennon Wall was originally established in Prague following the assassination of John Lennon and became the symbol of “love and peace” against the Communist regime ahead of the 1989 Velvet Revolution. The Lennon Wall in Hong Kong was created amidst the Umbrella Movement in 2014.

Beijing has increased pressure on the Prague mayor by capitalizing on its relationship with the president. How Prague will stand up to Beijing’s bullying will be closely watched by Koreans.
베이징과 프라하의 불화

신경진 베이징 특파원

지난 17일 중국 외교부 브리핑장. 겅솽 대변인의 제재 발언에 귀가 솔깃했다. 국가나 기업이 아닌 도시를 겨냥한 제재여서다. 겅 대변인은 체코의 수도 프라하를 겨냥해 “악랄한 표현으로 중국 인민의 감정을 상처입혔다”며 “서둘러 정책을 바꾸길 충고한다”고 경고했다. 대만·티베트 문제를 이유로 꼽았다.

미국의 ‘특권’ 같던 제재를 중국·일본이 따라 배우는 요즘이지만 도시 제재는 낯설었다. 프라하 시장의 페이스북부터 찾았다. 즈데넥 흐리브(38) 시장은 18일 “중국이 투자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 약속한 프라하 필하모니 투어를 폐기한 것은 중국이 신뢰할만한 비즈니스 파트너가 아님을 보여준다”는 글을 올렸다. 지난 4월 밀로스 제만(75) 체코 대통령이 베이징에서 합의했던 직항로 개설을 중국이 일방적으로 취소했다는 기사도 링크했다. ‘중국에 반항한 체코 시장’이란 영국 가디언지 기사도 보였다.

베이징과 프라하의 불화와 달리 중국과 체코의 정상 외교는 황금기다. 제만 대통령은 2015년 천안문 승전 열병식에 참석한 유일한 유럽연합(EU) 회원국 정상이었다. 시 주석은 이듬해 수교 67년 만의 첫 방문으로 화답했다. 제만 대통령은 일대일로(육·해상 신실크로드) 1·2차 정상회담과 상하이 1차 국제 수입박람회까지 개근했다.

지난해 11월 해적당 소속 흐리브 프라하 시장이 취임하면서 변화가 시작됐다. 제만의 친중 노선 대신 바츨라프 하벨 전 대통령의 친티베트·대만 외교 노선을 따르면서다. 흐리브는 티베트 독립 봉기 60주년이던 지난 3월 망명정부의 설산사자기를 게양했다. 곧이어 대만을 방문했다. 최근에는 대만인 보이스피싱 범죄자의 중국 송환을 거부했다. 15일에는 프라하를 방문한 대만 입법회 의원을 만나 “체코의 젊은 세대는 인권에 관심이 많다”며 “해적당은 청년을 대변한다”고 말했다. 중국에 맞서는 결기가 미국을 능가한다.

프라하는 홍콩과 손잡는 분위기다. 매개는 이른바 '존 레넌 벽'이다. 1980년 피살된 비틀스의 존 레넌을 그린 프라하의 레넌 벽은 1989년 벨벳 혁명을 거치며 공산주의에 대한 저항과 승리의 상징이 됐다. 프라하의 반(反) 공산주의 정서는 중국 최고 지도자가 체코 방문을 기피했던 이유다. 2014년 '우산혁명' 당시 레넌 벽이 홍콩으로 건너왔다. 범죄인 인도법 반대 시위를 거치며 홍콩 전역으로 번지고 있다.

통일전선에 노련한 중국은 “멋대로 중국·체코 관계를 파괴하지 말라”며 흐리브 시장과 제만 대통령의 틈을 공략한다. 사드 배치 당시 한국과 비슷하다. 프라하와 베이징의 불화가 어떻게 귀결될지 주목된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