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Moon, Abe talk in 15 months

15개월만에 열린 한일 정상회담

Dec 28,2019
Korea JoongAng Daily
Thursday, December 26, 2019


Korean President Moon Jae-in, left, shakes hands with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ahead of their first bilateral summit in 15 months on Tuesday on the sidelines of a trilateral summit with Chinese Premier Li Keqiang in Chengdu, China. [JOINT PRESS CORPS]

한중일 정상회담 참석차 화요일 중국 청두를 방문중인 한국 문재인 대통령(왼쪽)이 15개월 만에 한일 양자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일본 아베 신조 총리와 악수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The leaders of Korea and Japan returned to top-level diplomacy Tuesday, but disagreement over a key issue from the countries’ bitter past remains unresolved.

*return to~ : ~로 되돌아가다 *bitter past: 아픈 과거 *unresolved: 미해결의

한일 정상들이 화요일 최고위급 외교로 되돌아 갔으나, 양국간의 아픈 과거와 관련된 중요 문제에 대한 의견차이를 해소하지는 못했다.



President Moon Jae-in and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held a 45-minute meeting Tuesday afternoon, their first bilateral summit in 15 months. The meeting took place on the sidelines of the Korea-China-Japan trilateral summit in Chengdu, the capital city of China’s Sichuan Province.

*take place: 발생하다, 일어나다 *on the sidelines of~ : ~와는 별도로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화요일 오후 15개월 만에 처음으로 만나 45분 동안 정상회담을 했다. 한일 정상회담은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열린 한중일 삼국 정상회담과는 별도로 열렸다.



Moon and Abe stressed their intentions to have a “candid” dialogue before the summit, and their hopes to repair deeply strained ties.

*repair: 수리하다, 고치다 *strained ties: 경색된 관계

문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정상회담 모두 발언에서 “솔직하게” 대화하겠다는 의도를 강조했고, 심각하게 경색된 관계를 회복하고 싶다는 희망을 피력했다.



“For the two countries to resolve pending issues, a face-to-face meeting and a candid dialogue are the most powerful means,” Moon said in opening remarks for the summit. “I hope we can exchange our opinions candidly today,” Abe also responded.

*pending issue: 현안 *face-to-face: 마주 보는, 대면하는 *opening remarks: 모두 발언

문 대통령은 모두 발언에서 “양국 현안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마주보고 앉아 솔직하게 대화하는 게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오늘 우리가 솔직하게 의견을 교환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After the talks, Abe’s office said the mood was very tense but not hostile. It said the two leaders had a very candid and frank dialogue. “The largest significance is that Abe and Moon sat down for a face-to-face meeting, had a frank exchange of opinions and agreed to continue dialogue,” it said.

*hostile: 적대적인

회담이 끝난 후 아베 총리실은 회담 분위기는 상당히 긴장된 상태였지만 적대적이진 않았다고 말했다. 총리실은 양국 정상들은 매우 진솔하게 대화했다고 말했다. 총리실은 “아베 총리와 문 대통령이 마주 앉아 솔직하게 의견을 교환했고 계속 대화하는데 합의했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The two sides failed to narrow down their differences on outstanding and interlinked issues - compensation for forced laborers during World War II and a serious trade row.

*narrow down: 줄이다, 좁히다 *outstanding: 미해결된

양국은 서로 얽혀있는 강제징용자 배상과 무역갈등 현안에 대한 의견차이를 좁히지는 못했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