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dramas lock horns with their American rival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Korean dramas lock horns with their American rivals

테스트

H.I.T

JoongAng Daily 8면 기사 Saturday, April 14, 2007

Hit American television dramas are now being challenged by their Korean counterparts. Recently, a string of Korean dramas that include characters like federal investigators, police chiefs and emergency room doctors are appearing one by one.

*counterpart: 상대방
*investigator: 조사관, 수사관

한국 TV 드라마가 인기 미국 드라마에 도전장을 내고 있다. 최근 연방 수사관, 경찰서장, 응급병실 의사 등과 비슷한 인물이 나오는 한국 드라마가 속속 나오고 있다.

The dramas, being compared to the American dramas they modeled their plots around, are stirring up controversy and generating both negative and positive feedback. On the one hand, some viewers say that these dramas present a fresh and innovative format.

*stir: 휘젓다
*generate: 발생시키다. 일으키다

이들 드라마는 비슷한 줄거리를 가진 미국 드라마와 비교되며 논쟁을 불러오기도 하며, 찬반 양론으로 갈라지기도 한다. 한편에서는 새롭고 혁신적인 소재라 신선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Others however, are criticizing the producers saying they are ripping off ideas and that these dramas lack quality. The producers defend themselves by saying that as Hollywood has been making dramas for decades, the subject matter and formats are bound to overlap with Korean dramas. They also said that the important thing to look for in these dramas is how they adapt American elements to fit Korea.

*rip off: 떼내다. 벗기다
*adapt: 적응하다. 순응하다

그러나 다른 편에서는 한국 드라마가 소재를 베꼈을 뿐 질적 수준에 차이가 난다고 비판하고 있다. 제작자들은 "할리우드에선 이미 수십 년 동안 각종 전문직 드라마를 만들어 온 터라 우리와 소재가 겹칠 수밖에 없다"며 "이를 우리 식으로 어떻게 소화해 내느냐가 차별화의 관건"이라고 말한다.

The MBC drama "H.I.T (Homicide Investigation Team)" has been compared to the American drama "CSI (Crime Scene Investigation)" from the get go. At present, the drama is holding steady with a 16 to 18 percent viewership.

*homicide: 살인(범). 강력계

MBC 드라마 '히트(H.I.T-강력수사팀)'는 제목부터 미국 드라마 'CSI(Crime Scene Investigation-범죄현장 조사)'를 연상케 해 비교 대상이 됐다. 현재 꾸준히 16~18% 정도의 시청률을 올리고 있다.

Since the long-running show, "Susabanjang," centering around a police station, went off the air in 1989, there hasn't been a hit crime drama on Korean television. "H.I.T" stars actress Go Hyeon-jung as a female section chief. Compared to past dramas that focus on marriage and family life, "H.I.T" tells a different kind of story.

경찰서 관련 사건을 다뤘던 장기 시리즈 '수사반장'이 1989년 마지막 방송된 데 이어 한국 TV에서는 성공적인 범죄 드라마가 없었다. '히트'는 여성 강력반장으로 고현정을 등장시켰다. 연애.사랑이 중심이던 기존 드라마와 달리 '히트'는 다른 종류의 이야기를 풀어가고 있다.

Since it first aired on March 19, viewers have been divided in their opinions. For CSI fans, the drama was a disappointment, but for others, "H.I.T" was a new kind of drama that hasn't appeared on Korean television for years.

지난달 19일 방송이 시작되면서 시청자 반응은 극명하게 갈렸다. 'CSI' 팬들에게는 '히트'는 실망 그 자체였다. 그러나 다른 이들에게 '히트'는 수년 동안 한국 TV에는 보이지 않았던 종류의 새로운 드라마였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