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or to freedom does not open easily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Door to freedom does not open easily

테스트

Yiombi Thona has been seeking refugee status in Korea for five years.By Kim Hyun-dong. 이옴비 토나는 한국에서 5년간 난민 지위를 얻으려 애를 썼다. 김현동 기자

When he was an intelligence agent in the Democratic Republic of Congo, Yiombi Thona had no idea that one day he would be working at a textile factory in Seoul with kimchi as a part of his diet. But that is exactly what Thona began doing in 2002, after escaping from a Congolese prison where he says he was tortured for “telling the truth about the government.”

intelligence agent : 정보 기관원, 첩보원, 스파이

콩코 민주공화국의 정보기관원이었던 이옴비 토나는 자신이 훗날 서울의 한 섬유공장에서 일하면서 김치를 먹게 되리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 하지만 (그의 주장대로라면) 콩고의 감옥에 갇혀 ‘정부의 비밀을 발설한 혐의’로 고문을 당하다 탈출, 한국에 온 2002년부터 토나는 그런 삶을 살게 됐다.

A difficult journey brought him to Korea and he has fought a long battle to be granted refugee status.

고된 여행 끝에 한국에 온 그는 난민 지위를 얻기 위해 오랜 싸움을 해야 했다.

refugee : (정치적, 종교적) 망명자, 피난자, 난민

Before his arrival all he knew about Korea was that there had once been a war here. Now he is relying on the Korean authorities for his security, which he says could be provided by an F-2-2 visa, granting him refugee status along with basic rights such as legal employment.

Rely on : 의지하다, 믿다, 신뢰하다, 기대를 걸다

한국에 오기 전 그가 한국에 대해 아는 것이라고는 예전에 이 나라에서 전쟁이 있었다는 정도에 불과했다. 지금은 적법한 취업 등 기본권을 행사할 수 있는 난민 지위를 보장해 주는 F-2-2 비자를 통해 신분의 안정을 얻기 위해 한국 관계 기관에 기대를 걸고 있다.

One of the few good things that has happened to him in five years is that he began working for a civic group, Refugee Pnan, which supports asylum seekers, instead of in the factories where he suffered a hernia and broke his left arm. Other than that, his life in Korea has been hard.

asylum : 보호소, 수용소 ; 은신처, 성역 ; <국제법> (정치범에 대한 일시적) 피난처

hernia : 탈장

지난 5년 간 그가 겪은 일 중 그나마 나은 것은 피난처를 찾는 외국인을 위한 시민 단체 ‘피난’에서 일하게 됐다는 점 정도다. 그 전에 일하던 공장에서 그는 탈장 때문에 고생했고 왼쪽 팔이 부러지기도 했다. 그 밖에도 한국에서의 그의 삶은 몹시 고달팠다.

His first application for refugee status was refused in 2005, two and a half years after it had first been submitted. His appeal against this decision and a second application were refused by the Justice Ministry. He was then ordered to leave Korea by June 17. In a bid to earn a temporary reprieve, he filed litigation last month against the immigration office in the Seoul Administrative Court. Now Thona, who is 40 and has a wife and three children back in the Congo, must endure more years of waiting. And he is just one of many asylum seekers in Korea.

appeal : 간청,애원 ; <법률> 항소, 상고
reprieve : (수형자의) 형 집행을 연기하다; 집행 유예
litigation : 제소, 고소, 소송

그가 낸 첫 난민 지위 인정 신청은, 신청 후 무려 2년 반이 지난 뒤인 2005년에 거절됐다. 이 결정에 대한 항소와 두번 째 신청은 법무부에 의해 거절됐다. 대신 6월17일 한국을 떠나라는 명령을 받았다. (추방명령에 대한) 집행유예를 얻기 위해 그는 6월에 서울행정법원에 출입국관리소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이제 40세로 콩고에 아내와 세 아이를 둔 토나는 법적 절차를 마칠 때까지 몇 년을 더 참아야 한다. 그는 한국에 있는 수많은 난민 신청자 중의 하나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