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 Korea surrenders plutonium document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North Korea surrenders plutonium documents

테스트

U.S. State Department39s top Korea specialist Sung Kim, center right, and other officials cross the border at Panmunjom on May 10, carrying boxes loaded with documents detailing activity at North Korea39s key nuclear reactor. [AP] 성 김 미국 국무부 한국과장(가운데 오른쪽) 등 미 정부 대표단 일행이 5월10일 북한의 주요 원자로 가동내용을 담은 서류박스를 들고 판문점을 통해 남한으로 들어오고 있다. [AP]

JoongAng Daily 1면 기사 Saturday, May 10, 2008

North Korea has turned about 18,000 pages of records on its nuclear activities over to Washington, making an aggressive move towards dismantling its program and paving the way for future verification of its denuclearization.
*dismantle: 분해하다, 해체하다, 소멸시키다
*pave the way for~ : ~를 위해 준비하다, ~를 가능하게 하다, ~의 길을 닦다
북한이 1만8천여 페이지 분량의 핵 활동 기록을 미국측에 제출했다. 북한이 이처럼 적극적 조치를 취하면서 핵프로그램 폐기의 향후 검증을 가능하게 했다.

South Korean officials said the latest breakthrough will allow the six-party talks on the North's program to be held in June, breaking a seven-month deadlock. U.S. State Department spokesman Sean McCormack said yesterday that Sung Kim, the department's director of Korean affairs, will bring a "significant number of documents related to North Korea's plutonium program," after his three-day visit to Pyongyang this week.
*breakthrough: 돌파, 타개(책), 약진
*deadlock: 교착상태, 막다른 골목
남한 정부 관리들은 이번 진전으로 지난 7개월 동안 교착상태에 빠졌던 6자 회담이 6월쯤 다시 열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숀 매코맥 미 국무부 대변인은 이번 주 사흘 동안 평양을 방문한 성 김 미 국무부 한국과장이 "북한의 플루토늄 프로그램에 관련된 상당수 자료를" 가지고 돌아올 것이라고 어제 말했다.

Kim, who accompanied Deputy U.S. Secretary of State John Negroponte to Seoul on Wednesday, crossed the heavily fortified border between the two Koreas on Thursday for a three-day visit to Pyongyang.
*fortify: 요새화하다, 강화하다
수요일에 서울을 방문한 존 네그로폰테 미 국무부 차관을 수행했던 성 김은 목요일에 남북한의 군사분계선을 넘어 사흘간의 평양 방문길에 올랐다.

It was Kim's second visit to Pyongyang in a month. He is expected to return to Seoul today. "I know that he is going to bring with him a significant number of documents related to North Korea's plutonium program. And we will have an opportunity over the coming days and weeks to assess the significance of these documents," McCormack said according to the transcript of the press briefing posted on the State Department's Web site. "With respect to the documents and how they may play in the declaration process, our top three priorities are going to be verification, verification and verification," he added.
*transcript: 필기록, 의사록, 사본
성 김은 한 달 만에 두 번째 평양을 방문했다. 그는 오늘 서울로 되돌아올 예정이다. 미 국무부 웹사이트에 실린 기자회견 내용에 따르면 숀 매코맥 대변인은 "그(성 김)가 북한의 플루토늄 프로그램에 관련된 상당수 서류를 가지고 올 것으로 알고 있다. 우리는 앞으로 수주 동안 이들 문건의 중요성을 평가할 기회를 가질 것이다."고 말했다. "이 서류들이 (북한의) 핵신고 과정에서 어떻게 작용할 지와 관련해 우리의 3가지 최우선 순위는 검증, 검증, 검증"이라고 말했다.

McCormack refused to say how many documents Pyongyang had released, but a senior Seoul government official estimated the number was between 18,000 to 19,000 pages.
"These are highly important documents that North Korea has never before released," said the official who, asked for anonymity. He also said the North's latest move gave him optimism that the talks can produce favorable results.
*anonymity: 익명
*optimism: 낙관론
*produce favorable results: 긍정적 결과를 낳다
매코맥 대변인은 북한이 제출한 서류의 분량에 대해서는 답변을 거부했지만, 남한 정부 고위 관리는 1만8천~1만9천여 페이지 분량일 것이라고 추정했다. 익명을 요구한 그 관리은 "이것들은 북한이 예전에 한번도 공개한 적이 없는 매우 중요한 자료들이다"고 말했다. 그는 또 북한의 이번 조치로 6자 회담이 긍정적 결과를 낳을 것이라는 낙관적 전망을 하게 된다고 말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