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랑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야랑

테스트

이 기록은 결국 ‘야랑이 제 스스로 크다고 한다(夜郞自大)’라는 성어로 정착한다. 청(淸) 대에 들어 일부 유명 문학작품에 등장하면서 맹목적으로 제 스스로를 크다고 생각하는 사람, 또는 그런 상황을 일컫는 말로 자리 잡는다.

내가 한 영작
This ⓐrecord is the origin of the idiom, "Ye Lang claims itself to be big." The ⓑidiom ⓒis used in famous literary works during the Qing Dynasty and refers to people who claim to be big.

ⓐ record  passage 한국어 그대로의 번역을 영어 문맥에 맞게 수정
ⓑ idiom  expression 앞에 idiom이 이미 언급되었으므로 중복을 피하기 위해 expression으로 수정
ⓒ is  was 과거의 사건을 서술하고 있으므로 과거형으로 수정

After proofreading
This passage is the origin of the idiom, “Ye Lang claims itself to be big.” The expression was used in famous literary works during the Qing Dynasty and refers to people who claim to be big.

요즘 쇠고기 문제로 터진 마찰이 결국 이러한 생존 전략의 근간을 뒤흔들고 있다. 차분한 문제 제기는 필요한 일이지만, 정략적 의도에서 이를 흔들어서는 안 된다. 밤거리와 국회에서 이뤄지는 정략적 행위들,
한 왕실에 의해 결국 멸망한 야랑의 전철로 한국을 몰고가지 않을까 걱정이다.


내가 한 영작
The recent conflict that ⓐerupted over U.S. beef imports is shaking the basis of this survival strategy. It is necessary to calmly question the agreement, but we should not shake it. The politicking that is happening in the streets at night and ⓑunto the National Assembly makes us worry Korea may be destined for the same ⓒsituation as Ye Lang, ⓓthat eventually collapsed ⓔdue to a silly king.
.
ⓐ erupted  has erupted 과거의 한 시점에 발생한 사건이 현재에도 계속되고 있는 상황이므로 현재완료형으로 수정
ⓑ unto  in 바로 앞 구절의 happening in the streets와 대등구조이므로 전치사 in으로 수정. 참고로 전치사 unto는 문학작품 등에서만 사용되는 고어(古語)임.
ⓒ situation  fate 서술어 be destined와 문맥상 어울리도록 fate로 수정
ⓓ that  which 앞에 콤마(,)가 있는 관계대명사 계속적 용법이므로 which를 사용함. 참고로 관계대명사 계속적 용법의 경우에는 that을 사용하지 않음.
ⓔ due to  because of 영어에 자연스러운 표현이 되도록 because of로 수정. 참고로 원인을 나타낼 때 자주 사용하는 표현 중 ‘due to’는 형용사적 느낌을 가지고 있고, ‘because of’는 부사적 느낌을 가지고 있음. 예를 들어, “His defeat was due to the lottery issue.” “He was defeated because of the lottery issue.”

After proofreading
The recent conflict that has erupted over U.S. beef imports is shaking the basis of this survival strategy. It is necessary to calmly question the agreement, but we should not shake it. The politicking that is happening in the streets at night and in the National Assembly makes us worry Korea may be destined for the same fate as Ye Lang, which eventually collapsed because of a silly king.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