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jection of liquidity boosts global market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Injection of liquidity boosts global markets

테스트

Stockbrokers and investors in New York, Tokyo, Dubai and Frankfurt wear big smiles as they watch stocks climb on Oct. 14. [AP, AFP, REUTERS]

JoongAng Daily 1면 기사 Wednesday, October 15, 2008


The resolve by governments to inject liquidity into ailing global financial markets was welcomed by investors who lifted stock markets worldwide yesterday, including here. Korea’s benchmark Kospi surged more than 6 percent, a day after it jumped 3.8 percent.

•resolve : 결심, 결의, 결심하다, 의결하다
•liquidity : 유동성
•ailing : 앓고 있는, 괴로워하는

각국 정부가 위기에 빠진 세계 금융시장에 유동자금을 수혈하겠다는 시장 안정책을 쏟아내자 어제 한국을 포함해 전세계적으로 어제 증시가 상승했다. 한국의 코스피지수는 전날 3.8% 상승에 이어 어제 6% 이상 뛰어 올랐다.

The won also continued its upward trend on the fourth consecutive day, quickly eroding concern over the sustainability of the local financial system. “Optimism that the global liquidity crunch is now past its worst point is quickly spreading,” said Lee Jung-min, an analyst at Korea Investment and Securities. “Governments worldwide are boosting that optimism by acting quickly.”

•erode : 침식하다, 부식시키다
•sustainability : 지속가능성
원화가치가 나흘 연속 오르면서 한국 금융시스템의 지속가능성에 대한 우려를 빠르게 불식시켰다. 한국투자증권 이정민 애널리스트는 “세계적 유동성 위기가 최악의 상황은 벗어났다는 낙관론이 빠르게 퍼지고 있다”며 “세계 각국 정부들이 빠르게 대응하면서 그런 낙관론을 부양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Governments in Europe, America and Asia have committed trillions of dollars to protect banks from possible default. The U.S. Dow Jones industrial average overnight rose 11 percent, its biggest single-day point gain ever.

•commit : 약속하다
•default : 지불 불이행, 채무를 이행하지 않다

유럽, 아메리카, 아시아의 각국 정부들이 은행들의 지불불능 사태를 방지하기 위해 수조 달러 규모의 자금지원을 약속했다. 미국의 다우존스지수는 11% 폭등했는데 포인트대비로 사상 최대 일일 상승폭이다.

The Kospi rose 79.16 points, or 6.1 percent, closing at 1,367.69 points. It is the biggest daily percentage surge in six years and eight months. On Feb. 14, 2002, the Kospi rose 7.6 percent. It is also the third biggest single-day point surge ever. A total of 68 stocks hit the daily limit.

코스피지수는 79.16포인트(6.1%) 올라 1,367.69포인트로 마감했다. 7.6% 올랐던 2002년 2월14일 이후 6년8개월 만에 최대 일일 상승폭이다. 포인트 대비로도 역대 세번째 상승폭이다. 총 68개 종목이 일일 상승 제한폭까지 올랐다.
The index rose so fast that the sidecar mechanism was activated for the second day in a row. A sidecar is triggered when futures are traded at 5 percent higher or lower than the previous trading day’s closing price on the Kospi. The secondary Kosdaq rose 7.7 percent in the day, activating a sidecar.

•sidecar : 선물가격이 전일종가 대비 5%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해 1분간 지속될 때 발동하며, 발동시부터 주식시장 프로그램 매매호가의 효력이 5분간 정지된다.

코스피지수가 가파르게 상승하자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사이드카가 발동됐다. 사이드카는 코스피 시장에서 선물이 전일종가보다 5% 이상이나 이하로 거래될 때 발동된다. 코스닥지수도 7.7% 폭등해 사이드카를 발동시켰다.

Korea’s foreign exchange market also quickly gained stability with the won gaining 30 against the dollar after the government announced stabilization measures. “Along with signs of stability in the global financial markets, the efforts by the government are working to get the market back to normalcy,” said June Park, an analyst at Woori Investment and Securities.

한국정부가 안정화 대책을 발표한 뒤 원화가치가 달러당 30원 오르면서 한국의 외환시장도 빠르게 안정을 되찾고 있다. 우리투자증권 박준 애널리스트는 “세계 금융시장의 안정화 조짐과 함께 한국정부의 노력이 효력을 보여 시장이 정상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번역 : 이무영 정치사회팀장 (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