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oser forays into realms of fantasy via Abbey Road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Composer forays into realms of fantasy via Abbey Road

The London Symphony Orchestra works on the score for the fantasy game Aion at Abbey Road studio in London.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런던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판타지 게임 아이온의 음악작업을 하고 있다.

JoongAng Daily 6면 기사 Friday, November 14, 2008


Korean-Japanese pianist, composer and producer Yang Bang-ean, 48, had a wistful look in his eyes. “It was like destiny,” he said.

*wistful : 탐내는, 바라는 듯한, 그리워하는

재일 한국인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 프로듀서인 양방언. 올해 마흔 여덟인 그의 눈에는 그리움이 가득차 있었다. “운명같았습니다” 그는 말했다.

“The moment I listened to Pink Floyd, I felt some sort of strong force connecting me and the music. Then I knew that it would be like that for the rest of my life.”

“핑크 플로이드를 듣는 순간, 어떤 강한 힘이 나와 음악을 연결시키는 느낌이었죠. 그 때 난 ‘나의 나머지 인생은 이거다’고 생각했습니다”

Back then, Yang was a middle school student with a shaven head. His school, run by Chongryon [better known as Chosen Soren in Japan], an association of pro-North Korean residents in Japan, made its male students cut off all their hair.

*resident : 거주자, 살고 있는 사람

당시 양방언은 머리를 빡빡깍은 중학생이었다. 재일 친북인사들의 모임인 조총련에서 운영하는 그의 학교에선 남학생은 머리를 빡빡깍고 다녀야만했다.

Although long locks were considered a must for a rock musician in those days, a bald pate did little to discourage Yang from pursuing music. He pressured some of his classmates, also freshly sheared, to form a rock band. So it began? Yang’s musical career, odyssey, destiny, however you want to label it.

*lock : 머리 단, 머리채 / 자물쇠, 안전장치
*bald : 벗어진, 대머리의
*pate : 머리, 골통
당시 락음악을 한다고 하면 적어도 머리는 길게 늘어뜨려야 하는 분위기였지만 양방언에게 빡빡 머리는 문제가 되지 않았다. 그는 역시 까까머리인 친구들에게 락밴드를 만들자고 했다. 양방언의 음악 인생은 그렇게 시작됐다. - 그것을 운명이라 부르던, 긴 여정이라 하던,아니면 그 뭐라 하던간에.

Thirty years later, he’s one of the hottest producers in the Asian music industry. He’s produced Shogo Hamada, a popular singer-songwriter in Japan, plus pop-rock band “Beyond” from Hong Kong. He also scored the Jackie Chan action flick “Thunderbolt” (a.k.a. Dead Heat) and the Hong Kong TV drama “Jing Wu Men,” an adaptation of Bruce Lee’s classic “Fist of Fury.”

*score : 편곡(작곡)하다,악보에 기입하다
*a.k.a. : also known as :별명, ~으로 알려진
*adaptation : 개조, 개작, 번안

30년 후, 그는 아시아 음악계에서 가장 뛰어난 프로듀서중 한 명이 됐다. 그는 일본의 유명 싱어송라이터인 하마다 쇼고, 홍콩의 록밴드 “비욘드”를 위한 음악을 만들었다. 또한 배우 성룡의 영화 “썬더볼트”(데드 히트로도 알려진)와 브루스 리의 영화를 개작한 홍콩의 TV드라마 "정무문"의 음악을 맡았다.

Despite the artist’s appetite for a smorgasbord of musical genres, rock, pop, film soundtracks Yang’s background is classical. Just like his brothers and sisters, he studied the piano under Takizaki Sizuyoko, a professor at the Tokyo National University of Fine Arts and Music.

*smorgasbord : 바이킹 요리(서서 먹는 스칸디나비아식 요리의 일종, 가짓수가 많음), 잡동사니, 잡다함

락, 팝에서 영화음악까지 다양한 음악장르에 손대고 있지만 양방언의 음악적 바탕은 클래식이다. 그의 형제들과 마찬가지로 양방언은 동경예술대학원의 타끼자끼 시즈요코 교수에게서 피아노를 배웠다.

“‘Music is supposed to be fun.’ This is the greatest teaching he gave me,” Yang confided. “As a young boy, I wasn’t really into playing the piano. I preferred baseball.”

*confide : 고백하다, 털어놓다.

그는 “‘음악은 재미있어야 한다’. 그것이 그가 나에게 준 커다란 가르침이었다”고 말했다. “어릴적에는 진짜로 피아노를 즐긴 것은 아니었다. 나는 야구를 더 좋아했다.”

Professor Takizaki wanted his young students to experience the world on their own, so that they can enjoy music.

타끼자끼 교수는 그의 학생들이 자신만의 세계를 경험하고 음악을 즐길 수 있기를 원했다.



The London Symphony Orchestra works on the score for the fantasy game Aion at Abbey Road studio in London.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런던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판타지 게임 아이온의 음악작업을 하고 있다.

Yang Bang-ean.
양방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