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envoy arrives in Pyongyang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U.S. envoy arrives in Pyongyang

테스트

Stephen Bosworth, left, U.S. President Barack Obama’s special envoy for North Korea, is welcomed by an unidentified North Korean official, right, upon his arrival at Pyongyang airport, North Korea, on Dec. 8. [AP]
12월8일 북한 평양의 공항에 스티븐 보즈워스 미 대북 특사(왼쪽)가 도착하자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북한 관료(오른쪽)가 특사를 영접하고 있다. [AP]


Stephen Bosworth, the special U.S. envoy to North Korea, arrived in Pyongyang yesterday, where he was scheduled to begin bilateral talks with his North Korean counterparts.

*bilateral talk : 양자회담
*counterpart : 상대방, 대응물

스티븐 보즈워스 미 대북특사가 어제 평양에 도착했다. 보즈워스 특사는 평양에서 북한 대표단과 양자회담을 가질 계획이다.

On the first day of his three-day trip, Bosworth was expected to meet Kang Sok-ju, the first vice foreign minister and an influential regime figure. North Korean media had not reported on Bosworth’s trip by press time last night.

3일간의 방북 기간 중 첫날에 보즈워스는 강석주 북한 외무부상을 만날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 언론은 어젯밤 기사 마감시한까지 보즈워스의 방북에 대해 보도하지 않았다.

Bosworth is the first U.S. envoy to sit down for senior-level bilateral talks with North Korean officials under the Obama administration. The meeting comes at the tail end of a year in which North Korea conducted its second nuclear test and declared the six-party talks “dead,” while constantly accusing the United States of keeping a “hostile” policy towards the country.

*tail end : 말단, 최종단계
*hostile policy : 적대정책

보즈워스는 오바마 정부에서 처음으로 북한과 고위급 양자회담을 갖는 미국의 대북 특사이다. 북한이 미국의 대북 적대정책을 끊임없이 비난하면서 두번째 핵실험을 했고 6자회담 탈퇴를 선언했던 올해가 다 저물어갈 무렵 이 양자회담이 이뤄지게 됐다.

Officials in Washington expressed hope that Bosworth and his delegation would accomplish its stated goal - getting the North back to the denuclearization negotiations.

*denuclearization negotiation : 비핵화 협상

미정부 관료들은 보즈워스와 미 대표단이 북한을 비핵화 협상 테이블로 다시 끌어내는 목표를 달성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We obviously hope that Ambassador Bosworth’s visit is successful in persuading the North Koreans to return to the six-party talks and work toward th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a new set of relationships with us and our partners,” said Hillary Clinton, the U.S. secretary of state.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북한을 6자회담으로 복귀시키고 한반도 비핵화를 추진하고 북한이 미국과 미국의 동맹국들과 새로운 관계로 발전하도록 북한을 설득하는데 보즈워스 대사의 방북이 성공하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Others said the United States will not simply give in to the North this week. A senior U.S. official told reporters in Washington, on the condition of anonymity, that Bosworth is in Pyongyang to assess whether North Korea is really ready to resume the six-party talks, but Washington will not offer any incentives.

*give in to ~ : ~에 굴복하다, ~에 항복하다
*incentive : 격려, 자극, 유인

다른 미국 관료들은 미국이 이번에 쉽게 북한에게 굴복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익명을 전제로 한 미국의 한 고위 관료는 워싱턴에서 기자들에게 보즈워스는 북한이 정말로 6자회담을 재개할 준비가 돼 있는지를 평가하기 위해 평양에 가 있는 것이고 미국은 어떠한 인센티브도 북한에게 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JoongAng Daily 2면 기사 Wednesday, December 9, 2009


번역 : 이무영 정치사회팀장 (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