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ngam gears up for FI debut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Yeongam gears up for FI debut

테스트


YEONGAM, South Jeolla - Korea, a country that takes pride in having hosted a range of global sporting events such as the World Cup, the Olympics and the Asian Games, is set to see yet another historic event debut a year from now - a Formula One Grand Prix.

*gear up for~ : ~에 대비시키다, 준비를 갖추다
*a range of : 일련의, 광범위한

전남 영암 - 월드컵, 올림픽, 아시안 게임 등 일련의 국제 스포츠 행사 유치 경력을 자랑하는 한국이 내년 또 다른 중요한 국제 스포츠 행사인 포뮬러 원(F1) 그랑프리 개최를 앞두고 있다.

The International Automobile Federation, the motorsport’s governing body, announced on Sept. 21 that one of the 19 races of the world’s biggest and most expensive motorsport championships will open on Oct. 17 next year in the scenic county of Yeongam on the southwest coast of the Korean Peninsula.

*governing body : 관리기구, 수뇌부
*scenic : 경치가 좋은

F1을 주관하는 국제자동차연맹은 지난 9월 21일, 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크고 화려한 자동차 경주대회의 19개 경기 중 하나가 2010년 10월 17일, 한국의 전라남도 영암군에서 열릴 것이라고 발표했다. 한반도 서남해안에 위치한 영암군은 경치가 좋기로 유명하다.

Although Korea is the world’s fifth-largest auto-making country, it will be the first time it will host the F1 Grand Prix. The neighboring countries of China, Tokyo, Singapore and Malaysia have already held such events in the past.

*auto-making country : 자동차 생산국
*neighboring : 이웃의, 인접해 있는

세계에서 다섯 번째로 큰 자동차 생산국인 한국이지만 F1 그랑프리를 개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국,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인접 국가들은 이미 개최 경험이 있다.

The confirmation of the 2010 calendar by the international governing body came five days after Korea’s National Assembly passed a bill providing a government subsidy for the event worth 88 billion won ($76 million), boosting a long-term project spearheaded since 2006 by the organizers, the provincial government of South Jeolla, where Yeongam is located, and a private firm called Korea Auto Valley Operation.

*confirmation : 확정, 인가
*pass a bill : 의안을 가결하다
*government subsidy : 정부 보조금
*spearhead : 선두에 서다, 주도하다

2010년 F1 그랑프리가 한국에서 열릴 것이라는 국제자동차연맹의 결정은 대한민국 국회가 이 국제 스포츠 행사를 위해 880억원에 달하는 정부 보조금을 지급하기로 하는 의안을 가결한 뒤 닷새 후에 이루어졌다. 이 의안 가결이 (영암군이 위치한) 전라남도와 포뮬러원 한국그랑프리 운영법인 KAVO가 2006년부터 주도해온 한국 F1 그랑프리 개최 프로젝트에 힘을 실어주었다.

Under the initial contract with the FIA, the annual race will be held in Yeongam for a period of seven years. After that, an extension for five years could be granted, according to the organizers.

*initial : 처음의, 최초의
*extension : 연장, 늘임
*grant : 승인하다, 허가하다

국제자동차연맹과의 원래 계약에 따르면 이 연례 경기는 영암에서 7년 동안 열릴 예정이고, 이후 5년의 연장이 이루어질 수 있다는 것이 주최측의 설명이다.

“South Jeolla is hosting the F1 Grand Prix as part of its plan to help turn the southwest coast [of Korea] into a region focused on tourism and leisure,” said Park Joon-yung, governor of the province, in a recent press conference. “I am sure F1 will not only contribute to the regional economy but also open a new chapter in Korea’s motor sports history.”
*regional economy : 지역경제
*chapter : (역사상, 인생 등의) 한 시기, 중요 사건

최근 열린 기자회견에서 박준영 전라남도 도지사는 “전라남도의 F1 그랑프리 개최는 (한국의) 서남 해안지역을 관광레저 중심지로 변모시키려는 계획의 일환”이라고 밝혔다. 그는 “F1 개최가 지역경제에 이바지하는 것은 물론, 한국의 자동차 경주 역사에 획을 긋는 중요한 사건이 될 것을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Despite a relatively low profile among international tourists, the coastal county of Yeongam, 320 kilometers (198 miles) south of Seoul, is known as a major producer of marine products, figs and rice. Mokpo Station, its closest train station, is some three and a half hours away from Seoul by KTX; it takes 40 minutes to get to the Muan Airport near the county from Gimpo International Airport in western Seoul.

*low profile : 눈에 띄지 않는 태도의
*marine products : 해산물

외국 관광객들에게는 상대적으로 덜 알려져 있지만 서울에서 남쪽으로 320킬로미터(198마일) 떨어진 곳에 위치한 영암군은 해산물, 무화과, 그리고 쌀의 주요 생산지이다. 서울에서 KTX를 타고 3시간 반 정도를 달리면 영암군에서 가장 가까운 목포역에 도착한다. 김포공항에서 출발하여 군에서 가까운 무안 공항에 내리는 비행기를 타면 40분 정도 걸린다.

The trip by train could be further shortened if a temporary route solely for the event is developed, a subject now under discussion. Also, shuttle buses around major transportation spots will be operated during the championship period and a vast parking area will be built outside the circuit.

*under discussion : 논의 중인
*circuit : (자동차 경주의) 경주로

만약 현재 논의대로 이 국제 스포츠 행사를 위한 임시 노선이 개통된다면 영암까지의 기차여행 시간은 더 단축될 수도 있다. 또한 주요 지점을 통과하는 셔틀버스가 행사기간 중 운행될 예정이고 경기장 외부에 넓은 규모의 주차장도 건립될 것이다.

JoongAng Daily 8면 기사 Saturday, October 17, 2009


번역: 박선영 문화생활스포츠팀 기자 (spark0320@joongang.co.kr)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