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nt color="maroon" size=2><b>[Breaking News]</b></font><br>Fashion designer Andre Kim dies at 75

Home > National > Social Affairs

print dictionary print

[Breaking News]
Fashion designer Andre Kim dies at 75

테스트

Andre Kim

South Korea's iconic fashion designer Andre Kim died Thursday after being treated for pneumonia at an intensive care unit in a Seoul hospital. He was 75. [Yonhap]




Related Korean Article

패션디자이너 앙드레김 별세

원로 패션디자이너 앙드레 김(본명 김봉남)이 12일 오후 7시25분 연건동 서울대병원에서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75세

앙드레 김은 지난달 말 폐렴 증세로 서울대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아오다 병세가 악화돼 이날 세상을 떠났다.

1935년 서울 구파발에서 농사를 짓던 집안의 2남3녀 중 넷째로 태어난 앙드레 김은 고등학교 졸업 후 1961년 고(故) 최경자씨가 서울 명동에 설립한 국제복장학원 1기생으로 입학해 디자이너 수업을 받았다.

1962년 서울 반도호텔에서 첫 패션쇼를 열고 한국 최초의 남성 패션 디자이너로 데뷔한 그는 이후 서울 소공동에 '살롱 앙드레'라는 의상실을 열고 본격적인 패션 디자이너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1964년 당대 최고 인기배우였던 신성일과 엄앵란의 결혼식 때 엄앵란의 웨딩드레스를 디자인했고 1988년 서울올림픽 때 한국 국가대표팀의 선수복을 디자인하는 등 유명 인사들의 옷을 디자인하면서 명성을 쌓았다.


  • 한글 기사 보기
  • More in Social Affairs

    DP wants parliamentary probe of prosecutor general

    Symposium illuminates Asian countries' responses to pandemic

    Surging cases could soon create I.C.U. shortages, health officials warn

    Justice minister suspends top prosecutor, accuses him of illegal surveillance, ethical violations

    No new airport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