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nt color="maroon" size=2><b>[Breaking News]</b></font><br>Kim gives up prime minister nomination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Breaking News]
Kim gives up prime minister nomination

Prime Minister-designate Kim Tae-ho said in an urgent press conference Sunday that he was withdrawing his name from the nomination.

The National Assembly held confirmation hearings for Kim last week, and opposition lawmakers strongly challenged President Lee Myung-bak’s nominee and vowed to fight his appointment. A vote in the National Assembly was expected Sept. 1.
The Democratic Party grilled Kim over allegations of corruption .
“I am stepping down from the prime minister-designate post today, because I no longer want to become a burden for President Lee,” Kim said in the press conference. “I realized that I have so many shortcomings.”


By Ser Myoja Staff Writer [myoja@joongang.co.kr]

Related Korean Article

후보 지명 21일만에 사퇴..오전 靑측에 사퇴 표명
`억울한 면 있지만 국민신뢰없으면 무슨일 할수 있겠나`


김태호 국무총리 후보자가 29일 오전자회견을 갖고 총리 후보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그의 총리 후보직 사퇴는 지난 8일 지명 이후 21일 만이다.

김 후보자는 회견에 앞서 이날 오전 임태희 대통령실장과 정진석 정무수석에게 전화를 걸어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으며, 이 대통령은 이를 수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후보자는 회견에서 "저의 문제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친 데 대해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더는 누가 돼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으로 저는 오늘 총리 후보직을 사퇴하고 백의종군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잦은 말 바꾸기 등으로 야당은 물론 여당 내에서도 사퇴 불가피론이 나온 것과 관련, "각종 의혹에 대해서는 억울한 면도 있지만 모든 것이 제 부덕의 소치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한글 기사 보기

  • More in Politics

    Opposition jumps on idea of Assembly probe of Choo

    Blue House names new foreign policy secretary

    Prosecutors protest suspension of Yoon by justice minister

    DP wants parliamentary probe of prosecutor general

    Justice minister suspends top prosecutor, accuses him of illegal surveillance, ethical violation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