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nt color="maroon" size=2><b>[Breaking News]</b></font><br>Foreign Minister Yu to offer resignation: official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Breaking News]
Foreign Minister Yu to offer resignation: official

테스트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이 3일 서울 세종로 외교부 청사에서 딸 현선씨의 계약직 특채 합격에 대한 입장표명을 하기 위해 브리핑실로 향하고 있다. [강정현 기자]

South Korean Foreign Minister Yu Myung-hwan is expected to soon offer his resignation over the ministry's controversial hiring of his daughter, a senior government official said Saturday.

"Minister Yu will soon offer to step down, taking responsibility (for the matter)," the official said, asking not to be identified.

Yu on Friday apologized for allegations of nepotism after his daughter was hired for a mid-level post at the ministry. President Lee Myung-bak has ordered a "thorough" audit into possible rigging of the hiring process. [Yonhap]
(END)
Related Korean Article

`딸 채용문제로 물의야기해 국민들에 송구`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이 4일 오전 임태희 대통령 비서실장을 통해 이명박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다고 김영선 외교부 대변인이 밝혔다.

유 장관은 "최근 딸 채용문제와 관련해 물의가 야기된 데 대해 국민들에게 송구스럽게 생각하여 스스로 물러나기로 했다"는 뜻을 밝혔다고 김 대변인이 전했다.

유 장관은 현 정부 출범 이후 외교장관에 임명된 지 2년7개월만에 물러나게 됐다.

유 장관의 딸인 현선 씨는 지난 7월 공고한 자유무역협정(FTA) 통상전문계약직 공무원 특별채용 시험에 지원했으며 이후 1차(서류전형 및 어학평가)와 2차(심층 면접)시험을 거쳐 지난달 31일 단독으로 채용돼 특혜논란이 제기됐다. (연합뉴스)


  • 한글 기사 보기

  •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