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fficient administering is the key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Efficient administering is the key



The opposition Democratic Party has announced that it figured out how to fund its much-touted “universal welfare” idea, which includes free school lunches, free early-childhood day care and free medical insurance. The party said that the gargantuan budget of 16.4 trillion won ($15 billion) needed for such social services can be effectively covered by 20 billion won, which the party argues can be secured by efficient management of the government’s coffers and thorough revamping of the current tax system, without collecting more taxes. It also claimed that such a way could achieve the goal of universal welfare without hurting the financial health of the government.

We appreciate that the DP has now turned its attention to the nation’s fiscal health because the biggest worry about those hefty social services comes from the inevitable deterioration of the government’s financial health. A welfare plan of such magnitude, when pushed excessively, is doomed to fail and will most likely lead to government bankruptcy.

Particularly, we’re wondering if such a grandiose plan can be implemented with a mere budget of 16 trillion won. Not to speak of the ruling Grand National Party’s claim that it would need at least 34 billion won, most welfare experts agree that the budget will exceed at least 16 billion won. Another question arises over how the DP believes it can raise 20 billion won by budget cuts and withdrawal of tax cuts alone. For example, the DP has so far put the brakes on the current administration’s efforts to reduce the scope of tax-free items. But now, the DP argues for the elimination of such taxes, which makes us suspicious of the party’s sincerity. If the government’s expenditures increase while its revenues decrease, the only option is raising taxes. That’s why we are doubtful of the DP’s populist slogan of “free welfare without tax hikes.”

We hope that the party will withdraw the proposal as soon as possible. Instead, it should exert its effort to realize “efficient welfare” by improving the existing management system.

The JoongAng Ilbo’s latest feature story said that the government’s welfare expenditures have been spent on the wrong people, causing a colossal loss. About 180,000 people not eligible, for instance, for child-rearing allowances received government subsidies from various agencies, costing 330 billion won of tax money annually.

If the Democratic Party wants to join the ranks of responsible political parties, it should first think about how to mend the porous welfare system.

‘증세 없는 무상복지’ 과연 가능한가

민주당은 엊그제 보편적 복지를 실현하기 위한 재원조달 방안을 발표했다. 무상급식·무상보육·무상의료 등 이른바 ‘3+1’복지에 들어가는 재원(16조4000억 원)을 어떻게 마련할지에 대한 내용이었다. 세금은 더 걷지 않기로 했지만 재정과 조세 개혁 등을 통해 20조원을 만들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렇게 하면 재정건전성을 해치지 않으면서 보편적 복지를 실현할 수 있다는 것이다.

민주당이 재정건전성을 핵심 기조로 삼은 건 일단 높이 평가해줄 대목이다. 무상복지에서 가장 우려되는 건 재정 악화다. 복지란 일단 물꼬가 트이면 되돌릴 수 없다. 이 때문에 무리하게 추진하면 반드시 나라가 망가지게 돼있다. 문제는 민주당의 방안이 현실성이 있느냐는 점이다. 실현 가능성이 없다면 무상복지는 바로 재정 악화로 귀결되기에 하는 말이다.

우선 점검돼야 할 부분은 ‘3+1’복지를 하는 데 16조여 원이면 가능할까라는 점이다. 한나라당은 34조원이 든다고 비판하지만, 이는 차치하고라도 16조원보다는 더 든다는 전문가들이 많다. 또 예산 절감과 감세 철회만으로 20조원이란 돈을 만들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도 있다. 예컨대 민주당은 그 동안 정부의 비과세 감면 축소방침에 대해 번번이 제동을 걸었다. 그러나 이제 와서 비과세 감면 철폐를 주장하고 있기에 진정성과 현실성을 의심하게 된다. 계획보다 지출은 많아지고 마련되는 재원은 줄어든다면 결국 남는 건 세금을 늘리는 방법뿐이다. 우리가 ‘증세(增稅) 없는 무상복지’라는 민주당 주장에 의구심을 갖는 이유다.

재원 마련 대책이 잘못된 것이라면 무상복지 당론도 재검토해야 한다. 그보다는 복지관리시스템을 개선해 효율적 복지를 달성하는 것이 현실적이다. 어제 본지 기사에 따르면 복지 지출 관리가 제대로 안 돼 줄줄 새는 돈이 엄청난 것으로 나타났다. 가령 보육수당 등 저소득층용 각종 지원금을 가짜로 타간 사람이 무려 18만 명이나 되고, 이 때문에 연간 3300억 원이 낭비되고 있다고 한다. 복지관리 시스템을 정비해 효율적 복지부터 먼저 달성한 다음, 나라 형편을 감안하면서 지출을 늘리는 게 책임 있는 공당(公黨)의 자세라고 본다.

More in Bilingual News

Fearing the jab (KOR)

Passion versus numbers (KOR)

Hong learns a lesson (KOR)

Corruptive private equity funds (KOR)

The BAI’s independence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