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rls’ Generation to tour Japan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Girls’ Generation to tour Japan

Girls’ Generation will begin a Japanese arena tour beginning May 18, according to a press release from SM Entertainment on Tuesday.

The tour will take the nine-member group to Tokyo and four other major cities around Japan for a total of seven concerts.

“Since the girls have already gathered more than 22,000 fans from Japan in their first showcase held in Tokyo, we think the tour will be a huge success,” said the release. “A new single coming out in April will only add to the number of fans lining up to see them.”

The new single, “Mr. Taxi,” has not yet been released in Korea. When it is released in Japan, the B-side will feature the Japanese version of “Run Devil Run,” which was a hit in Korea.


By Hannah Kim Contributing writer



Related Korean Article[일간스포츠]

‘7만명 목표’ 소녀시대, 日 아레나 투어 콘서트 출격

소녀시대가 오는 5월 일본에서 첫 아레나 투어 콘서트에 나선다.

5월 18일 일본 도쿄 국립 요요기 경기장 공연을 시작으로, 나고야·오사카·후쿠오카 등 4개 도시에서 총 7회에 걸쳐 일본 첫 단독 콘서트 투어를 펼친다. 1만석 가량의 객석을 채워야 하는 '아레나 투어'는 일본 가수들에게도 쉽지 않은 도전. 국내 가수 중에는 보아와 동방신기가 성공리에 공연을 마쳤다. 소녀시대는 첫 아레나 투어에서 약 7만 명의 관객 동원을 목표로 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데뷔 전 도쿄 아리아케 콜로세움에서 열린 첫 쇼케이스에도 2만 2000여 관객을 운집시킨 만큼, 벌써부터 치열한 티켓 전쟁을 예고하고 있다"면서 "4월 새 싱글 '미스터 택시(MR.TAXI)를 발표하고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미스터 택시'는 한국 발표곡이 아닌 신곡으로, 소녀시대가 새롭게 선보일 퍼포먼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싱글 '미스터 택시' 에는 일본어 버전 '런 데빌 런(Run Devil Run)'도 수록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