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 may have small nukes: U.S.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North may have small nukes: U.S.

WASHINGTON - North Korea may have already developed nuclear warheads small enough to be mounted on missiles and aircraft, a senior U.S. intelligence official said Thursday.

“The North may now have several plutonium-based nuclear warheads that it can deliver by ballistic missiles and aircraft as well as by conventional means,” Lt. Gen. Ronald Burgess, director of the Defense Intelligence Agency, told a Senate Armed Services Committee hearing. “We expect the North will continue to test-launch missiles, including the TD-2 ICBM/SLV to refine their performance. With further TD-2 tests, North Korea may develop an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capable of reaching the U.S. mainland.”

North Korea detonated nuclear devices in 2006 and 2009, and conducted long-range missile tests three times - in 1998, 2006 and 2009 - which were seen as a partial success.

Reports said that North Korea is digging a new tunnel to prepare for a third nuclear test and has completed construction of a sophisticated launch site on its western coast to test-fire a ballistic missile that can reach the mainland U.S.

Defense Secretary Robert Gates said in January that North Korea’s missiles and nuclear weapons will pose a threat to the U.S. within five years, with some experts saying Pyongyang may have already developed nuclear warheads small enough for missile payloads.

Burgess said North Korea will not easily abandon its nuclear arsenal despite international efforts to denuclearize the impoverished, but nuclear-armed communist state.

“While North Korea may be willing to abandon portions of its nuclear program in exchange for improved relations with the United States, Pyongyang is unlikely to eliminate its nuclear weapons,” he said. “The DPRK will try to keep its nuclear weapons and gain international recognition as a nuclear state together with security guarantees from Washington and expanded economic assistance.”

The six-party talks on the North’s nuclear dismantlement have been deadlocked over UN sanctions for Pyongyang’s nuclear and missile tests in early 2009, and most recently the North’s torpedoing of a South Korean warship and shelling of a South Korean border island last year.

North Korea last year attacked the warship Cheonan and Yeonpyeong Island, killing 50 people, bringing inter-Korean ties to the lowest level since the end of the 1950-53 Korean War. North Korea denies sinking the naval ship.

North Korea refused to apologize for the provocations and walked out of a rare inter-Korean dialogue last month, thwarting hopes for the resumption of the six-party talks.

Washington has called on Pyongyang to address Seoul’s grievances over the deadly attacks before moving on to a new round of the multilateral denuclearization-for-aid talks.

James Clapper, national intelligence director, buttressed Burgess.

“Iran and North Korea are of great concern,” Clapper said. “In time they pose a direct mortal threat to the continental United States.”

Clapper said North Korea sees its nuclear arsenal as its only leverage.

“Obviously they continue to play their nuclear card,” he said. “That is their single, I think, leverage point, or leverage device they can use to attract attention and seek recognition for them as a nuclear power.”

The U.S. spy chief also warned of further provocations from the North.

“It is also our assessment at this time that there is a low probability of a conventional attack by the North upon the South,” Clapper told the hearing, but added, “North Korea has shown a proclivity for doing sometimes the unexpected and it is the unintended consequences of those events that may precipitate something else.”

Burgess said that North Korean leader Kim Jong-il’s plans to transfer power to his youngest son, Jong-un, explain recent provocations.

“Of significant concern is decision-making relative to the apparent leadership succession under way and its implications,” Burgess said.


Yonhap


Related Korean Article[연합]

美정보당국 “北, 대포동2호 시험발사할 것”

"北 이동식 미사일.장사정포 강화..추가도발 능력 보유"

"핵카드 계속 사용..김정은 권력승계 순조로울 듯"

로널드 버저스 미국 국방정보국(DIA) 국장은 10일 북한이 대포동 2호를 비롯한 미사일 시험발사를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버저스 국장은 이날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제출한 '전세계 위협 평가' 보고서를 통해 "북한이 성능을 개선하기 위해 대포동 2호를 포함한 미사일들의 시험발사를 계속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그는 "추가적인 대포동 2호 시험으로 북한은 미국 본토까지 이를 수 있는 대륙간탄도미사일 능력을 개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은 탄도미사일의 확산과 관련한 오랜 역사를 갖고 있으며, 계속 시장에 내놓고, 이란.시리아를 포함하는 국가들에 미사일 기술들을 계속 수출할 것 같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어 "북한은 배치된 중.장거리 미사일의 현대화를 포함한 재래식 무기 향상 노력을 하고 있다"면서 "한국과 일본, 태평양 지역의 미군 기지를 공격할 수 있는 상당한 수의 이동식 탄도미사일과 함께 비무장지대(DMZ) 인근의 장사정포를 강화했다"고 전했다.

버저스 국장은 또 북한의 권력승계 문제와 관련, 김정은이 완전히 권력을 장악하기 이전에 김정일이 숨질 경우 불안정한 요인은 남아있지만 "우리는 김정은으로의 승계가 순조롭게 진전될 것 같다고 계속 평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그는 북핵 문제와 관련, "미국과의 관계 개선에 따른 교환으로 북한이 핵프로그램의 일부를 포기할 수는 있지만, 북한이 핵무기들을 제거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와 관련, 그는 "북한이 재래식 수단 뿐만 아니라 탄도미사일이나 항공기를 통해 운반할 수 있는 몇몇 플루토늄 핵탄두를 가지고 있을 수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북한은 핵무기들을 계속 가지려고 할 것이며, 핵보유국가로서의 국제적 인정과 미국의 안전보장 담보, 경제적 지원확대 등을 추구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로저스 국장은 또 "북한의 전진배치된 군대는 전략적 경고를 거의 하지 않은채 한국을 공격할 수 있다"면서 "북한은 소규모 공격을 해 왔고, 추가적인 도발 능력을 갖고 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북한군은 군수부족, 노후화된 장비, 훈련 부족 등의 어려움에 처해 있다면서 "북한도 무력으로 한반도를 통일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으며, 자기 정권의 생존을 무릅쓸 정도의 공격은 하지 않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밖에 그는 김정일이 여전히 북한을 통제하고 있지만 2008년 뇌졸중의 후유증으로 육체적 장애를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북한이 한국 내 미군의 활동에 대한 정보수집을 계속하고 있으며, 민감한 전시작전계획을 포함한 미군에 대한 정보수집을 위해 한국인들을 자신들의 정보요원으로 계속 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청문회에 함께 출석한 제임스 클래퍼 국가정보국(DNI) 국장은 "북한은 계속 자신들의 핵카드를 사용할 것"이라면서 "그것은 관심을 끌고 핵보유국으로 인정받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북한의 유일한 수단"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북한의) 한국에 대한 재래식 공격 가능성은 솔직히 꽤 낮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버저스 DIA 국장은 "북한은 때때로 예상하지 못한 것을 하는 성향을 보여왔다"고 지적했다.

그는 북한의 천안함 공격과 연평도 포격 도발 등을 거론한 뒤 "이는 대내외적 목표를 위해 북한이 군사력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을 보여준다"면서 "(북한의) 오산이 (위기) 고조를 이끌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밖에 그는 북한의 핵공격 가능성에 대해서는 재래식 공격 가능성보다 더 낮다는 입장을 보였다.

More in Politics

Tensions rise between prosecution, ministry of justice ahead of court review

Opposition jumps on idea of Assembly probe of Choo

Blue House names new foreign policy secretary

Prosecutors protest suspension of Yoon by justice minister

DP wants parliamentary probe of prosecutor general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