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dy maneuvers stalk the market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Shady maneuvers stalk the market



Multinational forces have finally launched a military operation against Libyan dictator Muammar el-Qaddafi. The international forces, led by French Rafale fighter planes, launched a barrage of Tomahawk missiles at air defense bases in Tripoli. The name of the operation, Odyssey Dawn “has absolutely no meaning” according to a spokesman at the U.S. Africa Command.

Of all past military operations, the Normandy Invasion, code-named Overlord, was the largest in history. At midnight on June 6, 1944, allied forces under the command of U.S. Gen. Dwight D. Eisenhower, then Supreme Commander of the Allied Forces in Europe, invaded the beaches of Normandy, northern France. The aim was to establish a foothold for their offensives against the German forces. With their success came a decisive chance for victory.

Admiral Yi Sun-shin, who saved Korea from Japanese invasion in 1592, was victorious in a historic battle near Hansan Island. He induced the enemy fleet to the sea with a small number of warships and crushed them with a battle formation called “hak-ik-jin,” named after the shape of a crane’s wing. In the formation, his warships first stand abreast facing the enemy. But when the enemy attacks, the warships in the center of the line retreat while those on both sides move forward to encircle and defeat the enemy.

The word “operation,” which has become a popular military term, often appears in stock market news nowadays. There are similarities in the movement of the military and the stock market.

Planning and confidentiality are essential for success. Players form alliances with friendly forces and establish plans for leaking false information, which can include the timing and contents of the leak, to manipulate stock prices before implementing their plans. Deutsche Securities, a global brokerage company, was caught red-handed in November last year trying to take 44.8 billion won ($40 million) through a high-handed operation called “option shock.” Several days ago, Koo Bon-hyeon, LG chairman Koo Bon-moo’s cousin, was arrested on charges of gaining 10 billion won by manipulating his company’s share prices. But perhaps because of the lukewarm punishments that are normally doled out in these situations, market operations such as these never stop.

Would the manipulators be terrified if they were called into the army for an actual military operation?

*The write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Shim Shang-bok

작전(作戰)

리비아의 독재자 카다피의 만행(蠻行)을 참다 못한 미국·영국 등 다국적군이 마침내 군사작전에 나섰다. 20일 프랑스 라팔 전투기를 앞세우고 수도 트리폴리의 레이더기지에 토마호크 미사일을 퍼부었다. 다음날 2차 공습에선 카다피 관저를 박살냈다. 작전명 '오디세이 새벽'은 고대 지중해를 무대로 한 트로이전쟁을 장편 서사시로 옮긴 호메로스의 오디세이에서 따왔다.

역대 군사작전 중에는 노르망디 상륙작전(Normandy Invasion)이 압권이다. 1944년 6월6일 자정, 미국 아이젠하워 대장을 총사령관으로 삼은 연합군이 북프랑스 노르망디 해안을 기습했다. 2차 대전 초기 서부전선에서 패해 유럽 대륙에서 퇴각한 연합군이 독일 본토 공격용 발판을 구축하기 위해 시도했다. 오버로드(Overlord·군주)로 명명된 이 작전의 성공으로 연합군은 결정적 승기를 잡을 수 있었다.

올 1월 소말리아 해적을 무찌르고 인질 21명을 모두 구한 '아덴만 여명 작전'은 우리 군의 영예를 드높였다. 인질 구출작전의 최고봉은 엔테베 작전이다. 1976년 7월 이스라엘 공군 특공대 100명이 우간다 엔테베 공항에서 에어프랑스를 납치한 팔레스타인 테러리스트들을 사살하고 인질 103명을 구한 쾌거다. 임진왜란의 영웅 이순신 장군은 한산도 대첩(大捷)으로 세계 해전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 소수의 배로 적군을 전투에 유리한 한산도 앞바다로 유인한 뒤 학익진(鶴翼陣)으로 섬멸했다. 학이 날개를 편 것과 같은 형상이라 붙여진 이름이다. 일렬 횡대의 일자진(一字陣)을 취하고 있다가 적이 공격해오면 중앙의 군사는 후퇴하듯 물러나고 좌우의 부대는 전진하며 반원 형태로 적을 포위해 무찌르는 전법이다.

군사 용어인 작전이 요즘은 주식시장에 더 자주 등장한다. 둘이 닮은 점도 없지 않다. 사전 모의는 필수이며 보안 또한 생명이다. 동맹군을 결성해 언제 어떤 허위 정보를 흘려 주가를 띄울지 전략을 짠 뒤 실행에 나선다. 지난해 11월에는 글로벌 플레이어인 도이치증권이 이 땅에서 이른바 '옵션 쇼크'라는 나름 고단수 작전으로 448억원의 부당이익을 챙겼다가 걸려 된통 혼이 났다. 며칠 전에는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사촌 동생인 구본현씨가 자기 회사 주가를 조종해 100억여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구속됐다. 벌이 약해서 그런지 증시 작전은 끊이지 않는다. 투전판의 작전을 발본(拔本)하기 위해 그들을 진짜 작전에 동원한다고 하면 벌벌 떨지 않을까.

심상복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