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actice what you preach, please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Practice what you preach, please



Bao Zheng, or “Bao the Blue Sky,” of the Northern Song Dynasty in ancient China was the consummate example of an honest and upright official. His poem is written on the wall of a government building in Guangdong Province, and it begins, “Integrity is the basis of administration.”

When he died, his last words to his family also emphasized integrity and honesty: “If the descendent gets involved in corruption while serving in the government, he should not be allowed to return to the hometown. He should not be allowed to be buried in the family graveyard. If you don’t follow my words, you don’t deserve to be my descendent.”

There are over 100 local play productions about the life of Bao Zheng, and his name on his tombstone has worn off as visitors touch it to pay their respects.

If Bao Zheng valued integrity over family ties, Jeong Yak-yong compared it to chastity. “Integrity of government officials is like the chastity of a woman and even the slightest stain will leave a mark forever. A dark room does not grant secrecy as four know.”

The “four” refers to what Yang Zhen of the Eastern Han Dynasty called “Si Zhi.” It means “the Heaven knows, the Earth knows, I know and you know,” so you should always be honest and incorruptible.

Jeong Yak-yong considered integrity the innate duty of a public servant, the source of all good and the basis of all virtues. Therefore, he declared that a man who lacks integrity and honesty could not serve in government. Only honest officials could pursue transparent administration, keep authority of the government and be incorruptible. In his book “Mokminsimseo,” he mentions “integrity” countless times.

Yulgok Yi I emphasized integrity as the most important virtue of a public servant in his book “Geokmongyogyeol.” He teaches, “If you take a government position, you are working for others, not for yourself.” The purpose of the government official should be to realize the political ideal to improve the lives of the people, not to enjoy personal prosperity and wealth.

Lately, slogans about integrity are spreading among civil servants. The “Song of Integrity” is heard everywhere, producing “integrity meal coupons,” “integrity mileage,” “integrity club” and “integrity training system.”

A few days ago, employees of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signed an integrity contract and submitted it to the minister. Ironically, the ministry represents the other side of the civil servant community - tainted by corruption and bribery. Hopefully, they will make efforts to practice the ethics as much as they cry out their slogans.

*The write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Kim Nam-joong

청렴(淸廉)

중국 북송 때의 ‘판관 포청천’, 즉 포증(包拯)은 청백리의 대명사다. 광둥성(廣東省) 지방 관청 벽에 남아 있는 그의 시(詩) 첫 구절이 ‘청심위치본(淸心爲治本)’이다. 청렴한 마음을 다스림의 근본으로 삼는다는 뜻이다. 포증은 임종 때 후손에게 남긴 유언에서도 ‘청렴’을 당부했다. “후대 자손이 벼슬살이를 하다가 부정부패를 저지르면 고향(집)으로 돌아오지 못하게 하라. 죽은 후에 선산에 묻힐 수도 없다. 내 뜻을 따르지 않으면 내 자손이 아니다.” 이러니 훗날 포증을 다룬 지방 연극이 100편이 넘고, 그의 이름이 새겨진 비석이 존경과 감탄의 손길에 닳아 패일 정도로 사람들 마음에 깊이 자리잡았을 터다.

포증이 청렴을 자손도 버릴 정도로 엄중하게 여겼다면, 다산 정약용은 청렴을 여자의 순결에 비유했다. “선비(공직자)의 청렴은 여자의 순결과 같아서 한 오라기의 오점이라도 평생 흠이 된다. 어두운 방이라고 말하지 말라. 넷이 알고 있다.” 여기서 ‘넷이 알고 있다’는 후한 때의 양진(楊震)이 말한 바로 그 ‘사지(四知)’다. 하늘이 알고 귀신이 알고 내가 알고 네가 아니 오직 청렴하라는 얘기다.

다산에겐 청렴이야말로 공직자의 본래 직무이고, 모든 선의 원천이며 모든 덕의 근본이다. 그래서 청렴하지 않고서는 공직자가 될 수 없다고 단언했다. 청렴한 공직자라야 투명한 행정을 펼수 있고, 청렴해야만 공직자의 권위가 서며, 청렴해야만 강직한 공직자 생활을 할 수 있다는 거다. 『목민심서』에 ‘청렴할 렴(廉)’자가 수없이 등장하는 까닭이다.

율곡 이이가 『격몽요결』에서 강조한 공직자의 가장 중요한 덕목 또한 청렴이다. ‘벼슬은 남을 위한 것이지 자기를 위한 것이 아니다’라는 게 그의 가르침이다. 백성을 편안하게 하려는 정치 이상을 실현하는 게 목적이지 자신의 부귀와 영화를 누리려고 벼슬을 하는 게 아니란 거다.

요즘 공직 사회에 부쩍 늘어난 청렴 구호가 어지럽다. ‘청렴송’이 공무원들 귀를 수시로 공략한다. 청렴식권·청렴마일리제·청렴동아리·청렴교육이수제 등 온통 청렴 바람이다. 급기야 엊그제 행정안전부 직원들은 청렴계약서에 서명해 장관에게 제출하기까지 했다. 뇌물·향응으로 곪아 터진 공직 사회의 역설적 단면이다. 그나마 구호보다 실천에 힘쓴다면 다행이겠다.

김남중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