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ng’ EU action, U.S. undecided on food aid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Noting’ EU action, U.S. undecided on food aid

WASHINGTON - The United States said Tuesday that it “understands” the European Union’s decision to provide North Korea with food aid but stressed that it will make its own decision on aid.

“We have noted the EU’s move. We have talked to the EU about its move. And we understand their decision. We have not made our own decision,” State Department spokeswoman Victoria Nuland said at a press briefing.

The EU announced earlier this week that it will send food aid worth 10 million euros ($14.5 million) to North Korea, said to be suffering a severe food shortage. The EU’s decision follows a June trip by a team to assess the food situation there.

The EU said its plan for the food shipment is to save the lives of 650,000 vulnerable residents in the communist nation despite long-stalled denuclearization efforts.

The first batch of delivery, apparently non-rice products, is scheduled to arrive there next month.

Observers said the EU’s initiative will put pressure on the U.S. and South Korea, which are considering similar assistance.

Nuland sidestepped a question on whether the U.S. welcomes the EU’s decision, instead choosing the word “understand.” When asked if the EU’s move will affect Washington’s consideration of aid, she did not give a direct answer. “Obviously, we are in close touch with the EU on these issues,” she said.


Yonhap

한글 관련 기사 [연합]
美 "엉뚱한 곳에 식량지원해 세금낭비 못해"

'확신 가질 체제 갖춰야..방북결과 계속 평가중'
미국은 6일 대북 식량지원 문제와 관련, "엉뚱한 사람들에게 가는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미국 납세자들의 세금을 낭비할 수는 없다는 것이 우리 마음에는 매우 강하다"고 밝혔다.

빅토리아 눌런드 국무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대북 식량지원 문제와 관련해 모니터링이 중요한 요인 중 하나임을 지적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미국의 식량지원이든 다른 곳의 식량지원이든 과거에 그것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사람들의 입에 가지 못했다는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가 확신을 갖고, 미국 납세자와 미 의회가 확신을 가질 수 있는 (모니터링) 체제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직 대북 식량지원 문제와 관련해 아무런 결정도 이뤄지지 않았으며, 방북단의 조사결과를 계속 평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그는 북한의 식량지원 필요성과 투명성 문제 등을 계속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모니터링 문제에 대한 이어진 질문에 "우리의 신뢰성 기준에 맞는 시스템을 확실히 가져야 한다는 것은 우리의 주요한 우려"라면서 "우리가 그(지원) 방향으로 간다면 그것은 우리가 얘기를 해야할 문제지만, 우리는 아직 거기까지 가지 않았다"고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다.

More in Politics

DP expels Kim Dae-jung's son amid real estate scandal

Moon's buddies paid illegal salaries, says BAI

Big deal

Choo says neither she nor husband requested favors for son

Moon to take part in UN events remotely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