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un it rises ... over the East Sea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The sun it rises ... over the East Sea



The name we give something often defines the thing itself. Before we call it by the right name, it may be nothing more than a wave.

One example is the North Sea, famous for its oil and gas resources and fisheries. Once called the German Sea, today it is the East Sea to the United Kingdom and the South Sea to Norway and Sweden. In Denmark, it is the West Sea.

At first, the sea had no name. Greek astronomer Ptolemy was the one who came up with the name “German.” He named the sea Oceanus Germanicus in his “Geography.” In medieval times, it was also called the Middle Sea as it is surrounded by many countries. The Dutch, which dominated maritime trade then, called it Noord Zee, or North Sea, on their marine charts and the name came into wide use when it appeared on a map used by the Hanseatic League in medieval Germany.

Meanwhile, the name of the port city of Beihai on the southern tip of China means “north of the sea.” According to the International Hydrographic Organization, the sea to its south is the Gulf of Tonkin. The Vietnamese, however, call it Vinh Bac Bo and the Chinese refer to it Beibu Wan, both meaning “Northern Bay.” It makes sense that the Vietnamese call it the Northern Bay but why would China?

There is a similar conundrum with the East Sea between Korea and Japan. Long ago, it was referred to as the Sea of Korea. A Portuguese map published in 1615 refers to it as Mar Coria. A map of Asia published in Japan in 1794 calls it the Joseon Sea. In 1650, French missionaries called it the East Sea, as Koreans did. The name “Sea of Japan” appeared during the Russo-Japanese War. Unfortunately, the IHO was launched in 1921, when Korea was ruled by Japan.

One thing to be considered in naming geographical sites is that the four cardinal directions of north, south, east and west are different depending on the position of the observer. From the perspective of modern philosophical and geographical standards, the Korean Peninsula is in the Far East. Indian poet Rabindranath Tagore, inspired by the sun rising in the East, called Korea “The Lamp of the East” in his poem. Therefore, “East Sea” is also a suitable name from a geographical standpoint.

Why does the United States want to call it the Sea of Japan, a vestige of imperialism? When we call it by its proper name, it becomes the East Sea where the sun rises. The name, East Sea, is a promise to Koreans and everyone in the world that the sun will rise again tomorrow.

The writer is a special director of jTBC.

By Park Jong-kwon

바다의 이름


이 바다는 한때 ‘게르만해(German See)’로 불렸다. 그리스의 천문학자 프톨레마이오스가 ‘지리학’에서 이름을 붙였다. 하지만 영국에겐 ‘동해’요, 노르웨이와 스웨덴에겐 ‘남해’다. 덴마크는 지금도 ‘서해’를 함께 표기한다. 바로 유전과 어족자원으로 유명한 ‘북해’다.

처음에는 이름도 없었다. 로마의 역사가 타키투스가 『게르마니아』에서 ‘라인강은 북으로 흐른다’고만 했을 뿐이다. 이에 프톨레마이오스가 ‘게르만’이란 이름을 붙였다. 중세에는 나라에 둘러싸인 바다란 뜻으로 ‘중해(中海)’로도 불렀다. 그러다 해상 무역을 장악한 네덜란드인이 ‘북해(Noord Zee)’라고 해도에 표기하면서 정착됐다는 설이 유력하다. 중세 독일의 ‘한자동맹’이 제작한 지도가 유럽에 퍼지며 일반화됐다고도 한다. 이름도 ‘관습’에 영향을 받는가.

중국 남단에 ‘베이하이(北海)’라는 항구도시가 있다. 한반도 남쪽에는 남해시가 있는데, 중국은 북해시라니. 그럴 것이 국제수로기구(IHO)의 공식명칭은 ‘통킹만(灣)’이지만, 베트남도 중국도 이 바다를 모두 ‘북부만(灣)’으로 부른다. ‘통킹’은 하노이의 옛 이름 ‘동낀(東京)’을 프랑스어로 표기한 것이다. 베트남이 북부만으로 부르는 것은 이해가 되지만, 중국은 어째서일까. 이 또한 ‘관습’인가.

동해는 주로 ‘한국해’였다. 1615년 나온 포르투칼 지도에 ‘Mar Coria’로 표기돼 있다. 일본에서 1794년 출간한 아시아전도에도 ‘조선해’로 돼있다. 1650년 프랑스 선교사가 당시의 토착 이름인 ‘동해’로 표기한다. ‘일본해’는 러·일전쟁을 거치며 등장한다. 불행히도 국제수로기구가 발족한 게 일제강점기인 1921년이다.

동서남북은 관찰자 위치에 따라 다르다. 하지만 근대 사상과 지리적 기준점에서 보면 한반도는 ‘극동’이다. 인도의 시인 타고르가 한국을 ‘동방의 등불’로 노래한 것도 가장 동쪽에서 떠오르는 태양에서 시상(詩想)을 떠올린 것 아닐까. 그런 점에서 ‘동해’는 세계지리적 관점에서도 걸맞은 명칭이다. ‘게르만해’도 ‘북해’가 된 상황인데, 미국이 나서 제국주의 유산인 ‘일본해’로 통일하자니.

이름은 그 자체다. 김춘수 시인의 ‘꽃’을 패러디 하면, ‘그의 이름을 불러주기 전에는/하나의 물결에 지나지 않았다/그의 이름을 불러 주었을 때/우리에게 마르도록 해 뜨는 동해가 됐다.’ 동해라는 이름은 우리에게, 세계인에게 내일도 해가 뜰 것이라는 약속이자 믿음이다. 박종권 jTBC특임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