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s Chey said to have illegal loans

Home > National > Social Affairs

print dictionary print

SK’s Chey said to have illegal loans

Chey Tae-won, chairman of SK Group, allegedly obtained illegal loans from Mirae Savings Bank under borrowed names.

The head of the nation’s third-largest chaebol has been under scrutiny since April after suffering heavy losses on risky derivatives investments.

The Seoul Central District Prosecutors’ Office said a Mirae official told them that Chey took out about 80 billion won ($75 million) under three people’s names - his younger brother Chey Jae-won and two SK Group officials identified only by their surnames, Choe and Gu - from three Mirae Savings Bank branches from 2008 to 2010.

Prosecutors said that before the alleged loans, Chey also borrowed 20 billion won under his real name from the bank.

“[After borrowing 20 billion won under his name], Chey couldn’t take out more loans because of the debt limit restriction under the Mutual Savings Bank Act,” the Mirae official said, according to prosecutors. “So he used other people’s names to get the additional 80 billion won in loans.”

Under the Mutual Savings Bank Act, individuals are prohibited from taking out a loan exceeding 20 percent of a bank’s equity capital. Mirae’s equity was about 100 billion won until December 2010, meaning that the maximum debt limit for an individual was about 20 billion won when Chey allegedly borrowed the money.

The bank official added that Chey “signed an agreement that he would take responsibility for all of the loans,” which amount to 100 billion won. “But at the end of 2010, Chey demanded the original copy of the agreement and took it.”

The bank does not have any copies of the agreement, prosecutors said.

If the Mirae official’s testimony is true, prosecutors said Chey will be charged with violating the Mutual Savings Banks Act and the real-name financial transaction law.

Prosecutors have traced transactions on all of Chey’s bank accounts since April, when the National Tax Service found that the chairman had lost more than 100 billion won invested in risky derivatives. The reasons for the investment as well as the source of the funds have not yet been revealed.

Chey said in May to reporters that the investments were “strictly personal and had no relation to the company,” denying allegations that the large amount had come from SK Group.


By Park Jin-seok [heejin@joongang.co.kr]


한글 관련 기사 [아주경제]

최태원 SK회장 저축은행 800억 차명대출 의혹 검찰 수사 중

최태원(51) SK그룹 회장이 저축은행을 통해 800억대 ‘차명(借名) 대출’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있다.

최 회장은 제2금융권으로부터 대출받은 1000억대 자금 가운데 800억원이 차명대출이라는 의혹이 있어 검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5일 검찰과 금융권 등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3부(부장 이중희)는 최근 최 회장 관련 계좌에 대한 계좌추적 과정에서 1000억대 대출사실을 확인했다.

검찰은 최 회장과 동생 최재원(48) SK 수석부회장, 최모씨, 구모씨 등 4명이 2008~2010년 미래저축은행 3개 지점을 통해 대출을 밝은 사실을 확인했다.



검찰 조사 결과 이 중 최 회장 명의의 대출금은 200억원 정도이고 나머지는 최 부회장 등 다른 사람 명의 대출로 밝혀졌다.

검찰은 최근 해당 저축은행 대출 책임자에게서 “1000억원 모두 최 회장이 대출한 것이며 다른 사람들은 명의만 빌려준 것”이라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관계자는 “최 회장이 상호저축은행법상 동일인 대출한도 규정 때문에 돈을 더 빌릴 수 없게 되자 다른 사람 명의를 이용해 추가로 대출을 받았다”고 검찰에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또 “당시 대출을 하면서 ‘최 회장 개인이 인적 담보를 제공한다’는 내용의 이면약정서도 작성했다”며 “지난해 말께 최 회장 측에서 이면약정서 원본을 달라고 요청해 돌려줬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행 상호저축은행법은 저축은행은 한 사람에게 자기자본 20%를 넘는 자금을 대출해줄 수 없다.

미래저축은행 자기자본은 2010년 말 현재 1000억원 정도로 1인 대출한도는 200억원가량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해당 진술이 사실일 경우 상호저축은행법과 금융실명제법 위반에 해당하는 사안이라 판단해 최 회장 측 인사들을 상대로 실제로 차명대출이 이뤄졌는지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검찰은 저축은행으로부터 최 회장 등에 대한 대출 관련 자료들을 임의제출 형식으로 넘겨받아 분석 중인것로 알려졌다.

또한 검찰은 최 회장의 선물투자 손실 의혹 등과 관련해 최 회장 관련 계좌에 대해 자금추적 작업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최 회장의 선물(先物)투자에 사용된 것으로 알려진 증권사 계좌, 은행 등 금융사 계좌 입출금 내역 등을 분석해 부적절한 자금 유입 사실이 있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수천억원을 선물에 투자했다가 1000억원 이상의 손실을 입었다”는 의혹에 대해 “개인적인 일”이라고 해명한 적있다.

More in Social Affairs

Seoul sues Sarang Jeil Church for W4 billion

'Traceless' infections are Korea's new coronavirus worry

K-pop band Seventeen to promote Seoul with cooking, style tips

Recovery operations

Paju DMZ tours to resume, 11 months after closure due to swine fever outbreak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