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hn-backed Park makes City Hall run official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Ahn-backed Park makes City Hall run official

Park Won-soon, the lawyer-turned-liberal activist, officially announced his candidacy for Seoul mayor yesterday, two weeks after receiving the endorsement of famed software mogul Ahn Cheol-soo.

Vowing to make investments in the city’s infrastructure and focus on the people’s quality of life, Park appeared to fully take up the mantle passed onto him by Ahn, whose brief flirtation with a possible run electrified the nation before he threw his weight behind his longtime friend.

“It is clear what the 10 million citizens of Seoul want from the upcoming by-election,” Park said at the KimKoo Museum & Library in Yongsan District, central Seoul. “It’s new and real change. And that request of Seoul citizens is also my policy and vision.”

Park, who is running as a liberal candidate, has so far refused to join any of the main liberal parties, saying that he wants to remain “a nonpartisan candidate who receives support from the public.”

Park’s entrance was two weeks in the making, despite expectations that the activist would declare his bid immediately after Ahn’s endorsement. His campaign said that it took the time to organize a campaign operation.

Park said at yesterday’s announcement that he would focus on six main issues if he were to become mayor.

“First of all, I will make investments focused on increasing citizens’ quality of life by cutting back on showy construction projects, using that budget to increase welfare, environment and education spending,” he said.

Park also said he would carry forward with the city’s controversial free school lunch program.

His priority would also be tackling high unemployment by creating jobs in the welfare sector and helping establish start-ups for young Koreans.

Park pledged to scrap former Mayor Oh Se-hoon’s West Sea Waterway project on the Han River and instead “restore the natural Han River” and make a “green Seoul” that is fully equipped against natural disasters.

Even before his announcement, Park was in the lead in a recent poll by the JoongAng Ilbo and Gallup Korea. Park led Na Kyung-won, a potential rival from the Grand National Party.


By Yim Seung-hye [sharon@joongang.co.kr]


한글 관련 기사 [연합뉴스]

박원순 "한강운하 폐기ㆍSH공사 개혁"

출마 공식 기자회견…무상급식 등 공약 제시


박원순 변호사가 21일 서울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박원순 서울시장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용산구 효창동 백범기념관 대회의실에서 공식 출마 기자회견을 열어 "재건축ㆍ재개발의 과속 추진을 막고 새 임대정책을 도입하며 SH공사를 개혁해 전세난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시민 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앞세운 5대 공약을 제시하며 "친환경 무상급식 정책을 조기 확정하고 지체 없이 시행할 수 있도록 하고 소외계층과 청년층의 일자리 정책에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일자리를 늘리기 위해 사회 투자기금과 중간 지원기관, 유통 지원기구를 설치하겠다는 세부적인 계획을 내놓았다. 그는 또 한강운하를 폐기하고 자연형 한강을 복원하겠다고 말했다.

박 예비후보는 "지난 10년은 도시를 위해 사람을 잃어버린 10년"이라고 비판하며 "전시성 토건예산을 삭감하고 그 재원으로 복지, 환경 , 교육 등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그는 "모르는 새 서울시민은 빚쟁이가 됐다"며 "두 전임시장을 거치며 부채가 늘고 재정이 파탄났으며 의회와의 갈등으로 대의 민주주의는 실종돼 시정이 중단됐다"고 지적했다.

그는 "앞으로의 10년은 사람을 위해 도시를 변화시키는 10년이 돼야 한다"며 "서울시를 시청 사무실로 이해하는 시대는 지났다. 화려하지 않아도 기본이 바로 서있고 소박하고 검소해도 안전한 도시로서의 서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박 예비후보는 출마 선언문에서 인권변호사로서 시민단체 활동을 하던 시절, 최근 시민 의견을 듣는 '경청투어'에서 느낀 점 등을 되새기며 "대한민국과 세계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지역 리더들과 많은 답을 얻었다. 그들과 실질적인 변화를 도모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하나하나 바로잡고 다시 기본으로 돌아가는 것도 단숨에 될 일은 아니다. 남은 임기가 3년이 채 되지 않지만 서두르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캠프 운영 방향에 대해 "선거법과 관련없는 방식으로 펀드를 만들어 평범한 시민들로부터 자금을 차용해 선거를 치를 것이며 내역은 모두 홈페이지에 공개할 것"이라며 "선거를 시민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만드는 것이 기본 방향"이라고 말했다.

그는 시민후보로 추대된 이석연 전 법제처장이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지금도 수도를 이전해야 한다고 생각하느냐'고 질문한 것에 대해 "서울과 수도권의 과밀함은 지방분산을 요구하고 있다. 그러나 그것이 반드시 서울시민에 나쁜 건 아니며 서울과 지방이 대립할 이유는 없고 함께 발전할 수 있다"고 답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사회를 맡은 송호창 변호사, 소개사를 맡은 서재경 희망제작소 상임고문 외에 택시기사, 구두수선공, 주부 등 일반 시민들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More in Politics

Opposition jumps on idea of Assembly probe of Choo

Blue House names new foreign policy secretary

Prosecutors protest suspension of Yoon by justice minister

DP wants parliamentary probe of prosecutor general

Justice minister suspends top prosecutor, accuses him of illegal surveillance, ethical violation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