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 when you have something to say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Talk when you have something to say

Irish writer Jonathan Swift made a list of 16 things not to do when he became old. It’s titled “Resolutions: When I Come to be Old.” The first pledge was not to marry a young woman. He wanted to prevent troubles associated with young woman in his old days. This resolution may apply to Rupert Murdoch or George Soros, but it actually has nothing to do with me.

What caught my attention more were the resolutions that emphasize prudence in speech. Some such resolutions were “Not to tell the same story over and over to the same people,” “Not to be too free of advice nor trouble any but those that desire it” and “Not to talk too much, nor of myself.” In different ways, he repeatedly pledged not to bother other people with unnecessary and unwanted conversations just because he was old.

According to American writer Dottie Billington, author of “Life Is an Attitude: How to Grow Forever Better,” you are evidently old if you prefer talking over listening. When you’re not curious about different opinions and would rather start an argument than listen to people, you’re getting old. And if you keep saying “Been there, done that,” then you cannot even become a sympathetic senior citizen.

If you look around, you will certainly find that people are welcomed if they listen to others rather than voice their own opinions first. Those who sincerely try to understand other people instead of pretending to listen and have empathy for others are especially popular.

In Korean society, miscommunication between generations has caused problems. Parents and children are not on the same page, and those in their 20s and 30s complain that they cannot have conversations with those in their 50s and 60s. The older generations may feel displeased that the younger generations do not listen, but young people feel frustrated by the elderly, who like to give advice based on their own experiences rather than being open-minded.

This is a serious problem because the young get courage and consolation from older people who empathize with their frustrations. But if you want to tell your side of story without listening to others, a conversation cannot happen.

The actions of many individuals put together have a profound impact on our society, so it would be wise for many to take notice of this problem. As Plato once said, “Wise men talk because they have something to say - fools, because they have to say something.”

*The write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Bae Myung-bok


『걸리버 여행기』를 쓴 17~18세기 아일랜드 작가 조너선 스위프트는 늙어서 하지 말아야 할 열여섯 가지 금기(禁忌)를 정리해 목록을 만들었다. ‘스위프트의 다짐(Swift’s Resolutions)’이다. 1번이 ‘젊은 여성과 결혼하지 말 것’이다. 딸이나 손녀 뻘 되는 새파란 여성 때문에 말년이 불행해지는 일이 없도록 조심하자는 자기 다짐이었을 것이다. 루퍼트 머독이나 조지 소로스라면 몰라도 나와는 상관없는 얘기다.
그보다 내 눈길을 끈 것은 입 단속을 강조한 대목들이다. ‘같은 사람한테 했던 말 또 하고 또 하고 하지 말 것’ ‘청하지도 않은 조언이나 훈계를 늘어놓지 말 것’ ‘많은 말, 특히 내 얘기를 삼가할 것’…. 나이가 많다는 이유로 시키지도 않은 말을 실타래처럼 늘어놓아 사람들 피곤하게 하지 말자는 굳은 결심이 표현만 달리해 여러 번 반복되고 있다.
『멋지게 나이 드는 법』이란 책을 쓴 미국의 여류작가 도티 빌링턴은 “듣기보다 말하기를 좋아하면 늙었다는 증거”라고 말한다. 자기 생각과 다른 의견에 호기심을 갖고 귀 기울이기보다 상대방 의견에 토를 달지 못해 좀이 쑤시기 시작하면 나이가 든 징조라는 것이다. “내가 해봐서 아는데…”를 연발하며 자기 생각을 강요하려 해서는 환영 받는 노인이 될 수 없다. 그게 어디 나이든 사람들뿐일까.
주변을 둘러봐도 자기 말 많이 하는 사람보다 남의 얘기 잘 들어주는 사람이 환영 받는다. 들어주는 척하는 게 아니라 진심으로 상대방의 입장을 헤아리려고 애쓰는 사람, 한마디로 ‘공감(empathy)’ 할 줄 아는 사람이 인기가 높다.
우리 사회의 세대간 불통(不通) 문제가 심각하다. 부모와 자식간에 말이 통하지 않고, 2030세대는 5060세대와 대화가 안 된다고 불만이다. 나이든 세대는 자기 말에 귀 기울여주지 않는 젊은 세대가 섭섭할지 모르지만 젊은 세대는 마음을 열고 자신들 얘기를 들어주기보다 자기 경험에 근거한 충고와 훈계를 일삼는 나이든 세대가 답답할지 모른다.
젊은 세대는 자신들의 아픔과 고민을 공감하는 어른들이 있다는 사실만으로 용기와 위안을 얻는다. 어차피 그들 문제는 그들 스스로 풀어야 한다. 자기 얘기만 하고 남의 얘기를 안 들으려 해서는 대화가 안 된다. 개인이나 사회나 마찬가지다. 플라톤은 “현명한 사람은 할 말이 있을 때만 말한다”고 했다. 나이 든 사람부터 현명해질 필요가 있다. ‘스위프트의 다짐’은 지금도 유효하다.
배명복 논설위원

More in Bilingual News

Remembering Lee’s message (KOR)

Trust in the experts (KOR)

Stop attacks on Yoon (KOR)

Power corrupts (KOR)

Who hampers the investigation?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