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eking a bit of Lin in Seoul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Seeking a bit of Lin in Seoul

It almost got me, the connection between Jeremy Lin and Jesse Eisenberg. Lin is a Taiwanese-American NBA player who recently led the New York Knicks to seven consecutive victories. Eisenberg is a Jewish actor and playwright whose most notable appearance was the role of Facebook co-founder Mark Zuckerberg in “The Social Network.” The story goes that the two had studied together and Lin was the hero who always saved Eisenberg during tough times. The tale that has spread across the Internet over the last few days has turned out to be fiction. It is actually a short story by Eisenberg that appeared on the literary site McSweeney’s. What inspired Eisenberg? At the end of the story he claims that Lin is “Jewish by spirituality.” Growing up, he was always told that “Jewish boys can’t play in the NBA.” But now Lin is a “true Jewish hero” they can look up to.

In the United States, Jewish and Asian people have a reputation for having more brains than brawn. It was generally considered that the two ethnic groups were athletically inferior. Lin broke the prejudice. He is an Asian man, short by NBA standards, and went to Harvard, which is always ranked low in the NCAA. He is Christian and stresses his faith in God. Many Jewish people identify with many of the attributes represented by Lin. In fact, Lin epitomizes the characteristics of minorities in the NBA. He has tackled each disadvantage, struggled and overcome them. It is a classic Cinderella tale.

What’s more charming is his personality. You play basketball not with your height but your heart. When the Knicks’ winning streak ended on Saturday, he tweeted, “Gotta learn from my mistakes and move on to the next one.” He is energetic and optimistic, modest and eloquent. It is only natural that he is the most sought-after sports celebrity among broadcasters, advertisers, publishers and movie producers.

During election season, politicians are busy pitching their stories and slogans. They seek attention from the media and should know that the triad of story, character and outcome is the answer. You may think you can make up the three elements, but you can’t, and history is the most important. There is no present without the past, and without evolution and growth, the three elements are useless. You need to prove that the engine that has been driving you is not immediate interest but true vision and courage. The perfect model of this has been presented to us. It’s Jeremy Lin.

by Lee Na-ree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깜빡 속을 뻔 했다. 제러미 린과 제시 아이젠버그의 소설 같은 인연 말이다. 린은 최근 혜성처럼 등장해 뉴욕 닉스 팀의 7연승을 이끈 대만계 미국 프로농구(NBA) 선수다. 아이젠버그는 영화 ‘소셜 네트워크’에서 저커버그 페이스북 창업자 역할로 스타덤에 오른 유대계 배우 겸 희곡작가다. 사연인즉, 두 사람이 동문수학 했으며 린은 아이젠버그가 위기에 처할 때마다 그를 구한 히어로라는 것이다. 며칠 전부터 인터넷을 타고 번진 이 스토리는 추적해 보니 정말 ‘소설’이었다. 그것도 15일 아이젠버그가 한 유명 문예 사이트에 직접 지어 올린. 그는 왜 이런 상상력을 발휘한 걸까.
글의 말미에 단초가 있다. 아이젠버그는 린이야말로 진짜 유대인이라 주장한다. 영성(靈性)이 그렇다는 건데, 따라서 지금까지 늘 “유대인은 NBA에서 뛸 수 없어”란 말을 들어왔지만, 이제 린이라는 진정한 ‘유대 농구 영웅’을 갖게 됐다고 선언한다. 그가 이렇게까지 린을 숭배하며 자기동일시 하는 데엔 이유가 있다.
미국에서 유대인과 동양인은 힘(brawn)보다 머리(brain)가 발달한 집단으로 여겨진다. 운동감각이 떨어지는 걸 당연시해왔다. 근데 그 통념의 벽을 린이 깬 거다. 키 작은 동양 남자, 그것도 대학농구 만년 하위팀인 하버드대 공부벌레 출신. 게다가 린은 기독교인으로서 신 앞의 복종을 유독 강조한다. 그런 성향마저 유대계와 꼭 닮았다.
실제 린은 NBA에서 마이너리티의 집합체다. 불리한 조건들을 한 발 한 발, 엎어지고 넘어지며 극복해 왔다. 대중이 원하는 신데렐라 스토리의 전형이다.
더 매력적인 건 그의 캐릭터다. ‘농구는 신장이 아닌 심장의 크기로 하는 것’이란 말이 있다. 경기 종료 직전 속임수로 자유투를 얻어내고, 승패가 걸린 3점슛을 보란 듯 성공시킨다. 놀라운 배짱이다. 18일 연승행진이 꺾인 뒤에는 트위터에 “실수로부터 배우겠다”는 글을 올려 또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지난해 말 후보선수로 전전하던 와중에는 코믹 동영상을 찍어 유튜브에 올렸다. 끼와 낙천적 에너지가 넘친다. 겸손한 데다 말솜씨까지 뛰어나다. 방송사에 광고회사, 출판사·영화사들까지 달려드는 건 당연지사다.
선거철이다 보니 여기저기 자기 홍보에 열 올리는 분들이 많다. 미디어로부터 주목받는 법을 캐묻기도 있다. 스토리·캐릭터·성과의 3박자, 제러미 린이 답이다. 어떻게 잘 꾸며대면 될 것 같지만 그렇지 않다. 가장 중요한 역사성이라는 게 있다. 과거 없는 현재는 없으며, 변화·발전 없는 ‘3박자’는 속 빈 강정이다. 그러니 큰 꿈을 품었다면 첫 단추부터 잘 꿸 일이다. 화려한 이력을 쌓으란 말이 아니다. 자신을 움직여온 동력이 눈앞의 이득이 아닌 꿈·용기·비전임을 세월로써 증명해 보여야 한다. 완벽한 모델이 눈 앞에 있다. 역시 제러미 린이 정답이다.
이나리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