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 스타•게이•장애인 … 인텔과 IBM은 왜 이들을 모셔갔는가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힙합 스타•게이•장애인 … 인텔과 IBM은 왜 이들을 모셔갔는가

대중음악에 관한 한 고교생 아들과 제법 취향이 맞는 편이다. 아이도 나도 힙합을 좋아한다. 들으면 절로 몸이 들썩, 비트가 강렬한 데다 가사 괜찮은 곡이 꽤 많다. 물론 격한 표현 때문에 눈살 찌푸려질 때가 없지 않다. 그렇더라도 지금 우리 사는 세상에 대한 솔직한 묘사, 강렬한 메시지는 종종 공감을 부른다. 힙합은 태생부터 마이너리티의 문화 아니던가. 1980년대 미국 뉴욕의 할렘이 진원지다. 흑인•히스패닉 청년들의 슬픔과 분노를 먹고 자랐다. 30여 년이 지난 지금, 어느덧 세계 대중문화의 주류가 된 힙합 뮤지션 중엔 진보•평화주의자를 자처하는 이가 많다. 보다 나은 세상을 향한 열망은 힙합의 DNA다.

하여튼 세계적 힙합 뮤지션 중 사회 참여와 그 영향력에 있어 첫손 꼽을 만한 이가 윌 아이 엠(Will. I. am•37)이다. 그래미상 6회 수상에 빛나는 그룹 ‘블랙 아이드 피스’의 리더이자 명(名)프로듀서다. 2008년 미국 대선 때 버락 오바마 후보를 지지하는 노래 ‘예스 위 캔’을 발표해 큰 반향을 일으켰다. 2010년 아이티 대지진 구호에도 앞장섰다. 뛰어난 창의력을 인정받아 종종 세계적 지식 콘퍼런스의 연사로 나선다.

그런 그가 이달 초 우리나라를 다녀갔다. 소규모 공연을 했지만 주목적은 따로 있었다. 세계 최대 반도체기업 인텔의 초경량 PC 프로젝트용 음원 개발을 위해서였다. 세계 12개 도시에서 받은 영감을 바탕으로 곡을 만들고, 프로젝트의 문화적 개념 구축에 힘을 보탠단다. 일회성 협업이 아니다. 그는 인텔의 어엿한 임원이다. 지난해 1월 혁신 담당 이사로 영입됐다. 인텔이 그에게 원하는 건 영감과 아이디어다. 애플•구글의 등장과 함께 업종 간 경계가 희미해진 지금, IT 기업에 진정 필요한 경쟁력은 새 시장과 생태계를 창안할 수 있는 대담한 상상력이기 때문이다.

초록은 동색끼리 모여 이런 혁신이 가능할 리 없다. 세계적 기업들이 인적 다양성 확보와 외부 네트워크 구축에 고심하는 이유다. 국내 기업들도 통섭이니, 인문경영이니 하는 용어를 앞세워 변화를 모색 중이다. 솔직히 그저 제스처로 보이는 게 더 많다. 천편일률적 공채, 여전한 학력•장애인 차별. 몇 달 전 한국IBM이 내건 신입사원 채용 공고를 보곤 무릎을 쳤다. 게이•레즈비언 같은 성 소수자에게 가산점을 준다고 했다. IBM엔 해외 법인마다 다양성 프로그램 담당자가 있다. 소수자 차별 방지는 물론 다양한 시각과 취향, 문화적 배경을 가진 이들의 잠재력을 최대한 끌어내기 위해서다. ‘100년 글로벌 기업’의 저력이 느껴진다.

윌 아이 엠의 인텔 입사 소식을 전한 국내 모 신문의 기사 제목은 이랬다. ‘고졸 힙합 가수 이사로 특채’. 비단 그 신문만의 시각일까. 스스로를 편견과 통념의 감옥에 가둔 기업에 혁신은 없다.

이나리 논설위원


내가 한 영작

When it comes to popular music, my son and I have the same taste. We both like ⓐhip hop. I like the powerful ⓑbeats and profound lyrics. ⓒOf course, some violent expressions make me frown. Nevertheless, I ⓓoften appreciate candid depiction of ⓔthe modern society and strong messages. ⓕFrom the birth, hip hop has been a minority culture. ⓖIt originated from Harlem in New York in the 1980s and fed on the anger and sorrow. ⓗMore than three decades later, hip hop joined the mainstream popular culture around the world, and ⓘmany of the hip hop musicians are progressives and pacifists. The desire for "a better world" is encrypted in ⓙthe hip hop DNA.


ⓐ hip hop → hip-hop
ⓑ rhythms → beats 비트는 박자에만 한정되는데 내용상 포괄적인 의미의 리듬이 적절함

ⓒ Of course, some violent expressions make me frown. Nevertheless → and 논지와 반대 내용 삭제
ⓓ often appreciate → appreciate 내용을 약화하는 often 생략
ⓔ the modern society → modern society the를 쓸 만큼 대상이 명확하지 않음, ‘그’ 현대사회라고 할 수 없음
ⓕ From the birth → always
ⓖ It originated from Harlem in New York → It originated in Harlem 어디로 이동한 것이 아니라 근원지를 말할 땐 originate in 이 적절, 독자가 당연히 알만한 정보 in New York 생략
ⓗ More than three decades later → Today
ⓘ many of the hip hop musicians → many hip-hop musicians 문법상 틀리지는 않으나 가급적 간결하게
ⓙ the hip hop DNA → hip-hop’s DNA 힙합 유전자라는 것이 실제로 있는 것이 아님

Writing Tip

When it comes to pop music, my son and I have the same taste. We both like ⓐhip-hop. I like the powerful ⓑrhythms and profound lyrics ⓒand I ⓓappreciate the candid depiction of ⓔmodern society and strong messages. Hip-hop has ⓕalways been part of minority culture. ⓖIt originated in Harlem in the 1980s and fed on the anger and sorrow there. ⓗToday, ⓘmany hip-hop musicians are progressives and pacifists, as the desire for “a better world” is encrypted in ⓙhip-hop’s DNA.


내가 한 영작

Earlier this month, will.i.am visited Korea. ⓐHe did present a concert, but it was not the main purpose of the visit. He was working on a new song for the Intel Ultrabook project. ⓑHe visited 12 cities around the world ⓒto get inspiration and participate in the project by providing creative and cultural contribution. The collaboration is not a one-time business. He was named the Director of Creative Innovation of Intel in January. What Intel wants from him is inspiration and idea.

ⓐ He did present a concert, but → Though he gave a concert 상반되는 내용이라기 보다는 ‘~했지만’의 의미
ⓑ He visited 12 cities → for which he visited 12 cities 앞의 내용과 연관 있음을 보임
ⓒ to get inspiration and participate in the project by providing creative and cultural contribution → to drum up participation 글의 취지에 맞는 내용만 간결하게


Writing Tip

Earlier this month, will.i.am visited Korea. ⓐThough he gave a concert, it was not the main purpose of the visit. He was working on a new song for the Intel Ultrabook project, ⓑfor which he visited 12 cities around the world ⓒto drum up participation. He was named Intel’s director of creative innovation in January. What Intel wants from him is inspiration and idea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