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ey doesn’t mix well with politicians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Money doesn’t mix well with politicians

Choi See-joong, former chairman of the Korea Communications Commission, who is now under investigation by prosecutors, used to mention “the rule of four Ps.” By instinct, people pursue “three Ps” - namely, position, pride and property - but when you are too greedy, you will end up in prison. Before a National Assembly hearing regarding his reappointment in March 2011, Choi explained this personal axiom, and at an internal meeting for the commission, he repeated it again.

However, knowing the wisdom and practicing it seem to be two separate issues. The prosecutors are investigating him on the allegation of unlawfully receiving bribes of several hundred million won. Choi also often cites the story of the “deer’s call” from Chinese classic poetry to his personal friends as well as his work colleagues. According to the tale, when a deer discovers a nice grass field, he doesn’t enjoy the grass by himself but calls his friends to share. He may have wanted to emphasize communication and friendship, but when Choi called his friends, only hyenas and jackals answered.

Any person with power may as well be teetering on the edge of a prison’s wall, ready to fall into its confines. Ichiro Ozawa had been the “kingmaker” in Japanese politics for over 20 years and was indicted for a violation of the law on political funds. But the former head of the Japanese Democratic Party was lucky and succeeded in landing on the outside of the prison, albeit through less-than-honorable means.

After he was indicted, he defended himself by distinguishing between a real offender and a nominal offender. Theoretically, a real offender has committed a crime that led to obvious damages such as a murder or arson. But a nominal offender does not create any actual damage as a result of his violation of the law. Nominal violations include breaking the speed limit in a field with no other cars. He claimed that he was not guilty as insufficient documentation of his fund transactions resulted in no damage to others.

The relationship between power and money has always been a controversial topic. We must not forget that while money may not have eyes, it has a very sensitive nose. It has an outstanding sense of smell which it uses to detect power. Along with the “rule of 4Ps,” Choi See-joong liked to emphasize having a clean, understanding and humble mind. But even the thousand-year-old Buddhist and Confucian teachings were not enough to guard him from corruption.

*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for the JoongAng Ilbo.

by Noh Jae-hyun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최시중 전 방송통신위원장이 평소 언급하던 말 중에 ‘4P의 법칙’이 있다. 사람이 본능적으로 추구하는 목표로 지위(Position)·명예(Pride)·재산(Property)의 ‘3P’가 있는데, 셋을 다 가지려고 지나치게 욕심 부리면 결국 감옥(Prison)에 가게 된다는 뜻이다. 최시중씨는 작년 3월 방송통신위원장 연임을 앞두고 열린 국회 인사청문회에서도 4P의 법칙에 대해 설명했고, 방통위 내부 회의에서도 같은 경구(警句)를 입에 올렸다. 차면 넘친다는 동양적 지혜이니 새삼스러운 이야기는 아니다. 김영삼 전 대통령도 재임 시절 “권력과 부, 명예와 재산은 분리되어야 한다”고 여러 차례 말했다.
그러나 아는 것과 실행하는 것은 별개인가보다. 최시중씨는 수억 원을 부정하게 챙긴 혐의로 검찰에 불려갔다. 김 전 대통령은 아들이 돈과 관련된 죄를 지어 감옥을 들락거리는 모습을 망연히 지켜보아야 했다. 최시중씨가 공·사석에서 자주 입에 올린 다른 말로 ‘녹명(鹿鳴)’이란 게 있다. 중국 고전 『시경』에 나오는 말이다. 사슴은 좋은 풀밭을 발견하면 혼자 먹어 치우지 않고 울음소리를 내 동료 사슴들을 불러 모은다는 의미다. 소통이나 우애를 강조한 것이겠지만 지금 와서 보면 소리를 냈더니 사슴은 안 오고 하이에나·자칼 같은 불길한 짐승들만 꾀어든 셈이 됐다.
역시 권력자는 교도소 담장 위를 걷는 신세인가. 어제는 일본 정계에서 20년 넘게 킹 메이커로 군림해 온 오자와 이치로(小澤一郞) 전 민주당 대표가 담장에서 안쪽(교도소) 아닌 바깥쪽으로 떨어지는데 성공했다.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기소됐으나 1심 재판에서 무죄가 났다. 오자와의 죄목은 정치자금 관리단체에 돈을 건넨 내역과 용처를 법대로 기록하지 않았다는 것이었다. 그는 기소된 후 ‘실질범’과 ‘형식범’을 구분하는 방어논리를 폈다. 자신은 죄가 있더라도 어디까지나 형식범이라는 논리였다. 실질범은 살인·방화처럼 눈에 보이는 해를 입힌 범죄를 저지른 사람이다. 그러나 형식범은 아무도 없는 벌판에서 속도위반으로 차를 모는 것처럼 위법이라도 실질적인 피해는 끼치지 않은 이다. 자금내역 부실기재가 누구에게도 피해를 주지 않았으니 무죄라는 주장이다.
권력과 돈의 관계는 예나 지금이나 논란거리다. 잊지 말아야 할 것이 있다. 돈에는 눈이 없는 대신 아주 예민한 코가 숨겨져 있다. 권력의 냄새, 이권의 냄새를 기막히게 맡는 코다. 평소 4p의 법칙에 더해 내명(內明·마음을 깨끗하게 갈고 닦음), 이순(耳順·생각이 원만하여 어떤 것도 들으면 바로 이해됨), 하심(下心·자신을 낮추는 마음)을 강조하던 최시중씨다. 수천 년에 걸친 유교·불교의 주옥 같은 지혜도 결국 방어막이 돼주지 못한 걸까.
노재현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