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세에 영웅 나듯 어려울 때 명연설이 난다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난세에 영웅 나듯 어려울 때 명연설이 난다

음치들에게 유리한 언어가 중국어다. 중국어를 배우던 1980년대 초. 가끔 유난히 발음이 안 되는 이들이 있었다. 중국어에 노래처럼 있는 장단고저 리듬(4聲), 이걸 한 달 내내 흉내 내지 못하는 거였다. 노래방에 같이 가보면 금세 답이 나왔다. 대개 음치들이다. 이를테면 1성은 길게 높은 ‘도-’ 해야 할 것을 도의 음정이 중간에 흐트러지거나 오르내리는 식이다. 중간에 그만두는 이들도 꽤 됐다. 속으로 쯧쯧, 연민의 혀를 찼다. 그런데 웬걸, 두어 달 후엔 사정이 확 달라졌다. 살아남은 음치들은 정상인(?)보다 훨씬 또박또박 정확하게 발음했다. 그때 깨쳤다. 아-. 어렵게 배울수록 단단해지는구나.

 연설도 그렇다. 말더듬이가 더 잘된 예가 꽤 된다. 영화 ‘킹스스피치’의 실제 주인공 영국의 조지 6세. 잘난 아버지와 형에 눌려 어려서부터 더듬거렸다. 호주 출신 언어치료사 라이오넬 로그를 불러 그야말로 피나는 노력을 한다. 마침내 1939년 9월 3일, 명가의 반열에 오른 연설을 남긴다. 나치 독일에 대한 선전포고다. “우리 앞에 놓인 이 암울한 시간이 어쩌면 우리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시기가 될지 모릅니다. 여러분 가정을 하나하나 방문해 직접 얘기하고 싶은 마음입니다. …” 느리지만 단호하고 차분한 호소로, 영국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묶어낸 명연설로 남았다.

 어디 조지 6세뿐이랴. 선천적 말더듬이 처칠의 예도 유명하다. 그는 타고난 단점을 더 많은 노력으로 이겨냈다. 어려서부터 많은 책을 읽고, 명문장은 통째로 외웠다고 한다. 연설문을 직접 쓰고 수없이 연습도 했다. 난세의 명연설가처칠의 본색은 ‘유머와 감동의 메시지’를 위해 물밑에서 정신없이 발장구를 친 백조였던 셈이다. 또 있다. 마케도니아의 필립왕이 “그리스 군사 백만 명보다 그의 세 치 혀가 무섭다”던 데모스테네스. 역시 혀 짧은 선천적 말더듬이였다. 자세를 교정한다며 천장에 칼을 매단 채 훈련한 ‘독종’이다. 마케도니아의 그리스 침공 때 나온 명연설 ‘아테네여 일어나라’는 이런 노력 끝에 탄생했다. 또 하나의 깨침. 아-. 난세에 영웅 나듯 어려울 때 명연설이 나는구나.

 일주일 뒤면 ‘대통령 박근혜’의 첫 연설이 나온다. 참모진뿐 아니라 박 당선인도 열심히 준비 중이란다. 개인과 세상의 어려움이 합쳐져야 탄생한다는 명연설, 필요조건은 갖춰졌다. 박 당선인 개인사의 어려움은 익히 알려진 바다. 북한 핵실험과 추락하는 경제, 세상의 어려움도 가득하다. 충분조건은 뭘까? 감성과 진심이다. 힌트는 있다. 연설은 아니지만 7년 전 국민 마음을 움직인 한마디, “대전은요?”의 경험이다. 지금 필요한 것도 그런 게 아닐까. 어려울 때 국민 마음을 하나로 묶을 한마디, ‘대한민국은요?’의 탄생을 기다린다.

이정재 논설위원•경제연구소 연구위원


내가 한 영작

ⓐThe Chinese language has four tones ⓑof long, short, high and low, and they couldn’t imitate the musical tones for over a month. When we went to ⓒkaraoke together, we realized that those struggling with ⓓthe pronunciation were tone-deaf. For example, they ⓔcould not keep a stable, level sound when they ⓕare supposed to produce ⓖa long and high tone. Some quit learning Chinese, and I felt sorry for them. But after a couple months, the situation changed completely.


ⓐ The Chinese language → The language 앞에 Chinese가 나왔으므로 간결하게 표현하고 같은 말의 반복도 피함
ⓑ of long, short, high and low → - long, short, high and low - 내용 전개상 필수적인 사항은 아니므로 부연설명으로 처리
ⓒ karaoke → a noraebang 가라오케와 노래방은 다름, 내용 상 노래방
ⓓ the pronunciation → pronunciation 특정한 발음이 아니라 일반적인 발음이므로 정관사 the 생략
ⓔ could not → couldn’t not을 강조하려는 의도가 아니면 축약형을 쓰는 것이 일반적
ⓕ are → were 과거의 이야기임
ⓖ a long and high tone → a long, high note. 형용사를 나열하는 경우에는 and를 굳이 쓰지 않아도 됨

Writing Tip

ⓐThe language has four tones ⓑ- long, short, high and low - and they couldn’t imitate the musical tones for over a month. When we went to ⓒa noraebang together, we realized that those struggling with ⓓpronunciation were tone-deaf. For example, they ⓔcouldn’t keep a stable, level sound when they ⓔwere supposed to produce ⓕa long, high note. Some ended up giving up their attempts to learn Chinese. But after a couple of months, the situation changed.


내가 한 영작

George VI is ⓐnot the only one to overcome stammering. Winston Churchill was ⓑa stutterer, but he made constant efforts to ⓒcope with his weakness. He read books and memorized great phrases and sentences. He wrote speeches by himself and practiced over and over. ⓓ ⓔ


ⓐ not the only one to overcome stammering → not alone 뒤에 중복되는 내용 생략하여 간결하게
ⓑ a stutterer → also a stutterer 또 다른 예이므로 also 첨가
ⓒ cope with his weakness → improve 가급적 간결한 표현으로

Writing Tip

George VI is ⓐnot alone. Winston Churchill was ⓑalso a stutterer, but he made constant efforts to ⓒimprove. He read books and memorized great phrases and sentences. He wrote speeches by himself and practiced over and ove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