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flexible stance on North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More flexible stance on North

테스트

President Park Geun-hye, right, makes opening remarks before the Unification Ministry and Foreign Affairs Ministry give briefings on their policy plans yesterday at the Blue House. [Joint Press Corps] 박근혜 대통령(오른쪽)이 어제 청와대에서 통일부와 외교부가 정책 보고를 하기에 앞서 발언을 한다. [합동취재단]

Despite the tense military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South Korea’s new administration led by President Park Geun-hye will continue to work to persuade North Korea to open up dialogue as well as allow more civilian-level humanitarian assistance for the impoverished regime, adopting a more flexible stance than the former Lee Myung-bak administration.

■ tense: 긴장된
■ impoverished:피폐해진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박근혜 대통령이 이끄는 남한 정부는 전임 이명박 정부 에 비해 더 유연한 자세를 보이며, 북한이 대화를 시작하도록 계속 노력하는 한편 피폐해진 북한 체제에 민간 주도의 인도적 지원을 더 허용하기로 했다.

Newly-minted Unification Minister Ryoo Kihl-jae said at a press conference explaining this year’s policy-making plans that the ministry will basically take a two-track strategy in dealing with North Korea - boost inter-Korean relations but pressure Pyongyang to give up its nuclear ambitions.

■ two-track strategy: 이중(복선) 전략
■ nuclear ambition: 핵 야망

새로 임명된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올해 정책 결정 계획안을 설명하면서 통일부는 북한을 상대할 때 기본적으로 이중 전략을 채택해 남북관계는 진작하면서 동시에 북한이 핵 야망을 포기하도록 압력을 가하겠다고 말했다.

“I know there are public demands calling for the government’s unification policies to evolve, going beyond the former administrations’ policies,” Ryoo said.

But he said the situation is too grave for it to be improved, referring to the recent military provocations of the regime.

■ evolve: 진화하다
■ go beyond: 넘어 가다
■ grave: 엄중한

“전임 정부의 정책을 넘어 새 정부의 통일정책이 진화해야 한다는 대중적 요구가 있다는 사실을 안다”고 류 장관은 말했다. 그러나 그는 최근 북한 정권의 군사적 도발을 언급하면서 상황이 너무 엄중해 통일 정책이 개선되기 어렵다고 말했다.

“In the midst of this situation, the Unification Ministry will view this challenge as a new opportunity for the future,” he said. “Taking two top agendas - the trust-building process and preparations for unification - we selected nine main assignments and three cooperative tasks.”

The flexible approach came after criticism over the Lee Myung-bak administration’s so-called “Denuclearization, Openness and 3,000” initiative - the former administration’s policy in dealing with North Korea.

■ in the midst of: ~속에서
■ trust-building: 신뢰구축
■ cooperative tasks: 협력과제
■ denuclearization: 비핵화

“이런 상황 속에서 통일부는 이 도전이 미래를 향한 새로운 기회라 여기겠다”고 그는 말했다. “신뢰구축 과정과 통일을 준비한다는 두 가지 의제를 추진하려고, 우리는 아홉 가지 과제와 세가지 협력 사업을 선정했다.”

이런 유연한 접근은 전임 이명박 정부가 북한을 다룰 때 앞세웠던 소위 말하는 “비핵화 개방 3000”이라는 정책의 비판에 이어 나왔다.


At the time, Lee demanded Pyongyang abandon its nuclear weapons program and open up its economy to the world, and that if they did abandon their weapons he would provide economic support for the impoverished regime until it reaches $3,000 of GDP per capita.

The rigid, conditional assistance came under fire by analysts and soured relations between the two Koreas.

■abandon: 포기하다
■ rigid: 경직된
■ come under fire: 비판을 받다

당시 이 대통령은 평양에 핵무기 프로그램 포기와 경제 개방을 요구했다. 그리고 북한이 핵을 포기하면 피폐해진 나라에 경제적 지원을 제공해서 1인당 국민소득이 3천 달러에 이르도록 해주겠다고 했다.
분석가들은 그 경직되고 조건이 붙은 지원을 비판했고 남북한 관계는 나빠졌다.

번역: 이재학 전문위원 (ljhjh@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