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k meets with media chief editor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Park meets with media chief editors

테스트

President Park Geun-hye, third from right, gives opening remarks at a luncheon with chief editors of 46 major news outlets at the Blue House yesterday. [Joint Press Corps] 박근혜 대통령(오른 쪽에서 세번째)이 어제 청와대에서 46개 주요 신문사 방송국 등 언론매체의 보도•편집국장들에게 오찬을 베풀면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합동취재단]

President Park Geun-hye hosted a luncheon at the Blue House of 46 chief editors of local newspapers and broadcasters, as a gesture to facilitate communication with the media and public.
“I would appreciate it if you could give me help and courage to build up trust and communicate with the people,” Park said at the luncheon.

■ luncheon: 오찬
■ gesture: 의사 표시, 몸짓 하는 일
■ facilitate: 촉진하다

박근혜 대통령은 언론이나 대중과의 소통을 촉진하겠다는 의사표시의 하나로 청와대에서 신문 방송사의 편집•보도국장 46명에게 오찬을 제공했다.
박 대통령은 오찬에서 “국민과 신뢰를 구축하고 소통하도록 용기와 도움을 주었으면 고맙겠습니다” 고 말했다.

“From now on, I ask you for criticism and advice so that the new administration can do its job correctly.”
She put an emphasis on the role of the media as a bridge to connect the government and the public.

■ criticism: 비판
■ emphasis: 강조
■ connect: 연결하다

“새 정부가 일을 제대로 해나가도록 지금부터 여러분의 비판과 충고를 부탁 드립니다.” 박 대통령은 정부와 국민을 연결하는 다리라는 언론의 역할을 강조했다.

“The media plays a communication role to link people, the administration and the legislature,” she said.
“It has also a great influence on forming a public consensus in regards to government policies and directions. For this reason, it has significant roles and responsibilities.”

■ link: 연결하다
■ have a great influence on: ~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다
■ form a public consensus: 대중적 합의를 형성하다
■ in regards to: 이라는 관점에서
■ significant: 중대한

“언론은 국민과 정부 그리고 국회를 연결하는 소통의 역할을 담당합니다”고 박 대통령은 말했다. “언론은 또 정부의 정책과 방향을 두고 대중적 합의를 형성하는데 중대한 영향을 미칩니다. 이런 이유로 언론엔 중대한 역할과 책임이 있습니다.”

She also answered questions on pending issues, such as North Korea and Japan policy, as well as economic democratization.
Attendees said Park appeared to pay full attention to what editors said during the luncheon and there was a good atmosphere during the dialogue.

■ pending issue: 당면 현안
■ economic democratization: 경제 민주화
■ attendee: 참석자
■ atmosphere: 분위기

박 대통령은 북한이나 일본 정책은 물론 경제 민주화 등 당면 현안을 묻는 질문에도 답했다. 참석자들은 박 대통령이 오찬 내내 편집국장들의 발언 내용에 충분히 주의를 기울였으며 대화 내내 분위기는 좋았다고 말했다.

As part of her efforts to overcome criticism of her “high-handed” attitude in dealing with politicians, the media and the public, Park has also recently convened a series of meetings with not only ruling Saenuri Party lawmakers, to which she belongs, but also the largest opposition Democratic United Party members.

■ as part of one’s efforts: ~의 노력의 부분으로
■ overcome: 극복하다
■ high-handed: 고압적인
■ convene: 모임을 열다

정치인, 언론, 국민을 대할 때 “고압적인” 태도를 보인다는 비판을 극복하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박 대통령은 최근 자신이 속한 집권 새누리당 국회의원뿐 아니라 최대 야당인 민주통합당 국회의원을 만나는 모임을 잇달아 열었다.

On April 9, Park convened a luncheon with senior Saenuri members and lawmakers at the Blue House and discussed some important bills regarding the real estate market among others.

It was her first luncheon with senior ruling party members since her inauguration in February.

■ regarding: 관련한
■ real estate market: 부동산 시장
■ inauguration: 취임

박 대통령은 4월 9일 청와대에서 새누리당 소속 고위당직자와 국회의원들에게 오찬을 베풀며 부동산 시장 문제 등 여러 문제를 다룬 중요 법안들을 논의했다. 이는 지난 2월 취임이래 고위 당직자와 함께한 첫 번째 오찬이다.

Observers also said at the time that the mood was good during the talk, and Park reportedly said she would “listen carefully to what the [ruling] party says” in making a decision on state affairs, apparently including appointments of high-ranking government officials.

■ observer: 관찰자
■ state affairs: 국가적인 문제
■ apparently: 당연히

당시 관찰자들은 대화의 분위기가 좋았으며 박 대통령은 명백히 고위공직자 임명을 포함해 국사를 결정할 때 “집권당이 하는 말을 주의 깊게 듣겠다”고 말했다고 보도됐다.

A day later, on April 10, she also had lunch with National Assembly Speaker Kang Chang-hee, vice speaker Park Byeong-seug and other senior members.
There, she also asked for their cooperation in passing an array of important bills, including a supplementary budget.

■ array of: 일련의
■ supplementary budget: 추경 예산

하루 뒤 4월 10일 박대통령은 강창희 의장, 박병석 부의장 등 국회의 주요 책임자들과 오찬을 함께 했다. 이 자리에서 추경 예산안을 포함 일련의 주요 법안 통과에 협조해 달라고 부탁했다.


Two days later, April 12, Park again hosted a luncheon with the leadership of the DUP, at the Blue House, for the first time since she took office.
There, she asked for “establishing a partnership” with the opposition and made notes when opposition leaders asked her something regarding sensitive social issues.

■ host: 주최하다
■ establish a partnership: 협력관계를 구축하다
■ make note: 기록하다

이틀 뒤인 4월 12일 박대통령은 취임 후 처음으로 민주통합당 지도부를 청와대로 불러 오찬을 대접했다. 그 자리에서 야당과 “협력관계를 구축하자”고 요청했으며 야당 지도부가 민감한 사회적 문제와 관련해 어떤 질문을 하자 기록해 두었다.

Between April 9 and last Friday, Park had a total of 11 luncheons with incumbent lawmakers, meeting with 166 of the entire 300-member legislature, including 30 DUP members.
Both ruling and opposition members told the JoongAng Sunday that the luncheons were “part of efforts for communication.”

■ incumbent: 현직의
■ entire: 전체의

4월 9일과 지난 금요일까지 박대통령은 모두 11차례 오찬을 베풀어 현직 국회의원 3백 명 중 166명을 만났으며 이중에는 민주통합당 국회의원 30명이 포함된다. 집권당과 야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모두 이 오찬이 “소통하려는 노력의 일환”이라고 중앙 선데이에 말했다.

However, the relationship with the DUP is still chilly, in part due to the controversial appointment of Oceans and Fisheries Minister Yoon Jin-sook.

■ chilly: 냉담한, 으스스한

그러나 민주통합당과의 관계는 아직 냉담하다. 논란을 불러일으킨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의 임명이 부분적으로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다.

번역: 이재학 전문위원 (ljhjh@joongang.co.kr)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