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kyo’s unceasing sophistry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Tokyo’s unceasing sophistry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seems to have crossed the point of no return./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돌이킬 수 없는 일을 저지르고만 것 같다/ In an interview with Foreign Affairs, he compared visiting the Yasukuni Shrine to visiting Arlington National Cemetery in Virginia./포린 어페어스와의 인터뷰에서 아베 총리는 야스쿠니 신사 참배를 버지니아에 있는 알링턴 국립묘지를 참배하는 것과 비교했다/ “Japanese who pay their respects at Yasukuni is the same as Americans who pay tribute at Arlington,” he said./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하는 일본인은 알링턴 묘지를 참배하는 미국인과 같다”고 말했다/ His remarks constitute sheer sophistry, as he attempted to put Yasukuni Shrine - a symbol of Japan’s militarist past - on par with the sacred facility in Arlington./ 아베 총리의 말은 과거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인 야스쿠니를 신성한 추도시설인 알링턴 국립묘지와 동일한 것으로 간주하려는 순전히 궤변에 불과한 것이다/

Pointing out that southern confederate soldiers are also buried in the National Cemetery, he quoted a U.S. scholar’s remarks that paying tribute to those who supported slavery does not necessarily translate into an approval of slavery./ 알링턴 국립묘지에 미국 남북전쟁에서 패한 남부 군인들도 안장되어 있는 것을 지적하면서 노예제도를 지지했던 사람을 참배하는 것이 반드시 노예제도를 찬성하는 것은 아니라는 미국 학자의 말을 인용했다/ That sounds like paying tributes at the shrine doesn’t mean paying respect to Class-A war criminals in the Pacific War./이는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하는 것이 태평양 전쟁의 A급 전범을 추도하는 것은 아니라는 의미로 들린다/ His statement is seen as a sly tactic to avoid criticism from Korea, China and other Asian neighbors./ 아베 총리의 말은 한국, 중국 및 다른 아시아 국가들의 비난을 피하기 위한 교활한 전략으로 보인다/

Different from the National Cemetery, Yasukuni excludes those who were defeated in civil wars in the process of Japan’s modernization./ 알링턴 국립묘지와는 달리 야스쿠니 신사는 일본의 근대화 과정의 내란의 패자들은 배제하고 있다/ For instance, a spirit tablet of Takamori Saigo, a leader in the overthrowing of the Tokugawa shogunate who later rebelled against the Imperial government, cannot be seen there./ 예를 들어, 나중에 제국주의 정부에 대항해 반대했던 도쿠가와 막부 전복의 지도자였던 사이고 다카모리의 위폐는 그곳에서 찾아볼 수가 없다/ Yasukuni only houses the soldiers and civilians attached to the Imperial Army who contributed to the establishment and expansion of Japan’s militarism from the Meiji era to the Pacific War./ 야스쿠니 신사는 메이지 시대부터 태평양 전쟁까지 일본 군국주의의 확립과 확장에 기여한 제국주의 군대에 속한 병사와 군속을 봉안하고 있을 뿐이다/

Yasukuni is a place to glorify death on the battlefield./ 야스쿠니 신사는 전쟁터에서의 죽음을 찬미하는 곳이다/ Imperial Japan brainwashed soldiers and their families to believe that they would be honored at the shrine after becoming gods when they died on the field./ 제국주의 일본은 전쟁에 나가 죽으면 신이 되어 야스쿠니에 모셔지는 영광을 누리게 된다고 병사와 그들의 가족이 믿도록 세뇌시켰다/ After vowing to meet at Yasukuni, the soldiers dedicated their lives to the emperor with the conviction that no honor can replace an act of sacrificing their lives for the emperor./ 야스쿠니 신사에서 만나자고 맹세를 한 후 병사들은 천황을 위해 자신들의 생명을 희생하는 것만큼 더 명예로운 것은 없다고 확신하며 그들의 생명을 바쳤다/

Yasukuni also houses the spirit tablets of Class-B or -C war criminals who were directly involved in committing atrocities on the field./ 야스쿠니 신사는 또한 태평양 전쟁에서 만행을 저지르는데 직접 관여한 B급 전범과 C급 전범의 위폐를 봉안하고 있다/ We wonder if the Japanese government’s plan to separate Class-A war criminals from others can address our deepening concern, as it could only lead to reinforcing the Yasukuni cult./ 설령 일본 정부가 A급 전범을 야스쿠니에서 분사를 한다고 해서 우리의 깊어지는 우려를 해결할 수 있을지 우리는 궁금하며, 그것은 단지 야스쿠니 신앙을 강화할 뿐이다/


주요 어휘

* cross the point of no return : 돌이킬 수 없는 길을 건너다
* pay respect : 참배하다
* pay tribute : 참배하다
* on par with...:...와 동일한
* Class-A war criminals : A급 전범
* sly tactic : 교활한 전략
* spirit tablet : 위폐
* Tokugawa shogunate : 도쿠가와 막부
* Imperial government : 제국주의 정부
* Japan's militarism : 일본 군국주의
* Meiji era : 메이지 시대
* glorify death : 죽음을 찬미하다
* commit atrocities : 잔학해위를 저지르다
* Yasukuni cult : 야스쿠니 신앙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