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 makes new proposal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North makes new proposals

테스트

South Korean vehicles wait to pass the Customs, Immigration and Quarantine office in Paju yesterday before entering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The two Koreas started follow-up working-level talks at the joint industrial park yesterday.[XINHUA/NEWSIS] 남한 자동차들이 어제 개성공단에 들어가기 전 파주의 남북출입 사무소를 통과하려고 대기하고 있다. 남북한은 어제 개정공단에서 실무회담을 시작했다. [신화/뉴시스]

South and North Korea agreed yesterday to hold talks on reunions of families separated by the 1950-53 Korean War next week as they continue to negotiate the restarting of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 reunion: 재회. 상봉
■ restart: 재가동

남북한은 어제 개성공단의 재개 협상을 계속하면서 동시에 한국전쟁으로 발생한 이산가족의 상봉 문제도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Pyongyang also proposed yesterday talks to restart tours to Mount Kumgang but Seoul is still reviewing the offer as of last night.

■ as of last night: 어제 저녁 현재

평양은 또 어제 금강산 관광을 재개할 대화도 제안했으나 서울은 어제 밤 현재 이 제안을 여전히 검토하고 있었다.

South and North Korea held a second round of low-level talks on Kaesong yesterday at the industrial complex in the morning and the afternoon.

■ low-level talks: 실무회담

남북한은 어제 개성공단에서 오전과 오후 두 차례 실무회담을 열었다.

Separately through the Panmunjom liaison channel, the North proposed Red Cross talks on reunions July 19 and talks on restarting tourist visits to the Mount Kumgang resort on July 17.

■ Panmunjom liaison channel: 판문점 연락관 채널

이와 별도로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북한은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적십자 회담을 7월 19일, 금강산 관광 재개를 논의할 대화를 7월 17일 열자고 제안했다.

South Korea responded that it will participate in the Red Cross talks because of the urgency of reunions of aging family members.

■ urgency: 시급함

남한은 고령 이산 가족의 상봉이 시급하다는 이유로 적십자회담에는 참여하겠다고 응답했다.

But it rejected the Mount Kumgang talks because Seoul wants to focus on the Kaesong talks, according to the Unification Ministry.

■ reject: 거부하다

그러나 통일부에 따르면 남한은 개성 공단 재개 회담에 집중하기를 원하기 때문에 금강산 회담은 거부했다.

“The North made a proposal in the afternoon and the South’s government spent time internally reviewing the proposals,” Unification Ministry spokesman Kim Hyung-suk said. “It briefed reporters right after it informed the North of its response.”

■ brief: 설명하다

“북한은 오후에 제안을 했고, 남한 정부는 그 제안들을 내부적으로 검토하는 시간을 보냈다”고 통일부의 김형석 대변인은 말했다. “남한 정부는 북한에 자신들의 반응을 통보해준 직후 기자들에게 설명했다.”

The North proposed the Red Cross talks at Mount Kumgang or Kaesong but Seoul countered with a proposal to hold them at Panmunjom.

■counter with~: ~로 맞서다

북한은 적십자 회담을 금강산이나 개성에서 열자고 제안했으나 남한은 판문점에서 하자고 역 제안했다.

South Korean tours to Mount Kumgang were stopped in July 2008 after a South Korean tourist was shot dead by a North Korean guard. Seoul has demanded an apology and a promise that such an event would not occur again, which Pyongyang has refused.

■shot dead: 총에 맞아 사망하다

남한의 금강산 관광은 북한 경비병이 쏜 총에 남한의 관광객이 숨지면서 2008년 7월 중단됐다. 서울은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요구했으나 평양은 이를 거절했다.

In Kaesong yesterday, Southern negotiators said they pressed for an ironclad assurance that Pyongyang wouldn’t take the complex and its businesses hostage in the future when relations get tense.

■ press for: 강하게 요구하다 압박하다
■ ironclad: 깨트릴 수 없는 엄격한 장갑의

개성에서 어제 남측 협상단은 남북한 관계가 긴장되더라도 평양이 앞으로 개성 공단과 기업을 인질로 삼지 않는다는 깨트리지 못할 확약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We explained in detail our idea of the constructive normalization and development of the complex into an international business zone,” Suh Ho, South Korea’s chief negotiator, told reporters yesterday after the one-day talks held at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which has been shut for more than three months. “We repeatedly stressed that a unilateral shutdown of the complex should not be allowed again.

■ in detail: 자세하게
■ constructive: 건설적인
■ unilateral: 일방적인

“우리는 개성 공단의 건설적인 정상화와, 국제 업무지구로의 발전이라는 개념을 자세하게 설명했다”고 서호 남한 협상 대표는 개성 공단에서 열린 하루 실무협상이 끝난 뒤 기자들에게 말했다. 개성공단은 지난 3개월 넘게 가동이 중단됐다. “ 우리는 반복적으로 공단의 일방적인 중단은 다시 용납되어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North Korea said the reason for the disruption was because of some fundamental problems, like the fact that we insulted their utmost dignity,” Suh said. “But we stressed that, like them, we also have our own utmost dignity.”

■ disruption: 붕괴 외해
■ insult: 모욕하다
■ utmost dignity: 최고 존엄

“ 북한은 공단의 와해가 우리가 그들의 최고 존엄을 모욕하는 등 몇 가지 근본적인 문제들 때문이었다고 말했다”고 서 대표는 말했다. “그러나 우리도 그들처럼 우리의 최고 존엄이 있다고 강조했다.”
North Korea denounced Southern media reports saying the revenues from the joint venture park were a vital source of hard currency for the impoverished regime and that meant that it would never shut it down. The entry ban came shortly after that denunciation.

■ denounce: 비난하다
■ hard currency: 경화, 달러 또는 달러와 바꿀 수 있는 돈
■ impoverish: 가난해지다

북한은 합작 공단에서 나오는 수입이 가난한 북한 정권의 핵심적인 외화 수입원이어서 개성공단을 결코 폐쇄하지 못하리라는 남한 언론의 보도를 비난했다. 그런 비난을 한 직후 출입 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번역: 이재학 전문위원(ljhjh@joongang.co.kr)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