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v’t to bring industry to citie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Gov’t to bring industry to cities

테스트

Park Geun-hye 박근혜

The government will build nine new, cutting-edge industrial complexes near urban areas, including Seoul, in the next two years as part of its efforts to revitalize exports and investment and boost the conomy.

■ cutting-edge: 첨단
■ industrial complex: 산업단지
■ revitalize: 부활시키다
■ boost: 진작하다

정부는 내년부터 2년간 서울을 포함한 대도시 주변에 9개의 새 첨단 산업단지를 세워 수출과 투자를 부활시키고 경제를 활성화시키려 한다.

According to the plans laid out in a meeting presided over by President Park Geun-hye, the Seoul metropolitan area will add three new technology-centered industrial complexes, including Pangyo Techno Valley. Three new complexes will be established next year and the remaining six the following year.

■ lay out: 계획하다 진열하다 펼쳐지다
■ preside over: 주관하다
■ technology-centered: 기술 집약적

박근혜 대통령이 주관한 회의에서 펼쳐진 계획들에 따르면, 서울 수도권에는 판교 테크노 밸리를 포함 3개의 새로운 기술집약적 산업단지가 들어선다. 새로운 단지 3개는 내년에 세워지고 나머지 6개는 그 다음해에 세워진다.

Candidate areas will be real estate that is soon to be released from greenbelt designated areas, and new towns and manufacturing districts in the centers of cities.

■ candidate area: 후보 지역
■ greenbelt: (도시 주변의) 녹지대

후보지역은 그린벨트 지정지역에서 곧 해제될 부동산이나, 신도시, 혹은 도심의 제조업 구역들이다.

“The competitiveness of industrial complexes directly translates into competitiveness in exports,” said Park at a trade and investment promotion meeting with high-ranking government officials, business obbying groups and lawmakers.

■ competitiveness: 경쟁력
■ translate into: 해석되다. 풀이되다. 나타나다.
■ investment promotion: 투자 촉진

“산업단지의 경쟁력은 곧 수출의 경쟁력으로 나타난다”고 박 대통령은 고위 정부 관리들, 기업 로비 그룹들과 국회의원들이 참석한 무역투자촉진 회의에서 말했다.

Goods made in industrial complexes account for 74 percent of Korea’s exports. And yet, young people try to avoid getting jobs in the existing industrial complexes because they’re in rural areas. Innovation, research and development , and links to research institutes and universities are low at those complexes, according to Park.

■ account for: 차지하다
■ avoid: 피하다
■ innovation: 혁신

산업단지에서 만들어진 상품이 한국의 수출에서 74%를 차지한다. 그러나 젊은 사람들은 기존의 산업단지에서 직업을 얻지 않으려 한다. 그 산업단지들이 농촌 지역에 있기 때문이다. 혁신과 연구 개발, 그리고 연구기관이나 대학과의 연계는 그 단지들에서 대단히 낮다고 박대통령은 말했다.

“Industrial complexes should be transformed into innovative and creative venues so a truly excellent workforce wants to work at them,” she said.

■ transform into: 변형되다
■ venue: 장소 현장

“산업단지는 혁신과 창조의 현장이 되어 진정으로 우수한 인력이 그곳에서 일하고 싶어 해야 한다”고 그녀는 말했다.

The meeting was the third such trade and investment promotion meeting since the first in May. Another reason for the investment scheme, according to the Blue House, is that prospects for the domestic economy remain mediocre amid lingering uncertainties over whether the U.S. Federal Reserve will taper off its massive debt purchasing stimulation program.

■ scheme: 계획
■ mediocre: 평범한 2류의
■ lingering: 오래 머무르는, 떠나지 못하는
■ taper off: 점차 소멸하다
■ debt purchasing: 부채를 사는 (채권을 사는) 화폐의 양적 완화

이번 회의는 지난 5월에 처음 열린 이래 세 번째로 열리는 무역 투자 촉진 회의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번 투자 계획의 또 다른 이유는 미연방준비제도 이사회가 채권을 사들이는 양적 완화정책을 서서히 줄여갈지 모른다는 계속되는 불확실성 속에 국내 경기가 나아지지 않으리라는 전망때문이다.

“R&D and production should go together in this age of convergence,” Park was also quoted as saying by Cho Won-dong, senior secretary to the president for economic affairs, in a press briefing.

■ age of convergence: 수렴(통합)의 시대

“연구개발과 생산은 이 수렴의 시대에 함께 가야 한다”고 박 대통령이 회의에서 말했다."고 조원동 청와대 경제 수석 비서관은 기자 브리핑에서 전했다.

The government will step up the export roles of the agriculture and fisheries industries, which are generally thought to be weak. As of 2012, exports of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were $8.01 billion, a meager 1.5 percent of the total exports of $547.9 billion. However, exports to North Asia and ASEAN members have leaped by over 20 percent in the past five years, in large part thanks to the Korean Wave, or the popularity of Korean pop culture.

■ agriculture and fisheries industries: 농수산 산업들
■ meager: 미약한
■ leap by~: ~로 뛰어오르다

정부는 수출에서 일반적으로 약하다고 생각되는 농수산업이 담당하는 역할을 제고하려 한다. 2012년 현재 농수산업 품목의 수출액은 80억1천만 달러로 전체 수출 5479억 달러에서 고작 1.5%에 불과하다. 그러나 북아시아와 아세안 회원국들로 가는 수출은 지난 5년 20% 이상 올랐다. 대부분 한류, 한국 대중문화의 인기 덕분 이다.

번역: 이재학 전문위원 (ljhjh@j oongang. co. kr)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