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ional interests matter, too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National interests matter, too

Korea and Japan are trapped in four issues: territorial disputes, Japan’s denial of history, comfort women and compensation for enforced labor during World War II. Both nations’ amicability toward each other has hit rock bottom. Japan’s direct investment in Korea plunged by a whopping 40 percent and Japanese tourists decreased by 23 percent last year.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s paying of respects to the Yasukuni Shrine makes it even harder to have a summit meeting between the two leaders. Never have we seen such icy ties.

Though the deteriorated relations owe much to China’s dramatic rise, the tensions basically stem from Abe’s twisted views of the past. Regardless, both sides have become losers.

With no improvement in sight, an interesting opinion poll came out. In a survey by the JoongAng Ilbo and the Asan Institute for Policy Studies, 63.9 percent of respondents supported security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with China’s rise in mind. About half endorsed military cooperation, including sharing sensitive information with Japan, while 37.3 percent opposed it. Military cooperation was impossible during the Lee Myung-bak administration due to strong public resentment. More people (49.5 percent) backed a summit than those who opposed it (40.7 percent), and 57.8 percent even demanded President Park Geun-hye make efforts to improve bilateral ties.

Given the timing of the survey - shortly after Abe’s visit to Yasukuni - the results draw our attention. A considerable number of Koreans hope for better ties with Japan for practical reasons. Coincidently, the Japan Business Federation, the Japan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nd the Committee for Economic Development also underscore the need for a summit.

Both countries could find clues in the security area. Now that North Korea’s future is more opaque than ever, it could mean the beginning of a new power struggle - not the consolidation of Kim Jong-un’s leadership. Korea and Japan could find answers from a pact aimed at sharing military information on the North. Cooperation is crucial to building the foundation for reunification, as President Park has pledged. If both sides can find common denominators, mutual trust will grow. A restored relationship can also offer more diplomatic leverage as well.

Seoul needs to employ more flexible diplomacy with Tokyo. The government must urge Japan to have a fair historical perspective, yet ties should not be totally sacrificed. Perhaps we should have the wisdom to put national interests ahead of principles.


한일 관계는 지금 4개의 덫에 걸려 있다. 영토, 일본의 역사인식, 군 위안부와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문제다. 양국민의 상대국에 대한 호감도도 최악이다. 지난해 일본의 대한국 직접 투자는 40%, 일본 관광객은 23% 줄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로 한일 정상회담 일정을 잡기도 쉽지 않다. 1965년 양국 국교정상화 이래 이런 전면적 빙하기는 없었다. 양국 관계 악화는 중국의 부상에 따른 역내 역학관계 변화와 한일 국력 격차 축소가 빚은 구조적 문제일수도 있지만, 아베 신조 내각의 퇴행적 역사관의 책임은 크다. 불행한 일이 아닐 수 없다. 한일 관계의 출구가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흥미로운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본지와 아산정책연구원의 공동 조사에 따르면 중국의 부상을 고려해 한일간 안보협력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63.9%나 됐다.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비롯한 군사협력에 대해선 절반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반대는 37.3%였다. 한일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선 찬성(49.5%)이 반대(40.7%)를 웃돌았고, 한일 관계개선을 위해 대통령이 적극 나서야한다는 비율도 57.8%나 됐다. 이번 조사가 아베 총리의 야스쿠니 참배 직후에 이뤄진 점을 감안하면 안보협력과 대통령의 적극적 역할을 주문한 비율은 더 눈길을 끈다. 국민의 상당수가 용일(用日)의 관점에서 대일 관계개선을 바라는 것으로 풀이된다. 마침 일본의 게이단렌(經團連)ㆍ일본상공회의소ㆍ경제동우회 회장도 7일 회견에서 아베 총리에게 한일 관계 개선을 촉구했다. 여기에는 일본 경제계 저변의 목소리가 반영돼 있을 것이다. 한일 관계 개선의 실마리는 여론조사에서 나온대로 안보 분야에서 찾을 만하다. 북한 정세는 어느 때보다 불투명하다. 장성택 전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처형은 김정은 유일영도체계 확립의 끝이 아니라 새로운 권력투쟁과 불안정의 시작일지 모른다. 이런 상황에서 북한 정보의 원활한 교류를 위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같은데서 물꼬를 틀 필요가 있다. 동북아의 안정과 박근혜 정부의 국정기조인 통일 기반 구축을 위해서도 한일간 협력은 긴요하다. 한일 양국이 공통의 이익에서부터 접점을 찾아가다 보면 신뢰가 쌓일 수 있다. 한일 관계복원은 중일 대치국면에서 외교 공간도 넓혀준다. 우리의 대일 외교 방식도 보다 유연해져야 한다고 본다. 일본의 올바른 역사인식을 촉구해나가되 그것이 한일관계 전체를 좌지우지하지 않도록 하는 균형잡힌 접근이 요구된다. 아베가 야스쿠니 참배로 세계의 공분을 사고 있는 지금, 일본에 손을 내밀 수 있는 역발상의 지혜가 필요할 수도 있다. 원칙보다 국가이익이 더 중요하다.

More in Bilingual News

Preaching but not practicing (KOR)

Honor and reputation (KOR)

No emotional approach, please (KOR)

Build a stronger alliance (KOR)

Moon’s main task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