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rbing the spread of AI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Curbing the spread of AI

Quarantine authorities have stepped up action to contain the outbreak of the highly infectious avian influenza (AI), forbidding the movement of poultry farmers and their vehicles in infected areas to prevent the disease from spreading to other regions. The first-ever “standstill” administrative order applied to over 140,000 poultry farms in North Jeolla, South Jeolla and Gwangju Metropolitan City.

The strong measure underscores the gravity of the highly pathogenic H5N8 virus. The government confirmed that a flock of migratory birds at a reservoir in Gochang County had been killed by the same influenza that hit a duck farm in Gochang, North Jeolla, and later in nearby Buan County. More outbreaks are feared along the migratory route of these birds if they prove to be carrying the virus.

Our authorities and society have always been too slow in responding to contagious livestock and avian diseases. AI is said to be highly pathogenic and fatal to the infected birds. The country has been hit with avian viruses four times since 2003, costing the government 300 billion won ($281.6 million) in damages.

Discord among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local governments has interrupted coordinated action.

Authorities and local governments must act as one cooperative and systematic network in order to combat the contagion of viruses and diseases. They must join forces on everything from quarantine measures and the examination of wild birds to the aftermath of culling and the control of contaminated areas. Their coordinated and effective work is essential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which is the busiest travel time of the year.

Authorities also must be quick to inform the public about its actions and progress so the influenza does not cause panic. People increasingly shun food from the same type of livestock that was infected because of fears the virus will spread to humans, which hurts both farms and restaurants. The AI virus dies when it is heated at 80 degrees Celsius for just one minute. There is no danger of contamination when eating heated and cooked chickens or ducks. Authorities must act proactively against the spread of the virus and also try not to respond excessively or cause further fear.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방역 당국과 축산 농가에 비상이 걸렸다. 정부가 사상 처음으로 ‘스탠드 스틸(standstill·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발동하는 등 긴급 대응에 들어갔다. 전국으로의 확산을 막아야 할 상황이다. 정부는 광주광역시·전북·전남 전 지역에 대해 48시간 동안 축산 종사자들의 이동범위를 제한하는 ‘스탠드 스틸’을 발동했다. 대상자가 14만 명에 달한다. 그만큼 경각심을 가져야 할 상황임을 보여주는 것이다. 실제로 전북 고창 동림저수지에서 죽은 채 발견된 가창오리도 AI 발생 농장과 같은 H5N8형 AI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겨울 철새가 고병원성 AI의 원인인 것으로 추정되면서 전국적으로 번질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지금까지 우리 사회는 가축·가금류 전염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지 못해온 게 사실이다. 고병원성 AI는 전염성과 폐사율이 높다. 2003년 이후 2010년까지 네 차례 발생해 보상액만 3000여억원에 달했다. 관련 부처인 농림축산식품부와 환경부, 보건복지부, 그리고 지방자치단체의 손발이 맞지 않아 부작용을 키우는 경우도 적지 않았다. 이번만큼은 각 부처와 지자체가 체계적이고 긴밀한 협력 시스템을 구축해 AI 확산을 저지해야 한다. 방역 조치와 야생조류 예찰(豫察), 매몰지 사후관리, 출입 통제 등이 상호 유기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대이동이 시작되는 설 연휴가 열흘 밖에 남지 않은 시점이다. 나아가 AI가 과도한 공포를 불러일으키지 않게끔 시민들에게 제대로 된 정보를 알리는 노력이 필요하다. 비슷한 일이 있을 때마다 “사람에게도 전염된다”는 등의 괴담이 돌곤 했다. 때문에 농가는 물론이고 치킨집·오리 전문점 등이 막대한 피해를 봐야 했다. 그러나 AI 바이러스는 열에 매우 약해 섭씨 80도에서 1분만 가열해도 모두 죽는다. 닭이나 오리를 날 것으로 먹지 않는다면 감염 위험은 없다고 한다. 정부는 AI 확산을 선제적으로 막는 한편 시중에 과잉 반응이 나타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다.

More in Bilingual News

Power corrupts (KOR)

Who hampers the investigation? (KOR)

Fearing the jab (KOR)

Passion versus numbers (KOR)

Hong learns a lesson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