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dible security system is crucial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Credible security system is crucial

Three credit card companies face unprecedented administrative action for the theft and loss of private information from millions of account holders. Financial authorities are considering suspending the business operations of KB Kookmin Card, NH Nonghyup Card and Lotte Card for three months, which would restrict them from adding new clients and issuing credit card-based loans and cash advances. The executives of those companies could also face criminal charges.

Those punishments, however, won’t likely be enough to ease consumer anxieties about the loss of their private information or spur confidence in financial services. People spent the Lunar New Year holiday fretting over the possible abuse of their private information and financial accounts. The public remains skeptical of the promises by the government to ensure safety and security of their personal data and financial assets. It is entirely up to the government to ease consumer jitters and restore confidence in the financial system. The government must unveil a comprehensive system to collect, store and control consumer data.

It should first come up with an alternative security code to identify consumers for financial services and replace the widely used 13-digit resident residential number.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and the Ministry of Security and Public Administration are considering finding another way to identify individuals, but they cannot guarantee they will be successful this year. It is not easy to develop a new authentication and social security system based on residents’ registration numbers, which all Korean citizens have until death.

The government must seek out ideas from various sectors to develop new identification tools. It must come up with workable measures to protect consumer privacy and prevent the loss and abuse of personal information. For instance, resident numbers could be requested for initial identification and would never be used again. An incremental and multilayered security system should be developed to protect databases and clients’ information. Coming up with a credible security system for protecting private information is more urgent than eradicating resident registration numbers.


대규모 개인정보가 유출된 3개 신용카드사에 대해 조만간 역대 최고수위의 징계조치가 내려질 모양이다. 이번 사태에 책임이 있는 관련자들에 대한 사법처리가 남아 있긴 하지만 일단 금융사에 대한 조치는 일단락되는 셈이다. 그러나 징계와 처벌만으로 정보유출 사태가 불러일으킨 국민들의 불안감까지 해소되지는 않는 것 같다. 이번 설 명절 내내 국민들은 개인정보의 추가유출과 불법사용에 대한 우려, 그리고 무엇보다 앞으로의 대처방안에 대한 의구심을 떨치지 못했다. 정부가 내놓은 개인정보 보호대책이 여전히 미흡하다고 보는 것이다. 물론 국민들도 막연한 의구심만으로 불안에 떨 필요는 없겠지만, 그 불안감을 해소할 일차적 책임은 정부에 있다. 정부가 개인정보의 수집과 보관ㆍ관리, 이용의 각 단계별로 범정부 차원의 종합적인 보호대책을 조속히 마련해 국민에게 소상히 알려야 할 이유다. 특히 개인정보 보호의 근본적인 해법으로 거론되고 있는 주민등록번호 대체방안에 대한 입장을 확실하게 정리할 필요가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주민번호 외에 개인을 식별할 수 있는 대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한 이후 금융위원회와 안전행정부가 대체수단을 강구하고 있다지만 연내에 대안을 마련하기가 현실적으로 어려운 모양이다. 새로운 개인 식별수단이 마땅치 않은데다, 주민번호를 기반으로 구축된 우리 사회 전반의 개인정보 관리시스템을 한꺼번에 바꿀 경우 예상되는 부작용과 부담이 워낙 크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각계의 중지를 모아 주민번호 대체수단을 중장기적으로 검토하되, 우선 과도기적으로 국민이 납득할 만한 개인정보 보호방안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 즉 최초의 개인 식별에만 주민번호를 사용토록 하되 그 이후에는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못하도록 하고, 기왕에 수집된 개인정보의 유출 가능성을 근본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단계별 보안체계를 확실히 구축하라는 것이다. 지금 시급한 것은 주민번호의 대체 여부가 아니라 국민이 ‘이만 하면 안심할 만하다’고 믿을 수 있는 확실한 개인정보 보안시스템을 갖추는 것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