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mily reunion dates are finalized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Family reunion dates are finalized

테스트

Park Yong-il, right, chief of the North Korean Red Cross delegation, sees off Lee Duk-haeng, chief of the South Korean Red Cross delegation, yesterday at Tongilgak in Panmunjom, after they agreed to hold the reunions for separated families from Feb. 20 through Feb. 25 at the Mount Kumgang resort. [NEWSIS]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어제 박용일(오른쪽) 북한적십자사 수석대표가 이덕행 남한적십자사 수석대표를 배웅하고 있다. 남북 적십자사 실무협상단은 2월20일부터 2월25일까지 금강산 리조트에서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열기로 합의했다. [뉴시스]

North and South Korea yesterday agreed to hold the reunions for families separated during the 1950-53 Korean War from Feb. 20 to Feb. 25, three days later than the South had originally proposed.

남북한은 한국전쟁 중에 헤어진 이산가족의 상봉행사를 남측이 처음 제안했던 날짜보다 3일 늦춰 2월20일부터 25일까지 갖기로 어제 합의했다.

Three Red Cross officials from each Korea finalized plans in a meeting at Tongilgak, in the northern part of Panmunjom on the inter-Korean border, during which representatives held two general meetings and three brief talks to finalize the dates.

남북 적십자사에서 파견된 각 세 명의 협상단은 군사분계선 상에 있는 판문점의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만나 두 번의 일반회의와 세 번의 간이협의를 가지고 이산가족 상봉행사 계획을 최종 합의했다.

The meeting did not, however, touch upon the long-suspended resumption of the inter-Korean tourism program at the mountain. The Red Cross, a humanitarian institution, has carried out reunions in the past.

*touch upon: ~을 간단히 언급하다(다루다)
*long-suspended: 오랫동안 보류된
*humanitarian: 인도주의적인

그러나 오랫동안 중단된 금강산 관광을 재개하는 문제는 이 회의에서 다루지 않았다. 인도주의적 기구인 적십자사는 과거에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개최했었다.

The Ministry of Unification said the reunions will be held at Mount Kumgang, a scenic tourist resort in North Korea - as with previous reunions - where 100 people from each side will meet with their respective family members.

*respective: 각자의

통일부는 예전 사례처럼 남북 양측에서 각 100명이 그들의 가족들을 만나는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북한의 금강산 리조트에서 개최할 것이라고 말했다.

테스트

Lee Eung-su, 77, sheds tears yesterday in the office of the South Korean National Red Cross in Seoul after learning he was not selected for a family reunion. Lee wanted to see his family members in North Korea, whom he and his brother left behind when they defected to the South during the 1950-53 Korean War. By Ahn Seong-sik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 사무실에서 어제 이응수(77) 할아버지가 이산가족 상봉행사에 참석할 수 없다는 것을 알고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 할아버지는 한국전쟁 중에 형과 함께 남하하면서 북한에 남겨둔 가족들을 만나보고 싶어했다. 안성식 기자

A group meeting with all the participants present will take place in a venue specifically built for that purpose within the Mount Kumgang resort and the Mount Kumgang Hotel.

*take place: 개최되다(일어나다)

모든 참석자들이 함께 만나는 단체상봉은 금강산 리조트와 금강산호텔 내에 단체상봉을 위해 특별히 만든 장소에서 개최될 것이다.

Families and officials from South Korea will stay at the Mount Kumgang Hotel and the Oekumgang Hotel, the only accommodations available in the resort area.

*accommodation: 거처, 숙소

남측 이산가족들과 행사 진행관계자들은 리조트내 유일한 숙소인 금강산 호텔과 외금강 호텔에서 숙박할 것이다.

Candidates will come from the list compiled in September last year, before North Korea abruptly called off the reunions just days in advance. A guardian will accompany elderly visitors if necessary, under the accord made yesterday.

*call off: 취소하다
*guardian: 후견인, 수호자

이 행사에 참석하는 이산가족들은 지난해 9월 북한에 상봉행사를 몇 일 앞두고 갑자기 취소하기 전에 선발해놨던 참석 후보자들이다. 어제 합의안에 따라 고령 참석자의 경우 도우미를 대동한다.

번역: 이무영 정치사회부장(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