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rror bombing in Egypt kills 3 Korean tourists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Terror bombing in Egypt kills 3 Korean tourists

테스트

Egyptian Tourism Minister Hesham Zazoua, left, and the South Korean ambassador in Cairo, center, visit a Korean tourist who was injured during an explosion that targeted a tour bus as he received medical treatment in Sharm El-Sheik hospital, Egypt, late Sunday. [AP/NEWSIS] 이집트 관광장관 헤샴 자조우아(왼쪽)와 주이집트 한국대사(가운데)가 일요일 오후 관광버스 폭탄테러로 부상을 입고 이집트 샴 엘세이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한국인을 병문안하고 있다. [AP/뉴시스]

What began as a spiritual pilgrimage to three countries for a Korean church group came to a bloody end following the deadly bombing of its tour bus in Egypt, near the Israeli border, Sunday afternoon.

*pilgrimage: 순례, 성지 참배

일요일 오후 이스라엘 국경 부근 이집트에서 발생한 관광버스 폭탄테러로 한국의 한 교회 신도들의 3개국 성지 순례 여행이 유혈사태로 끝났다.

Four people, including three Koreans, were killed in a bomber’s attack on a tourist bus in the Sinai region of Egypt, the Korean Ministry of Foreign Affairs confirmed yesterday. The bus carried 35 people in total, including two Egyptians.

이집트 시나이 지역에서 관광버스가 폭탄 공격을 받아 한국인 3명을 포함해 모두 4명이 사망했다고 한국 외교부가 어제 확인했다. 버스에는 이집트인 2명을 포함해 모두 35명이 타고 있었다.

There were 14 other injured Koreans who were receiving treatment at two nearby hospitals for wounds of varying degrees of seriousness, said a foreign affairs official.

*receive treatment: 치료를 받다

한 외교부 관계자는 부상당한 한국인 14명은 인근 병원 두 군데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부상 정도는 각각 다르다고 말했다.

Among the dead were Kim Hong-ryeol, a 64-year-old Korean female pilgrim, Jae Jin-su, 56, head of Blue Sky travel agency, and Kim Jin-kyu, 35, a tour guide from Korea. The fourth fatality was the Egyptian bus driver.

*travel agency: 여행사
*tour guide: 관광가이드
*fatality: 사망자, 치사율

테스트

An explosion ripped through a tour bus in the Sinai Peninsula, killing three South Korean tourists and two Egyptians including the bus driver. [NEWSIS] 시나이 반도에서 발생한 폭탄테러로 관광버스가 처참하게 부서졌으며, 한국인 관광객 3명과 버스 운전기사를 포함한 이집트인 2명이 사망했다. [뉴시스]

여성 성지순례자 김홍렬(64)씨, 블루 스카이 여행사 대표 재진수(56)씨, 한국인 관광가이드 김진규(35)씨가 사망했다. 네 번째 사망자는 이집트인 버스 운전기사이다.

A group of 31 members of the Jincheon Central Presbyterian Church embarked on a three-country religious trip last Wednesday, accompanied by the two Korean tour guides who died. According to church officials yesterday, the group from Jincheon County in North Chungcheong was in the middle of a pilgrimage through Turkey, Egypt and Israel celebrating the 60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its church. They had been expected back on Sunday.

*Presbyterian: 장로교 교인
*embark on~ :~에 착수하다, ~에 나서다

진천중앙장로교회 신도 31명은 지난주 수요일에 3개국 종교 여행을 시작했다. 한국인 관광가이드 2명도 동행했는데, 이들은 테러로 사망했다. 어제 충북 진천군 소재 교회 관계자들에 따르면, 이들은 교회 창립 60주년을 기념해 터키, 이집트, 이스라엘을 순례하는 도중이었다. 성지 순례 관광단은 일요일에 귀국할 예정이었다.

After visiting the Greek Orthodox St. Catherine’s Monastery, a Unesco World Heritage site at the foot of Mount Sinai, the tour bus arrived in the small resort town of Taba, near the tip of the Gulf of Aqaba, close to the Israeli border.

*monastery: 수도원

시나이산 기슭에 위치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지 그리스정교회 성 카타리나 수도원을 방문한 뒤 관광버스는 이스라엘 접경 아카바만 끝부분에 위치한 작은 휴양도시 타바에 도착했다.

It was there that the bus blew up while parked just several hundred meters from the Israeli border Sunday afternoon.The explosion happened near enough to the Israeli border that an Israel Airports Authority CCTV camera caught the explosion, showing dark gray smoke mushrooming into the sky.

*blow up: 폭파하다(되다)
*mushroom: 급속히 커지다, 우후죽순처럼 늘어나다

일요일 오후 이스라엘 국경에서 단지 수백 미터 떨어진 곳에 주차해 있을 때 바로 거기서 버스에서 폭탄이 터졌다. 이스라엘 국경에 아주 가까운 곳에서 폭발이 발생해서 이스라엘 공항당국 CCTV 카메라가 짙은 회색 연기가 하늘로 급속히 퍼지는 폭발 장면을 촬영했다.

번역: 이무영 정치사회부장(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