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rsue goodness, not money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Pursue goodness, not money

“New normal,” the latest buzzword, is likely to be heard over and over again in China since Chinese President Xi Jinping mentioned it in his New Year message. The phrase refers to the ending of China’s two-digit growth rate, or the 7.7 percent growth of 2013, and the beginning of a stable growth period. Pain will inevitably accompany deviating from high growth and creating structural reform in medium growth. The war against corruption is part of the new normal. China senses a crisis - that the party and the country will not survive if they hesitate to cut out the infected area and let the malignant tumor spread to its core.

It’s not that Xi’s predecessor didn’t address the issue. During the Hu Jintao era, hexie, or “harmony,” was the most celebrated slogan. The goal was to attain a harmonious society where all people in all classes get along. So reducing the gap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and slowing down growth was necessary, while fiscal austerity to take away the economic bubble continued. But groups with vested interests in stagnancy resisted. They thrived in the days when they could not only produce results but also accumulate wealth with development projects.

When the Party’s Shanghai Committee Secretary Chen Liangyu opposed Hu’s policy, Hu secretly ordered an investigation on corruption allegations and dismissed him. It was an open warning to the Shanghai clique. However, it was four years into Hu’s leadership when Chen Liangyu was arrested. Two years later, the global crisis hit, and towards the end of his term, Hu’s reform was not finished. As the global economy struggled, China returned to a growth-oriented policy, pouring in 4 trillion yuan ($644 billion).

Unlike his predecessor, Xi started his anti-corruption drive early on. But he needs to differentiate his agenda in order to achieve success. Instead of relying on surgical purging, he needs to establish a system that does not allow corruption. It is therefore meaningful that the nationwide real estate registration regulation is enforced in March. Only when registration is enforced can the property registration disclosure of civil servants be effective.

Chinese society is interpreted with codes such as “clamshell” and “sheep.” Clamshells mean money, as they were used as currency in primitive times. Sheep represent noble ideals and values, as they were offered to God. The Chinese characters for virtues such as beauty, justice and goodness contain the symbol of sheep. Since the reform, China has only pursued money. Its slogan “Look Forward” is often changed to “Follow Money.” Hopefully, China’s new normal will be a process of reform and modification to correct its chasing of money. In the Year of the Sheep, China will pursue beauty, justice and goodness.

The author is the Beijing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JoongAng Ilbo, Jan. 6, Page 30

by YEH YOUNG-JUNE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의 신년사에 등장했으니 올 한 해 중국에선 이 말을 귀에 못이 박이도록 들을 것 같다. ‘신상태’(新狀態, New Normal)란 용어 얘기다. 중국이 여태껏 겪어보지 못한 새로운 상황을 맞았다는 뜻이다. 두 자리수 성장률, 혹 낮은 경우에도 7.7%(2013년)를 기록하던 고도 성장이 막을 내리고 이제부터 안정 성장의 시대로 진입한다는 것이다. 익숙한 것과의 결별은 쉽지 않은 법, 고성장에서 벗어나 중(中)성장 기조 속에 구조개혁과 체질개선을 해야 하니 고통이 따를 수 밖에 없다. 부패와의 전쟁도 그 일환이다. 과감히 환부를 도려내지 못하고 머뭇거리는 동안 악성 종양이 심장부에까지 퍼지고 있는 상황을 방치하면 당(黨)도 나라도 설 땅이 없다는 위기의식에서다.
전임자도 가만 있었던 게 아니다. 요즘은 고속전철 객차의 이름을 빼곤 찾아보기 어렵지만, 후진타오(胡錦濤) 집권기엔 ‘허셰(和諧)’란 구호가 넘쳤다. 모든 인민, 모든 계층이 어울려 함께 잘 사는 조화사회가 목표였다. 그러자니 빈부격차 줄이기와 성장에 대한 숨고르기가 필요했고 거품을 빼기 위한 긴축 정책으로 이어졌다. 기득권 집단은 저항했다.농토든 뭐든 깡그리 갈아엎고 개발사업을 벌이면 성장율이 높아져 업적으로 남고, 덤으로 ‘일용할 양식’이나 떡고물을 챙기며 호시절을 누리던 세력이 그랬다. 상하이 당서기 천량위(陳良宇)가 후의 노선에 반기를 들자,후 주석은 은밀하게 부패 혐의를 조사한 뒤 전광석화처럼 잡아들였다. 상하이방으로 대표되는 기득권 집단에 대한 ‘꼼짝마’ 선언이었다. 하지만 후가 천량위를 잡은 건 이미 집권 4년이 지나서였다. 2년 뒤 글로벌 금융위기와 닥치고 임기말로 가면서 후 주석의 개혁은 흐지부지되고 말았다. 세계 경제가 허우적거리던 상황에서 중국은 4조 위안을 쏟아부으며 성장지상주의로 회귀했다. 전임자와 달리 집권초부터 반부패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시 주석이 성공을 거두려면 또다른 차별화가 필요하다. 외과수술식 사정(司正)에만 의존하지 말고 부패의 토양을 없애는 제도화를 서둘러야 한다는 거다. 그런 점에서 3월부터 전국적으로 부동산 등기 조례를 시행하는 건 의미심장하다. 이게 전제되어야만 공직자 재산 등록이나 공개가 효과를 거둘 수 있기 때문이다. 흔히 중국 사회를 ‘패(貝)’와 ‘양(羊)’의 코드로 풀이한다. 원시사회에서 화폐역할을 하던 조개(貝)는 돈을 뜻한다. 옛부터 신에게 바치는 제물로 쓰이던 양은 숭고한 이상과 가치를 의미한다. 의(義)ㆍ미(美)ㆍ선(善)에는 모두 양(羊)이 들어있다. 따지고 보면 개혁개방 이후 중국은 오직 한 길, 돈(貝)을 중시해 왔다. ‘앞을 보자(向前看)’는 구호가 현장으로 내려가면, 앞(前) 대신 같은 발음의 돈(錢)으로 바뀌고 말았다. 돈만 보고 달려온(向錢看) 중국, 신상태는 이걸 바로 잡기 위한 개혁과 조정의 과정이길 바란다. 양의 해, 이제 중국은 의ㆍ미ㆍ선을 찾아 달려야 한다.
예영준 베이징 특파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