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 effective experiment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An effective experiment

Last week, I visited the town of Takeo in the Saga Prefecture during my trip to Kyushu, Japan. The small town with a population of 50,000 is known for its hot springs and 3,000-year-old cedar trees. When I exited the train station and walked around the downtown streets, I ran into just a few fellow tourists. There were no locals to be seen.

Soon, I understood what was going on. As a city girl who easily gets tired of country scenery, I was already looking for a cafe, and there was a sign for Starbucks in the distance.

As I was walking towards it, I spotted a small, two-story building crowded with people. Old ladies and men were reading on the terrace, while children were playing on the lawn. Young people were enjoying coffee and books. It was the Takeo City Library.

The first floor of the public library with its high ceilings is a bookstore with sophisticated furniture and interior items. It is also a CD and DVD rental shop run by Tsutaya, Japan’s biggest video rental chain. Starbucks was in one corner, and a spacious section where people can drink coffee and read was next to it. I asked a staff member where the library was, and he said that I was already in it. The walls of the first floor and the bookcases on the second floor are filled with 200,000 books, according to the city library’s classification system. Anyone can read these publications. Checking them out and returning them can be done at the bookstore cash register. This is where a library meets a bookstore, and a reading room combined with a cafe.

It turned out that Takeo City Library was a tourist attraction in Japan. It used to be operated by the city, but since April 2013, the private company Tsutaya has taken over its management.

The library, which used to close at 5 p.m., is now open till 9 p.m. to allow people to stop by after work. It is open all year round, so locals come during holidays. Since it is considered a library worth visiting, more than 1 million people visited it last year. Out-of-towners made up 400,000 of this number, so the library is reviving the local economy.

At first, there was opposition to the idea of commercializing the public space. However, anyone who has actually been to Takeo City Library will be charmed by the welcoming and unique atmosphere, which inspires a love of books. The unconventional idea turned the public library into a place for meetings, relaxation and study for the local residents. I ended up changing my train schedule and stayed there until the evening, and purchased some books before leaving.

The author is the culture and sports news writer of the JoongAng Ilbo.

JoongAng Ilbo, Mar. 25, Page 31

by LEE YOUNG-HEE


지난 주 일본여행 중 규슈 사가(佐賀)현에 있는 다케오(武雄)라는 동네에 들렀다. 온천과 3000년 수령의 삼나무가 있는 인구 5만의 작은 도시. 그런데 역을 나서 시내 한복판을 돌아다녀도 지도를 든 관광객 몇몇을 제외하곤 사람의 그림자가 보이질 않았다. 길을 묻고 싶어도 물을 행인이 없는 상황. 아, 이 동네 사람들은 다 어디 가 있는거야.
곧 답을 알게 된다. 잔잔한 시골 풍경에 급격히 질리는 도시녀 본색이 발동, "이런 동네에 스타벅스는 없겠지?"라고 중얼대던 참이다. 나 찾았냐는 듯 저 멀리 스타벅스 간판이 모습을 드러냈다. 걷다보니 나즈막한 2층 건물 주변에 사람들이 가득했다. 봄빛이 완연한 테라스에서 책을 읽고 있는 할아버지 할머니, 잔디를 뛰노는 아이들과 엄마, 홀로 커피를 마시며 독서삼매경에 빠진 젊은이들…, 다케오 시립도서관이었다.
1층 전체를 높다란 천장에 고급스런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으로 꾸며진 세련된 서점이 차지하고 있다. 일본 최대 음반 렌탈업체인 쓰타야(TSUTAYA)가 운영하는 책방 겸 CD&DVD 대여점이다. 한 편에 스타벅스가 있고, 그 옆엔 커피를 마시며 자유롭게 책을 볼 수 있는 널찍한 공간이 마련돼 있었다. 도서관은 어딘가요? 라고 직원에게 물으니 여기가 도서관이란다. 1층 벽면과 2층 서가에는 서적분류표를 붙인 시립도서관 장서 20만권이 빽빽히 꽂혀 있다. 이 책들도 누구나 꺼내 읽을 수 있고, 서점 계산대에서 도서관 책의 대여와 반납도 함께 할 수 있다. 도서관이자 서점이고, 열람실이면서 카페인 셈이다.
알고보니 이곳은 일본의 명소였다. 이전에는 시에서 운영했지만, 2013년 4월부터 민간업체 쓰타야가 위탁 운영을 맡고 있다. 오후 5시면 문을 닫던 도서관은 퇴근길 직장인들도 들를 수 있도록 저녁 9시까지 문을 연다. 연간무휴라 휴일에도 시민들이 몰린다. '한번 가봐야 할 도서관'으로 소문이 나면서 지난해 이용자가 100여 만명에 달했다. 이 중 40만명은 다케오시가 아닌 다른 지역에서 온 사람들. 도서관 하나가 지역경제를 살리고 있다는 말도 나온다.
공공기관을 상업화한다는 아이디어에 반대의 목소리도 높았다고 한다. 하지만 직접 가 본 이라면, 절로 책을 읽고 싶게 만드는 이 곳의 따뜻하고 독특한 분위기에 반할 수 밖에 없을 것 같다. 틀을 깨는 과감한 시도로 지역 주민들의 편한 쉼터이자 모임 장소, 공부방이 된 도서관. 기차 시간도 늦추며 저녁까지 머물다 몇 권의 책을 사들고 돌아왔다.
이영희 문화스포츠부문 기자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